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 E D R , A S I H C RSS

세계수의 미궁/NPC

last modified: 2015-01-30 20:24:59 by Contributors

세계수의 미궁의 NPC. 이름과 성우가 밝혀진 신 세계수의 미궁 기준으로 설명한다. 북미판은 별도로 표시하며, 신 세계수의 미궁에 등장하는 오리지날 캐릭터는 해당 항목에 기술해 놓았다.

Contents

1. 긴울음새 여관
2. 케후트 시약원
3. 시리카 상점
4. 황금사슴 주점
5. 모험가 길드
6. 집정원 라다
7. 스토리 관련 인물


1. 긴울음새 여관

* 알레이(미야타 코우키)
기존에는 이름도 없이 호텔 보이라고 나와 있었다. 실눈 캐릭터. 시리즈 내 NPC 중 제일 일러스트가 특징 없으며, 따라서 존재감이 완전 제로.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랏치라는 이름의 쥐[1]를 기르고 있는데, 수해에서 산책을 하다가 도망가 버렸으니 찾아달라는 의뢰가 나온다.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 엄연한 던전인데 그런 곳을 산책하러 다닌다니, 역시 세계수 마을 사람은 무언가 달라도 다른듯.(...) 더욱 흠좀무 스러운것은 이 랏치를 찾을수 있는 곳이 지하 25층이다.(...)

2. 케후트 시약원


  • 키타자키 선생 (호프만 박사 -북미판 명칭)
© Uploaded by Lisforlove from Wikia

안경 낀 간지 영감님. 죽은 아군 살려주는것도 그렇고 치료템을 여기서 팔아서 1편에서는 자주 왔다갔다리 하는데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여관에서 치료를 할 수 있게되고 치료템도 시리카가 취급해서 삭제되었다.

여담으로 신세계수도 짤리고 일러스트도 안나오고 이름 언급도 없고 이름도 북미판만 알려져 있었던 비운의 NPC안그래도 짤려서 억울한데 [2]
생긴 모습도 그렇고 이름도 그렇고 동사에서 발매한 카두케우스 시리즈키타자키 이치로(영칭 로버트 호프만) 에서 따온 듯.

3. 시리카 상점

* 시리카(사이토 치와)
무기점 주인. 대를 이어서 무기점을 하고 있다. 우리가 재료를 갖다 줄 때까지 아무 말 없는 후속작들의 무기점 주인들과는 달리 대놓고 재료를 갖다 바치라고 요구한다(...). 흑발 포니테일에 노출도 높은 갈색 피부 속성이여서 그런지, 스토리와 관련 없는 NPC 중에선 그야말로 폭발적인 인기를 자랑한다. 하지만 라노베에 나오는 동명이인 때문에 좀 검색해보려 하면 밀려나는 불운한 처자. 그 덕분인지,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1계층에 있는 FOE를 보여달라는 의뢰나, 2계층에 있는 옹달샘에 데려다 달라는 의뢰 중에 선택할 수 있는 선택지에 따라서는 성추행(...)이 되는 것도 있다. 더우면 옷을 벗으라든지. 담이 큰 건 둘째치고, 색골[3]이라고 외치는 시리카의 목소리는 꼭 들어볼 것.

4. 황금사슴 주점

* 사쿠야(오오하라 사야카). 북미판에서는 발레리.
왠지 미망인 느낌이 나는 주점 누님. 시리카랑은 친구다. 의뢰 중에는 몬스터에게서 나오는 재료로 옷이나 음식을 만들려 하니 그 재료를 구해달라는 의뢰가 있는데, 항상 재료를 가지고 가면 자기 눈에 안 보이는 곳에 놓아달라고 한다. 그런 재료를 껄끄러워하는 성격인듯.

5. 모험가 길드

* 간류(쿠로다 타카야)
애꾸 아저씨. 설명 끝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자식들을 위해 채집으로 얻을 수 있는 사과를 의뢰하기도 한다. 스토리 모드에서는 존재감이 한 없이 제로에 수렴. 맨날 보기만 하면 어중간한 파티로는 전멸하기 십상이니 밸런스 좋게 파티를 꾸리라는데, 스토리 모드에서는 전직이라도 하지 않는 이상 파티가 이미 고정되어 있다는게 함정.

