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세계의 적

last modified: 2013-11-30 00:51:32 by Contributors

카도노 코우헤이부기팝 시리즈에서 사용되는 용어. 특정한 대상이나 인물을 지칭하는 말이 아니라 세계의 현재의 형태를 바꿀 수 있는 존재를 의미하는 말이다. 좋거나 나쁘거나 세계를 바꿀려고하고 그럴 만한 능력이 있다면 세계의 적으로 지정된다.

이름의 유래는 미국의 힙합 그룹인 퍼블릭 에너미, 혹은 유명한 은행강도인 존 허버트 델린저 주니어[1]인 것 같다. 카도노 코우헤이가 음덕이고 힙합도 즐긴다는 점을 볼 때 힙합 그룹설쪽이 더 신빙성이 있는 편.

작중에서 세계의 적 1호로 지정된 것은 키리마 세이이치로 세계의 적들이 키리마의 글에 영향을 받아서 행동에 나선 경우도 많다는 것을 보면 충분히 납득할 수 있는 이야기이다. 세계의 적이 나타나면 그것을 제거하는 것이 부기팝의 역할. 다만 세계관이 연결되는 듯한 다른 시리즈를 볼 경우 최종적으로는 세계의 적이 승리한다고 추측할 수 있다.

세계의 적이 되는 가장 빠른 조건은 자기 자신을 증오하는 것. 이건 세계의 적의 적께서 공언하신 바다. 자신을 증오하면 더이상 증오할 게 없다나. 말하자면 세계 전부를 증오해야 하는 것 같다.

스트리트 파이터에서도 이와 유사한 설정을 가지고 있는데, 그것이 선의에 의해서든 악의에서 비롯된 것이든 간에 세계를 뒤짚어 버릴 수 있는(혹은 그러고 있는)이들을 '척살'하기 위한 방도로 세계가 가지고 있는 것이 살의의 파동이라는 설정이 코믹스 판에 존재한다. 여기서는 예수히틀러와 같은 거대한 영향력의 이들이 이 힘과 관련되어서 죽었다고 한다. 선악을 막론하고 변화를 일으키는 이들을 세계가 별로 좋아하지 않는 모양.

이 세계의 적이라는 개념은 나스 세계관에 큰 영향을 준 듯 보인다.
----
  • [1] 통칭 델린저. 한국에서는 영화때문에 보니와 클라이드쪽이 더 유명하지만 이쪽도 같은 시기에 활동한 유명한 은행강도로 당시 막 창설된 FBI는 델린저를 체포하기 위한 전문팀을 구성했으나 오히려 민간인을 쏴죽이는 실태를 저질렀고 FBI의 최고책임자인 에드가 후버는 델린저를 최우선적인 사회의 적(Public Enemy No.1)이라고 말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11-30 00:51:32
Processing time 0.094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