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사모예드

last modified: 2014-12-15 16:36:40 by Contributors

Contents

1. 시베리아소수민족 중 하나
2. 품종의 하나
2.1. 게임 허스키 익스프레스에서의 사모예드


1. 시베리아소수민족 중 하나


© Background map by user:fremantleboy, language map by Minami Himemiya (cc-by-2.5) from

사모예드인의 분포. 빗금친 부분은 17세기, 색칠된 부분은 현재의 분포이다.

사모예드인은 러시아 시베리아에 거주하는 소수민족 중 하나이다. 정확히는 사모예드계 언어를 사용하는 네네츠인(Ненцы), 에네츠인(Энцы), 응가나산인(Нганасаны), 셀쿱인(Селькупы) 등을 싸잡아 부르는 말. 이들이 사용하는 언어는 우랄어족(핀란드어와 같은 어족)에 속한다고 한다. 네네츠 자치구야말로-네네츠 자치구를 가지고 있었으며, 예전엔 타이미르에도 이들의 자치구가 있었으나 지금은 크라스노야르스크 크라이에 편입되었다.

전형적인 황인이지만 핀란드인과 유전적으로 흡사하다고 한다.

2. 품종의 하나

썰매견 라인[1]
포메라니안(개량전)[2]사모예드그린란드견알래스칸 말라뮤트시베리안 허스키
DK050_image_261195.jpg
[JPG image (24.9 KB)]


중형견으로 커다랗고 풍성한 털을 지녔다. 덕분에 몸집이 많이 커보인다. 털 색이야 여러가지 있을 수 있겠지만 특히 그 중에서도 새하얀 색 사모예드가 유명. 개마다 색은 조금씩 달라서 새하얀색, 크림색 혹은 거의 황색에 가까운 개도 있다. 털은 양털 같이 부드러운 털이 촘촘하게 깔려있다. 털갈이 때가 된다면... 털이 하얗다 보니 자주 빨아줘야한다. 털말리는데 만도 하루가 꼬박 걸린다.허스키와 비슷하게 귀가 쫑긋하다. 시베리안 허스키도 그렇듯이 이 개도 시베리아가 원산지. 일단 스피츠 계열의 개. 여담이지만 사모예드의 털이 이렇게 부들부들하게 된데에는 인간들이 추운곳에서 끌어안고 자려고 개량된 것이라는 의견이 압도적이다. 낮에는 썰매를 끌게하고 밤에는 여러마리를 곁에두고 안고자면 부드럽고 따듯하게 보온이 되다보니 이렇게 개량이 되었다는 것이다. 옷 만들 때 이 털들로 천을 짜거나 안감을 대는 경우도 있다(...)

본디 목적은 썰매를 끄는 개였지만 머리가 좋아 집지키는 개로도 손색이 없다.

참 미묘하게도 늘 웃고 있는 듯한 인상을 하고 있다. 이 때문에 영어권에서 얻은 별명들 중 하나가 스마일링 새미(Smiling Sammy). 그 웃는 얼굴에 새하얀 털 때문에 무슨 귀엽게 생긴 북극곰 새끼같기도 하고, 성격이 무난하고 친절한 데다가 진중한 느낌의 다른 사역견과는 달리 나름의 애교를 잘 떠는 편. 그렇다고 충성심이 뒤쳐지는 것도 아니고...해서 이 크기 개 중에서는 애견인의 선호도가 높다. 그런데 꽤 고가이다. 게다가 한국에서는 여름에 에어컨을 틀어줄수 없는 사람은 생명존중 차원에서 기르지 않는 것을 추천한다. 이 개는 워낙 춥고 건조한 곳에서 사는 개인데 무더운 한국 여름은 스피츠 계열의 개들에게는 헬 오브 지옥이다.

이 크기면서도 훈련여부에 따라 실내에서 못 기를 것도 없는 개 중의 하나지만, 사전 훈련과 충분한 환경이 수반되어야 하는 건 물론 더 말할 것도 없겠다. 특히 호기심이 강하기 때문에 사람 기준으로 '말썽'을 피우는 편이니 사랑(?)으로 키워야 한다.

물론 건강하게 키우기 위해서는 다른 중형견들이 그렇듯 주인의 근성이 필요하다. 실내에서 키우는 경우 운동량을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산책을 꽤 많이 시켜줘야 한다.

더군다나 땅굴을 파는 습성이 있는데, 굉장히 깊고 복잡하게 파기때문에 간혹가다가 자기가 판 땅굴이 매몰되어 생매장(!)당하는 참사가 일어날 수 있으므로 애견가의 주의가 필요하다. 이는 보온을 위해서 눈이나 질은 땅에 굴을 파던 습성이 남은 것이라고 추정중이다.

성격이 워낙 좋지만 크기가 커서 키우기 난해하다고 생각했는지 일본에선 따로 품종개량을 해서 소형화된 사모예드를 키우는데, 이것은 재패니즈 스피츠라고 따로 부른다. 기본적인 성격은 다 같지만 크기만 팍 오그라든 타입.

키노의 여행의 리쿠가 이 견종이다.



2.1. 게임 허스키 익스프레스에서의 사모예드

서비스 초기엔 잉여 취급받았다. 일명 '사모님', '사모잉여' '잉여예드'. 속력이 가장 빠르지만, 썰매의 속도제한으로 다른 견종과 차이가 나지 않으며, 지구력이 너무 낮아 체력소모가 가장 극심[3]한 주제에 가격은 5만골드로 비싸기만 하니...결과적으로 아무도 사가지 않아 개분양소는 자연스레 사모예드로 채워져[4] 서버점검 후 하루 정도 지나면 모든 마을의 개분양소는 사모예드로 가득 차 있다.

그러나 "사모예드 귀엽잖아요 ㅎㅎ 그리고 전 인내심좀 되니까 상관없음ㅎ" 따위의 드립을 치면서 썰매견을 올 사모예드로만 채워넣는 용자가 있다. 물론 지금도 이짓은 맨정신으로 못하는 짓이거니... 여담이지만 허익 사이트에 공식적으로 만화를 연재하던 분 중에 실제로도 사모예드팀으로 버티시던 작가분이 계셨다.

11월 대대적인 리뉴얼 패치 이후에는 이런 단점도 완화되어 지금의 개 분양소에는 래스칸 허스키 하운드만 가득하고, 사모예드는 최고 속도 보정으로 다소 위상이 올라갔다. 그나마 끌고 다닐만 해진 정도?그리고 허익은 멸망했다▶◀

----
  • [1] 이 명단의 견종들은 전부 친척지간이다. 포메라니안은 조금 먼 친척이고 나머지는 가까운 친척.
  • [2] 썰매견 시절에는 12kg정도였다.
  • [3] 레벨 8 사모예드가 레벨 1 시베리안 허스키 보다 체력이 더 적다.
  • [4] 누가 사가야만 다른 개로 리필이 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2-15 16:36:40
Processing time 0.121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