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세리자와 후미노

last modified: 2015-04-09 23:56:06 by Contributors

文乃.jpg
[JPG image (130.42 KB)]


芹沢 文乃(せりざわ ふみの)

신장 : 158cm
몸무게 : 44Kg
쓰리사이즈 : B84(D)・W58・H84
너네들 꼭 죽어라 두 번 죽어라 야구방망이를 들면 꿈은 이루어진다(?)

길 잃은 고양이 오버런의 등장인물로 성우는 캐릭터 보유자이토 카나에

츠즈키 다쿠미와 함께 세리자와 수도원에서 자랐으며. 어렸을 적 부모님이 없다는 걸로 놀림받고 돌에 맞아 울고 있을 때 타쿠미가 그 아이들을 쫒아내고 "만약 상대방이 한 번 때리면 되갚아주면서 두 번 죽어!라고 말해"라는 말을 해준 것이 그녀를 츤데레로 성장시키는 원인이 되었다. 대놓고 츤데레라서 그녀가 하는 말은 뭐든지 반대로 말한다고 보면 되며, 타쿠미만 그녀가 말하는 의도를 알아듣는다.

타쿠미를 도와서 서양 제과점인 스트레이 캣츠에서 아르바이트생으로 일하고 있으며 타쿠미를 좋아하지만 부끄러워서 제대로 말하지 못하거나 평소의 츤데레스러운 면모를 보이며 등장 인물 중에서 츠즈키 오토메 다음으로 꽤나 큰 슴가를 자랑한다.(...)

1권에서 노조미가 자취를 감췄을 때 그녀를 찾으러 가려는 타쿠미에게 엉겁결에 고백을 해버렸다. 후에 가서 거짓말이었다고 얼버무리기도 하지만, 그녀 자신은 이미 자신이 타쿠미에게 고백을 했다고 생각하고 있다. 문제는 타쿠미가 이걸 못 알아먹은 듯하다는 점. 덕분에 계속 대답을 안 해주는 타쿠미에게 신경질과 폭력으로 앙갚음하는 느낌이다.

최근에서야 그녀의 마음이 전해진 것 같지만, 이미 쟁쟁한 경쟁자가 존재하는 상태라 승리를 장담할 수 없는 상태다.
결국 히로인 싸움에서 승리하지 못하고 오픈엔딩이 나버렸다. 그리고 작품은 묻혔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9 23:56:06
Processing time 0.075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