6. 집정원 라다

* 오렐루스[4](카와하라 요시히사)
스토리 진행 중에 이름이 한 번 공개되는데 금방 잊혀진다(...). 안경 낀 주황머리. 딱 봐도 들고 있는 검은 지휘용이며, 전형적인 학자 스타일임을 알 수가 있다.
...근데 일러스트레이터 히무카이 씨는 개그 일러스트로 이 아저씨가 길드장과 같이 학살하고 다닌 다음이라는 주제의 그림을 그렸었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7. 스토리 관련 인물

* 렌(히라타 히로미)
푸른 머리의 검사. 이마에 난 흉터가 특징. 기본적으로는 차갑고 무뚝뚝하게 굴지만, 플레이어에게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 듯, 뚫어두었던 지름길의 위치를 알려주기도 한다. 보통은 파트너 투스쿨과 함께 돌아다니지만, 혼자서도 미궁 안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실력자.[5][6]


* 츠스쿨(아스미 카나)
렌과는 대조적인 붉은 머리의 커스 메이커. 렌의 파트너이며, 그녀 역시 혼자서 미궁을 돌아다닐 수 있는 강자이다. 조용한 성격이며, 본인보다는 렌을 더 많이 신경 쓰는 모습을 보인다.

제2계층과 제4계층부터 낌새를 보이더니, 제5계층에서 집정원장 비실의 명령에 따라 플레이어를 저지하기 위해 다리 위에서 전투를 벌인다. BGM이 제법 인상적. 보스로서의 이름은 "얼음의 검사 렌"과 "영술사 츠스쿨".

  • 쿠팔라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시라라, 성우는 후지타 사키)
    제3계층 중반부에서 갑자기 등장. 위협 BGM과 함께 이질적인 모습의 존재가 나타나서 유저들을 제법 소름돋게 만든다.
    미궁 내부에 거주하고 있는 종족 모리비토의 일원으로, 숲이 더 이상 망가지는 것을 막기 위해 플레이어에게 계속 돌아가라고 경고한다. 그러나 비실의 명령으로 모리비토와의 전면전을 치룬 플레이어에게 모리비토 최고의 전사들과 수호새 이와오로베넬프마저 쓰러진다. 구작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결국 단념하여 남은 일족들과 함께 숲 속으로 사라지며,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기절한 걸 주인공 일행이 마을로 데려오게 되고, 이후 길드 하우스에서 버프를 담당하게 된다.
    이것저것 찜찜한 구석이 많은 캐릭터. 모리비토라는 종족이 과거 인간들과 맺었던 불가침 조약이라는 것에 대해서도 제대로 안 나왔으며[7], 또한 종족의 대변인처럼 나오는걸 보면 제법 높은 지위를 가지고 있는 듯한데 정작 싸울 때는 안 나온다. 3편 최후반부에 나오는 린드블룸이 모리비토와 닮은걸 보면 모리비토는 아직 멸망하지 않았으며, 그가 말한 공주가 이 쿠팔라일지도 모르겠다.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시라라로 개명되었다.


* 비실(나카타 죠지)
집정원장이며, 따라서 에트리아의 통치자. 하지만 그 정체는, 멸망한 구 인류 최후의 한 명. 물론 신 세계수의 미궁에는 히로인인 프레드리카가 있으니 최후는 아니다.
과거 인류는 과학의 지나친 발전으로 멸망의 길을 걸어가고 있었다. 결국 멸망이 코 앞에 다가오자 과학자였던 비실은 동료들과 함께, 세상을 정화하는 시스템인 세계수의 미궁을 만들어내고, 그것을 수호하는 역할을 맡았다.

또한 모험가들이 미궁의 비밀을 밝혀내는 것을 저지하는 일도 하는데, 이는 과거 세계의 이야기가 알려지면 안 된다는 점도 있고, 미궁의 비밀이 밝혀지면 모험가들은 에트리아에 발을 끊고, 모험가들을 상대로 밥벌이를 하던 에트리아는 쇠락할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세계수가 고장나면 일 나기도 하고. 렌과 투스쿨은 완전한 사정은 몰라고 비실이 이러한 일을 시키기 위한, 그의 뒷손인 셈.

