E D R , A S I H C RSS

사나리

last modified: 2014-07-23 21:36:39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역사
3. 제작 모빌슈트


1. 개요


기동전사 건담 시리즈에 등장하는 가공의 조직.
S.N.R.I.: Strategic Naval Research Institute, 해군전략연구소.

2. 역사

원래는 지구연방이 존재하기전부터 있던 우주개발회사가 모체. 연방 설립시에 주식의 대부분을 연방정부가 매입하여 경영권을 획득하고(말하자면 공기업화) 전략전술연구소로 조직을 개편한다. 전략전술연구소의 역할은 병기의 개발이나 전술, 전략에 대한 제안, 검토, 군비의 관리등에 대하여 연방정부(연방군이 아니라)에 조언하는 것이었지만 연방정부는 자주성을 존중하여 경영에 간섭하지는 않았다.

이것은 전략전술연구소가 우주개발관계의 민간기업이었던 점에 따라서 콜로니측과도 밀접한 관계가 있고 따라서 이것을 섣불리 건드리는 것으로 양자의 관계가 틀어지는 것을 회피하기 위해서였다. 따라서 연방군과 지온공국의 개전이 회피할 수 없게 된 이후로도 V작전 등에는 관계되지않는 형태로 중립성을 지켰다. 그러나 지온이 전쟁에 지고 마침내 잔존세력까지 제2차 네오지온 항쟁(혹은 라플라스 사변)으로 소멸한데다가 사이드3의 지온 정부도 제2차 네오지온 항쟁의 추궁이 자신들에게 미치는 것을 두려워하여 자치권을 포기한 후로는 중립성을 신경쓸 필요도 없어졌기 때문에 직접적으로 병기개발에도 관여하게 된다.

당시 연방군은 최후의 저항자인 샤아 아즈나블이 행방불명됨에 따라서 지구권을 완전히 석권한 상태였고 따라서 더 이상 연방에 대하여 군사력으로 도전하는 세력은 존재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서 군축을 계획한 연방과 군사부분의 수익이 무시할 수 없을만큼 큰 애너하임 일렉트로닉스의 이해가 갈리게 되는데 사나리는 이에 대해서 당시의 현용 모빌슈트에 비하여 코스트 퍼포먼스가 더 뛰어난 소형 경량 모빌슈트의 개발을 제안한다.

그러나 애너하임은 사나리의 제안대로 소형 모빌슈트를 개발하라는 연방의 요구에 응할 생각이 처음부터 없었다. 설계 및 생산에 새로운 기술과 막대한 비용이 필요한 소형 모빌슈트에 비해서 당시까지의 모빌슈트를 그대로 생산하는 편이 애너하임에게 있어서는 더 많은 수익을 내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계속되는 연방의 압력을 무시할 수도 없어서 내놓은 것이 헤비건이었는데 이것은 연방이 요구한 성능기준에 미달되었고 마침내 이러한 애너하임의 뻔뻔스러운 수작에 견디지못한 연방은 사나리가 개발한 소형 모빌슈트와 선발경쟁을 하여 승리한 쪽을 채용하기로 한다.

원래 우주개발에 연관이 깊은 사나리는 콜로니 공사와도 친밀한 관계를 유지했기 때문에 군축이 이루어지고 남은 예산으로 우주개발을 진행한다는 조건으로 이것을 수락했고, 결국 기술력에서 애너하임을 크게 앞지르던 사나리가 선발경쟁에서 승리한다.

그러나 원래 연구기관에 불구했던 사나리는 연방군의 차기 주력기를 전부 생산해낼만한 생산력은 없었던 점과 애너하임의 끈질긴 로비 활동을 통하여 사나리가 설계한 모빌슈트를 애너하임이 생산하는 형태로 낙착된다. 그러나 이것으로 기반을 굳힌 사나리는 기술적 주도권을 놓치지 않고 성장하여 마침내 애너하임을 능가하게 된다.

그 후에는 잔스칼 제국이 연방에 도전하고 사나리의 내부에서도 잔스칼의 마리아 주의에 대한 동조나 잔스칼의 무력제압에 의하여 자의적으로, 혹은 강제적으로 잔스칼에 대한 협력에 이루어진다. 한편으로 친연방이나 반잔스칼 파벌도 있어서 그들은 리가 밀리티어에 협력하는 형태로 양 세력이 모두 사나리의 모빌슈트를 사용하게 되었다. 말하자면 지온이 연방과 갈등하던 시절의 애너하임의 포지션을 그대로 답습하게 된 것.

기동전사 건담 에서 화이트 베이스잡역부 예비 파일럿이였던 죠브 존 도 1년전쟁 이후 사나리에 취직했고, 후일 모빌슈트 소형화 계획인 포뮬러 계획의 총책임자가 되었다.

3. 제작 모빌슈트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7-23 21:36:39
Processing time 0.069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