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세가와 미즈키

last modified: 2014-07-02 21:19:48 by Contributors

瀨川 瑞紀

강식장갑 가이버일단은 히로인.
OVA에서의 성우는 미즈타니 유코, TV판에서는 미즈키 나나.

세가와 테츠로의 동생이며 후카마치 쇼우의 소꿉친구로 짝사랑하는 대상. 그러나 학교에 다니던 시기의 미즈키는 마키시마 아기토를 동경하고 있었다.

테츠로의 인생이 꼬임과 동시에 미즈키 역시 납치등의 위기를 겪으면서 인생이 덩달아 꼬인다. 초기엔 자신이 처한 상황을 이해하지 못하고 두려워하기만 했으나, 쇼우가 자신의 목소리에 반응해 정신을 차린 일이나, 엡톰에게 인질로 잡힌 미즈키를 지키기 위해 자기 손으로 아버지를 살해했다는 트라우마를 극복하고 가이버로 식장하는 것을 보며 쇼우의 자신을 향한 애정을 잘알게 된다.

크로노스의 세계정복 이후에는 테츠로와 같이 레지스탕스 활동중. 하지만 말이 레지스탕스 활동이지 크로노스 때문에 부모님에게 해가 미칠 것을 두려워해서 부모를 만나러 가지 못하고, 신분을 드러낼 수도 없으니 학업이나 일도 제대로 하지 못하고 몇년째 괴로운 도피 생활을 하고 있다.

위치상으론 명실상부한 작품의 정히로인이지만 테츠로와 마찬가지로 그저 민간인인 관계로 뭔가 활약하지는 못하고 있다. 되려 엡톰이 공주님마냥 잡혀가고, 그걸 구하러 가는 쇼우들을 보면 정말로 부녀자들이 쇼우와 엡톰을 BL 노선으로 밀기 위해 안 꼬이는게 신기할 정도다. 활약은 오히려 타가 나츠키에게도 밀리고 있는데다 최근에 등장한 가이버 2인 발키리아 역시 여성이라 뭔가 두 사람에게 많이 밀릴 듯. 이 정도면 소꿉친구 보정으로도 좀 힘들 것 같다.

...그런 줄 알았는데 26권에서 쇼우와 검열삭제까지 했다.[[1]이 장면을 기다린 연재 초기 10대 독자들은 이미 중년...이쯤되면 연재26년만에 케이이치와 정식으로 이어진 베르단디와 맞먹는다. 사실 연애물을 그리고 싶었다는 작가치고는 쇼우와 미즈키를 급작스레 육체 관계까지 진행시켜 버린거 같아 뭔가 아쉽다?. 미즈키가 아기토에 대한 생각을 정리했는지 어땠는지에 대한 내용도 나오지 않았을뿐더러, 무엇보다 쇼우와 미즈키가 서로에 대한 마음을 확인하는 중요하다면 중요한 장면도 나오지 않았으니... 어찌되었든 자칫 30년된 떡밥이 되어버렸을지도 모를 쇼우와 미즈키의 애증(?) 관계가 정리된건 축하할 일일지도?아니 어쩌면 둘다 그냥 훌러덩 벗고서 순전히 붙어서 잠만 잔건지도 모를 노릇이니 아직 방심하면 안됨

가이버의 무서운 장기연재로 그림체가 좋아지는 것의 혜택을 가장 크게 본 인물 중 하나다.

최근 연재분에서는 리하르트 규오에게 몰리다 갑자기 나타난 아폴리온에게 오빠와 함께 보쌈당해선 정신차리고 보니 시라섬 신전이라 밖으로 나와 일주일간 서바이벌 생활을 하다가 돌아가는 와중에 스밀로돈 2마리에게 죽을 뻔 하나 때마침 잠복해있던 조아노이드의 도움으로 살아나가 그 후 아폴리온이 준비해둔 신전 옆 양옥집에 들어가는데... 거기 있는 건 이불 덮고 자고 있는 알칸펠...

----
  • [1] 대놓고 하는 장면은 없지만 애프터(…) 장면이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7-02 21:19:48
Processing time 0.124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