하지만 모험가들이 2계층을 돌파하며 봉쇄되어있던 3계층이 발견, 수색되고, 모리비토가 발견되어 이들과 전면전을 하는 방법으로 모험가 길드 전반의 약화를 노리나 플레이어 길드가 모리비토의 신조를 쓰러뜨리는 바람에 이것이 금방 실패한다. 이후 렌과 투스쿨을 부려 미궁 내부에서 암살로 막으려 하나 이것마저 실패.

결국 미궁 최심층에 도착해 진실을 본 모험가들을 죽여 입막음을 하기 위해 미궁과 융합, 미궁 최심층에서 "세계수의 왕"이 되어 결전을 벌인 끝에 사망한다. 신 세계수의 미궁에서는 스케일에 비해 그의 우려가 소박하다고 생각했는지 처음부터 세계수에게 조종당하고 있었다는 설정으로 바뀌었으며 모험가들에게 패배한 후 셀을 쓰러뜨리기 위한 비약을 전달하며 숨을 거둔다.

이후 세계수는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서 5계층 밑에 제6계층을 만들고 그곳에 핵을 숨긴다. 스토리모드에서는 세계수의 핵, 그러니까 포레스트 셀을 처치하기 위해 2회차 진행 필요없이 6계층으로 넘어가게 되며, 2회차가 아닌 이상 이곳에서는 포레스트 셀까지 일직선 진행이며 FOE는 커녕 일반 몬스터 인카운터도 없다.
포레스트 셀과의 전투에서 비실의 비약으로 보스의 체력이 5분의 1 수준으로 시작하며, 의외로 쉽게 쓰러트릴 수 있어 주인공 일행은 기뻐하지만 포레스트 셀은 다시 부활, 절망하는 일행 앞에 시라라가 나타난다. 시라라는 그녀의 종족, 모리비토의 마지막 사명은 그들의 신, 포레스트 셀과 함께 이 세상에서 사라지는 것이라 하며 하이랜더의 창에 힘을 불어넣음과 동시에 사라지고, 신 세계수의 미궁 최종보스전 테마인 Battlefield's Awakening이 울려퍼지며 마지막 전투가 시작된다. BGM이 상당히 인상적이니 꼭 들어볼 것.
결국 일행은 시라라의 힘을 통해 세계수의 핵인 포레스트 셀을 쓰러트리고, 그들의 임무 역시 끝난다. 라쿠나와 사이몬, 아서는 그들이 있던 곳인 미드갈즈 도서관으로 돌아가고, 릿키는 하이랜더와 같이 자신이 지키고자 했던 천년 후의 세상을 둘러보기로 한다.
----
  • [1] 근데 이 쥐, 1계층에서 나오는 숲쥐다. 어떻게 잡은거지?
  • [2] 신세계수2 스토리에 등장하는듯? 수정바람
  • [3] 스케베
  • [4] 이유는 알수없으나 한글판 신 세계수의 미궁 에서는 '라다'로 개명당했다...
  • [5] 퀘스트 중에 수변의 처형자라는 FOE를 단독으로 처치하라는 퀘스트가 있는데, 플레이어가 하기 전에 해당 퀘스트를 완수한건 렌이 처음이라고 한다.
  • [6] 만렙 찍고 스킬 잘 키운 탱/딜러 계열 캐릭터라면 4계층까지는 별다른 무리 없이 돌아다닐 수 있는 것이 사실. 만렙을 찍어버리는 시점에서 별다른 의미도 없으니 퀘스트때 말고는 안하는 것 뿐이다. 포인트는 회복지점을 잘 이용하는 것. 퀘스트 클리어에는 보통 오일 인챈트한 팔라딘을 사용한다.
  • [7] 세계수의 미궁의 정체가 정체인지라, 과거 인간들이라는 것이 상당히 애매해진다. 비실을 말하는 걸까?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30 20:24:59
Processing time 0.160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