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사람사람 열매

last modified: 2014-12-27 09:51:03 by Contributors


밝혀진 복용자는 밀짚모자 해적단의 순록 토니토니 쵸파와, 해군본부의 총대장 센고쿠 원수.[1]

동물이나 생물이 먹으면 인간처럼 변할 수 있고 인간의 말을 할 수 있게 된다. 성격은 동물 그대로라서 쵸파는 인간의 알몸을 봐도 전혀 관심이 없다고 한다. 하지만 에로 동인지에서는 그딴 거 다 씹는다.

작가의 말에 따르면 인간이 먹으면 사람다워진다고 한다. 상디가 먹으면 밝힘증이 없어진다고 한다. 어라? 그럼 센고쿠는? 모든 것을 용서할 수 있겠지

다만 다른 동물계 열매가 인간형-수인형-동물형 의 삼단 변신중, 동물형은 완벽한 동물의 모습으로 변신할 수 있는 것에 비해, 쵸파는 완벽한 인간의 모습으로는 변신 하지 못하고 있다.(인간형으로 변신하면 코가 그대로 있다.) 코 뿐만 아니라 온몸의 털도 그렇고, 뭔가 어정쩡하다. 다른 동물계 열매의 동물형이 완전한 동물로 변신하는 걸 보면 유독 이 열매만 튄다. 그래서 사실 쵸파는 무의식적으로 인간으로의 완벽한 변신을 억제중이고, 제대로 변신하면 간지 미소년이 된다는 괴이한 루머가 있다.

사람은 일단 종이 하나뿐이기 때문에 당연히 모델도 쵸파가 먹은 것 하나뿐일 것이라 여겨졌지만, 놀랍게도 센고쿠가 또다른 복용자였음이 드러났다. 게다가 센고쿠가 먹은 건 자연계보다 더 희귀하다는 환수종[2]이며, 모델은 대불이다.[3] 그래서 여래신장을 쓸 줄 아나? 석가모니는 고통을 벗어던지고 해탈한 사람이다. 위에 오다가 언급한 사람다워진다는 말도 해탈한다는 말로 해석하면 맞아 떨어진다.칠무해란 놈들은 제멋대로 놀고 웬 루키 하나가 온갖 문제를 일으키고 다니며 친구란 놈 역시 손자를 보고 놔주겠다고 하니... 해탈할 수밖에 없다.

이상하게도 다른 동물계 열매와 견주면 열매가 지칭하는 폭이 굉장히 좁은 편이다. 이 세계관에서는 악마의 열매가 그처럼 다양한 바리에이션을 띌 정도로 사람이라는 종이 차지하는 위치가 큰 것인지도 모른다. 아직 구체적으로 밝혀지진 않았으나, 대불도 사람으로 보는 마당에 어쩌면 여기선 거인이나 어인 역시 사람에 속할 가능성도 있다. 아니, 그런데 쵸파가 먹은 열매는 모델도 없잖아? 설마 모델 예티[4] 아니면 단순히 편의상 사람 기준에서 작명했기 때문에 일부러 다른 열매의 '모델 사람' 대신 뚝 떼서 사람사람 열매라고 부르는 것 같다.

사실 원피스 설정집인 원피스 옐로우에 따르면 사람사람열매는 유사종이 없다고 나왔었다. 따라서 설정구멍.

----
  • [1] 이 외에도 하트 해적단베포도 이 열매를 먹은 백곰일 가능성도 있지만 아직까진 확인된 바 없다.(베포가 여인섬을 방문 할 때 "암컷 곰을 없으려나?"라는 언급을 봐선 인간 여성에겐 관심이 없는걸 알 수 있는데 그 때문에 천성이 곰이라는걸 예측 할 수 있다.)
  • [2] 일단 부처님을 환상의 동물로 치부하는 것은 둘째치고 같은 계통의 동물계 열매라도 일반적인 열매와 환수종 열매가 따로 있는 듯 하다. 가까운 예로 마르코를 들 수 있는데 마르코는 불사조가 모델이다.
  • [3] 쵸파가 먹은 열매에 환수종의 모습이 감춰져 있을 가능성이 있다.
  • [4] 펑크 해저드에 등장한 예티 쿨 브라더스의 모습이 놀라울 정도로 쵸파의 폭주형과 닮아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2-27 09:51:03
Processing time 0.081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