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사샤(알 토네리코 시리즈)

last modified: 2013-07-31 19:28:27 by Contributors

さーしゃ (紗亜紗)



알 토네리코 시리즈의 등장인물. 성우는 스다 사키.

1. 알 토네리코 2에서

스프레 궤도연선에 있는 작은 만물상을 경영하는 소녀. 주로 악세서리나 조합 재료가 되는 아이템들의 레시피를 준다. 연령은 10세 정도로, 학교도 안 다니면서 남들은 읽지도 못하는 고대언어로 적혀있는 피라이론(フィラ理論)이란 책들을 해석해내기도 하는 천재.(하지만 본인은 모르고 있다.)

양친이 없고 할머니와 함께 살고 있으나, 할머니가 입원해 현재 혼자 일하면서 할머니의 병원비를 벌고 있다. 하지만 꽤 한적한 곳에 가게가 있어 장사가 잘 되지는 않는 모양.(하루에 물건이 2개 팔리면 많이 나가는 거라고 한다.) 가게도 매우 낡아서 지붕 여기저기서 비가 샐 정도이며 유령의 집으로 오해받기도 한다.
물건 사러 갈 때 외엔 밖에 나가는 일이 드물어 세상 일을 잘 모른다. 그래서 크로셰의 신분도 몰랐지만, 덕분에 크로셰와 친해졌다.[1]

한때 가게 일은 힘들고 돈은 부족해서 그만 두려고 하자 크로셰는 이를 말리려 했고, 부자로 살아온 미코는 평민의 가난함을 모른다는 사샤의 말에 화가 난 크로셰와 크게 싸웠다. 하지만 사샤의 가게가 자신에게 소중한 곳이었음을 밝히고 화해한 뒤 다시 친구로 돌아간다.

2. 알 토네리코 3에서

전작으로부터 2년 후로 여기서는 약 12세. 입원해 있던 할머니가 돌아가신 후, 더 넓은 세계를 보고 오라는 할머니의 유언에 따라 코코나 바텔과 함께 솔 클러스터로 왔으며, 천재성을 유감없이 발휘해 코코나를 서포트하고 있다. 피라이론은 완전히 이해했는지 독자적으로 인공위성을 만들어 띄우고, 코코나가 레바테일임을 감출 수 있는 아이템[2]도 만들어냈다. 심지어 휴므노스휴므네 크리스탈까지 제작한다.

티리아는 이를 보고 몇 년 후에는 700여 년 전 천재라고 불리던 쿠로가네를 능가할 거라고 말한다. 다시 한 번 강조하자면 이 소녀는 아직 12세에 불과하다![3]

투고스피어에서는 알 토네리코 시리즈 캐릭터들의 마지막 남은 양심이라는 소리를 듣고 있다.

----
  • [1] 사샤의 가게가 크로셰의 추억의 장소가 된 이유도 자신을 미코라는 지위로 판단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 [2] 카드같이 생긴 물건으로 이것을 인스톨 포인트에 붙이면 레바테일 탐지기에 걸리지 않는다고 한다.
  • [3] 오죽하면 아르 시엘 테크니컬 데이터 편찬실신들의 이름이 공개된 후 설마 지식의 신인 사샤노미야(紗々ノ宮)가 직접 강림한 건 아니겠죠라는 뉘앙스의 질문이 들어왔을까. 물론 신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는 것은 아니고 할머니가 똑똑한 아이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신의 이름을 따서 이름을 붙여줬을 뿐이라고 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8:27
Processing time 0.057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