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소닉 오스트리그

last modified: 2014-10-17 12:13:28 by Contributors

© Uploaded by Twilight Man from Wikia

© Uploaded by Twilight Man from Wikia


ソニック・オストリーグ / Sonic Ostreague, Overdrive Ostrich(북미판)


타조형 레플리로이드.

이레귤러 헌터 제 7 공수부대 출신의 특A급 헌터였지만, 사고로 의해서 비행능력을 잃어버리는 탓에 탈퇴한다. 후에 그 특유의 고성능 각력을 눈여겨 본 시그마가 그 실력을 재평가해 준 덕에 그의 반란에 참가하게 된다. 그에게 새로운 능력을 찾아준 시그마에게 감사하고 있으며, 그 은혜를 갚기 위해서 미사일 기지를 점거하고, 그 곳의 미사일로 이레귤러 헌터 베이스를 노린다.

만화책에선 원래 공정부대였으나 비행훈련 도중 부스터가 고장나 그대로 추락, 덕분에 하늘이 무서워져 날 수 없게 되고 부대를 그만둔다. 하지만 그럼에도 자신을 인정해준 마음의 스승이라고 할 수 있는 스톰 이글리드를 존경했고 그래서 그를 쓰러트린 엑스를 증오하고 있다는 설정이 있었다. 때문에 시그마에게 넘어가 그의 동지가 되지만 엑스와 싸우던 도중 바이올렌이 나타나 배신을 때리자, 자신이 이용당했다는걸 알게 되고 이글리드의 혼과 함께 다시 날아올라 미사일을 막고 산화한다.

스테이지는 사막을 배경으로 하고 있으며, 라이드 체이서를 타고 진행하게 된다. 라이드 체이서가 부서져도 엑스에게 피해가 없는데다가 계속 무한 충원되기 때문에 쾌적하게 진행할 수 있는 스테이지. 낭떠러지만 조심하자.

패턴

1. 약간 뜸을 들인 후에 전속력으로 돌진해서 엑스에게 몸통박치기를 한다. 통상의 보스룸과는 다르게 방의 크기가 꽤나 크고 지형의 높이가 들쑥날쑥 하기 때문에, 지형이 오스트리그보다 높은 곳에 도착한 다음 대쉬점프를 사용해서 피해줘야 한다.

물론 대쉬점프는 오스트리그가 달려오는 방향으로 해서 오스트리그의 머리를 뛰어넘는 방식이다. 이것을 하지 않으면 전투 에이리어의 끝까지 쫓아와서 들이받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점프해서 뛰어넘는게 좋다. (그 전에 속도 탓에 따라잡혀서 한 대 맞는 게 먼저지만.) 이 패턴에 맞을 경우 멀리 날아가는 엑스를 볼 수 있다.

사실 지형의 높이가 웬만큼 비슷해도 점프를 해서 아슬아슬하게 머리를 타 넘을 수 있지만, 만일 오스트리그가 더 높은 곳에 있다면 점프는 그만두고 지형의 높이가 비슷해질 때까지 반대 방향으로 대쉬를 해서 도망치자.

2. 점프를 한 다음 소닉 슬라이서를 공중으로 사출하는데, 약 5개 정도가 지선코스로 낙하해 온다. 항상 엑스가 서 있는 곳을 노리고 떨어지기 때문에 조심해야 된다. 이때 대쉬보다는 통상의 달리기 모션으로 소닉 슬라이서 간에 나와있는 틈으로 피하려고 하는 쪽이 현명하다.

3. 1번 패턴과 비슷하지만 이때는 그냥 타조 스프린트가 아니라 그 특유의 각력을 이용한 높이 뛰기 주행법이다. 이 패턴에 당하면 막강한 타조발에 맞아서 날아가는 엑스를 볼수있다.

이 패턴의 경우에는, 어차피 금방 잡히기 때문에 대쉬를 해서 오스트리그의 반대쪽으로 도망치려 하지 말고 기다리고 있다가, 오스트리그가 뛰어오르는 순간에 대쉬를 해서 그 밑으로 빠져나가는 쪽이 현명하다. 1번 패턴이 대쉬점프를 이용해서 피하는 거라면, 이 패턴은 지상에서 대쉬로 피하는 거다.

4. 오스트리그전의 특성상 전투 에이리어가 꽤나 거대한데, 한 화면에 보스룸이 다 차지 않는다. 만약 오스트리그가 엑스의 시야 밖에 멀리 떨어져 있으면 갑자기 맵의 사막 배경에서 뛰어다니는 매우 작은 실루엣이 보이는데 그것이 오스트리그다.

어느정도 엑스의 움직임을 따라오다가 갑자기 실루엣이 점프를 하는데 순식간에 엑스의 머리까지 날아오니까 매우 큰 주의가 요망된다...실은 조금만 숙련되면 가볍게 대쉬를 해서 피할 수 있다. 그냥 착지하는 타이밍에 챠지샷을 준비하고 있다가 한 방 먹여주자. 오히려 이 패턴을 악용해 멀리 도주-4번 패턴-대쉬로 회피후에 차지 샷-다시 도주의 반복으로 가지고 놀면서 이길 수 있다.

5. 뛰어서 소닉 슬라이서 하나를 발사한다. 2번은 공중에서 여러 개가 떨어짐에 비해서 이쪽은 직선 선상으로 날아오기에 은근히 피하기 힘드니까 주의요망.

6. 2번의 발전형. 별로 대단한 발전은 아니고 그냥 2번을 연속으로 반복한다. 물론 대단한 게 없다는 건 모션이고, 위력은 꽤나 신경써야 하는 수준.

약점 무기인 크리스타 마이마인의 크리스탈 헌터를 사용하면 2번 패턴만 쓰기 때문에 쉽게 이길 수 있다. X 버스터로도 몇 번 하다 보면 그리 어려운 녀석은 아니라서 처음에 공략하기에도 좋다. 크리스탈 헌터로 피니쉬를 먹이면 가끔씩 세로로 쭉 갈라지면서 사라지는 상태로 죽는 경우도 있다.

보스전을 치룰때는 배경이 사막에 낮이지만 보스 재생실에서 나올때는 어째선가 배경이 밤이 되어있고, 시그마가 무슨 생각인지 실내에 사막을 구현해놓았다. 또한 지형의 높이가 더더욱 들쑥날쑥해져 난이도가 조금 상승했다.

입수 무기는 소닉 슬라이서.

소닉 슬라이서

초생달의 부메랑을 2개 날린다. 벽에 두 번 튕겨서 날아가는 게 특징. 벽에 매달려서 농성하는 적을 상대하는데 좋다. 다만 다단공격 판정이 아닌게 단점이라 의외로 큰 효용성은 없다.

차지하면 2번 패턴과 마찬가지로 공중으로 날려 위에서 일정간격으로 좀 더 큰 소닉 슬라이서 5개를 떨어뜨린다.

와이어 헤티멀사게스, 시그마 1형태에게 매우 잘 먹힌다. 그냥 사용하면 생각보다 위력이 심심하게 나오지만, 차지해서 사용하면 효용성이 매우 높아진다. 특히 시그마가 다이빙 공격을 할 때 타이밍을 잘 맞춰서 차지 소닉 슬라이서를 날려주면 2히트해서 8칸을 날려버리는 것도 가능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0-17 12:13:28
Processing time 0.126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