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사일런트 힐 : 레벨레이션

last modified: 2014-10-24 21:05:13 by Contributors

01.PNG
[PNG image (400.78 KB)]


Silent Hill: Revelation 3D
장르 공포, 미스터리, 스릴러
러닝 타임 94분
국내 개봉 일자 2013.08.29
감독 마이클 J. 버세트
국내 등급 청소년 관람 불가

헤더는 항상 무언가로부터 쫓기는 꿈을 꾼다. 그리고 무언가를 숨기는 듯한 아빠까지 그녀를 불안하게 한다. 18살 생일날, 헤더는 아버지가 사라지는 악몽에 시달린다. 새로운 학교로 가는 그녀는 한 남자로부터 위험에 빠질 것이라는 소리를 듣는다. 그리고 전학간 첫날부터 주변이 다른 공간으로 바뀌며 이상한 환영에 사로잡히게 된다. 학교에서 만난 빈센트는 그녀에게 호의를 보이고 집에 데려다 준다. 하지만, 자신의 꿈 속처럼 아빠는 사라지고 헤더는 붉은 피로 벽에 씌여진 ‘사일런트 힐로 돌아오라’는 메시지를 받는다. 헤더는 사라진 아빠를 찾기 위해 빈센트와 함께 사일런트 힐로 향하는데…

Contents

1. 개요
2. 평가
3. 배역 정보


1. 개요

공식 트레일러.

코믹콘에서 공개된 일부.

사일런트 힐(영화)의 후속작. 정식 명칭은 Silent Hill: Revelation 3D. 국내에서는 사일런트 힐: 레버레이션이라는 제목으로 개봉했다.

전작의 크리스토프 강&로저 아바리 콤비가 영화를 찍게 될 것으로 생각됐으나, 로저 아바리가 교통사고로 체포되면서 마이클 J. 버세트가 각본 겸 감독으로 교체. 스토리는 주인공 헤더의 생일날, 부친의 실종 사건과 함께 알 수 없는 악몽에 시달린다는 내용으로, 지난 03년 출시된 ‘사일런트 힐 3’ 원작을 토대로 각색했다.

주연 배우는 주인공 헤더 역에 애들레이드 클레멘스(엑스맨 탄생: 울버린의 단역), 키트 해링턴(왕좌의 게임) 등이 출연하며, 공식 트레일러에서부터 사망 플래그를 세우는 전작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숀 빈, 데버라 카라 웅거도 다시 만나볼 수 있다.

내용은 대부분 사람들이 기대했던 서정적인 내용의 사일런트 힐 2가 아닌 사일런트 힐 3. 거기에 예상치도 못한 3D라고 하니 3D로 사일런트 힐의 기괴한 분위기를 얼마나 잘 살릴 수가 있나 관건.설마 변신소녀 혜자로 가는 건 아니겠지 2010년 말부터 촬영에 들어갔으며 2012년에는 샌디에이고 코믹콘에서 공식 트레일러와 일부 영화 신들을 공개했다.

전미에서는 할로윈 시즌에 맞춘 2012년 10월 26일에, 국내에서는 2013년 8월 29일에 개봉되었다.

참고로 레버레이션은 '폭로', '계시'라는 뜻.

2. 평가

망했어요

농담이 아니라 사일런트 힐 팬이면서 혹 운이 좋아 아직 못 봤다면, 절대로 이 영화는 보지 말자. 혈압 올라서 쓰러질수도 있다.

크리스토프 강&로저 아바리 이 콤비로 후속작을 만들어도 잘 나올까 말까 한 판국에 마이클.J.버세트 이 인간을 기용하면서 수많은 팬들이 우려했으나 아니나 다를까. 사일런트 힐 다운 분위기는 온데 간데 없고 밋밋한 영화가 나왔다. 원작의 팬들조차 용서하지 못할 만큼 영화 런닝타임에 맞춰 스토리 라인이 밋밋하고 애매하게 각색되었다. 이걸 어디가 공포 영화라고 봐야할지 모를 정도.

심심하면 3D를 의식해 인물들이나 놀랄 요소들이 스크린 밖으로 튀어나오게 영상을 찍었는데, 3D로 봐도 어색한 장면들이 2D로 보면 그냥 바보같다. 불 속에서 튀어나오는 괴물이라든지 보면 무슨 영화관에서 보는 영화가 아니라 유원지에서 3D안경 끼고 타는 놀이기구용 영상을 보는 듯한 기분이다. 거기다가 형사 캐릭터들이 몇몇 나오는데 교단의 심볼이 그려진 벽을 보더니 "이거 범죄 사유네 (probable cause)"라면서 기본적인 형사극에서도 안할 바보멘트를 날린다. 시나리오 작가가 뭔가 말을 시키긴 해야 할 것 같은데 잘 모르겠으니까 있어보일 만한 멘트 아무거나 집어넣자 라고 생각한게 보일 정도이다.

더구나 1편의 샤론역을 맡았던 아역 조델 퍼랜드가 타이밍도 좋게 폭풍성장한 상태라서 2편에도 나올 예정이었으나 버세트 감독이 캐스팅을 싹 갈아업고 팬들의 의견을 수렴한답시고 헤더 메이슨의 역할에 어울리는 배우를 선별을 공개투표에 붙였다. 결국 뽑힌 배우는 애들레이드 클레멘스(Adeleide Clemens)http://movies.ign.com/articles/115/1153959p1.html
팬들의 반응은 당연히 '나의 헤더는 이렇지 않아' VS '노르딕계라 그래도 제법 어울린다'로 나뉘는 중. 하지만 이 반응은 개봉 후 조델 퍼랜드를 돌려달라는 비명으로 변한다 물론 배우들 역시 발연기. 비교적 마이너급이였던 클레멘스는 물론 어느 정도 연기력을 인정받은 킷 해링턴이나 캐리앤 모스, 타입캐스팅일지라도 일단 자타공인 연기 잘하는 숀 빈 역시 도대체 스토리의 당위성이라든지 요점, 왜 이 캐릭터가 이렇게 행동하는지 이해가 안간다는 듯한 연기를 보여준다.

북미의 흥행결과는 망했다. 그나마 제작비가 2천만달러로 해외 흥행까지 합쳐 5300만 달러에 달하긴 했지만 평가도 더 망했다. IMDB에서는 5.6, 로튼토마토에서는 2.3 정도의 평점을 유지하고 있다.게다가 3D 촬영작업을 하면서 전작에서 비해 제작비가 2배 이상 들어갔다고 한다. 이쯤 되면 후속작이 불투명한 상황이다. 아니 이렇게 장대하게 삽질해 놓고 후속작을 기대하는게 무리다.

이 영화에서 유일하게 반전이라고 할 수 있는 점은 바로 숀 빈이 안 죽는다.
그나마 게임팬이 조금이나마 봐줄 만한 장면은 바로 피라밋 헤드(삼각두)의 일기토.근데 이 영화 액션물이 아니잖아 와 결말부의 원작 오마주 씬들[1]

그래도 이 영화가 한가지 긍정적인 일을 했다면 감독 마이클.J.버세트를 다시는 극장개봉판 영화를 못 맡도록 커리어를 끝장내줬다는 것이다. 이 영화 이후 이 사람은 드라마나 TV판 영화 감독만 맡고 있다.

3. 배역 정보

Silent_Hill_Revelation_heja.jpg
[JPG image (15.37 KB)]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0-24 21:05:13
Processing time 0.1248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