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송만덕

last modified: 2015-04-14 18:35:35 by Contributors

Example.jpg
[JPG image (8.32 KB)]


이름 송만덕(宋萬德)
출생~사망 1946년 3월 21일 - 2004년 6월 19일
출신지 전라북도 부안군
출신학교 대신고 - 한양대
지도자 문일중학교 배구부 코치 (1973~1979)
문일고등학교 배구부 코치 (1979~1982)
한양대학교 배구부 감독 (1983~2001)
대한민국 배구 국가대표팀 감독 (1987, 1991, 1996, 1999)
현대캐피탈 감독 (2001~2003)

대한민국의 전 배구인. 별명은 만득이.

전라북도 부안군에서 태어나 대신고등학교와 한양대학교를 졸업하였다. 1973년 문일중학교와 고등학교에서 코치 생활을 시작하였다. 1983년부터 2001년 12월까지 한양대학교 배구부 감독으로 재직하면서 64연승(1996~1999)을 이루어 냈고, 1991년 한국배구 슈퍼리그에서 대학 팀으로는 처음으로 우승을 차지하였다. 이경수, 김세진, 하종화, 종일, 최태웅, 석진욱 등 많은 스타 선수들을 스카웃해 왔다. 1987, 1991, 1996, 1999년에는 국가대표팀 감독을 겸임하기도 했다.

대학교 감독이라는 특성상 지도력보다는 리크루트가 더 중요한 능력이기 때문에 고등학교 배구부를 꽉 잡으면서 유망주들을 한양대학교에 끌어온 수완은 훌륭했지만, 지도력과 경기 운영은 문제가 있었다. 실제 선수 관리 및 훈련은 자신의 제자인 재구 코치가 주도했으며, 송만덕 감독은 자유계약 시절 자기 밑의 선수들을 실업 팀에 분배하면서 잇속을 챙겼다. 대표적인 사례가 이경수 항목에 있는 드래프트 거부 및 LG화재 이면계약을 주도한 것. 그 외에도 각종 선수 리크루트 추문에 연관되는 등 선수 장사꾼으로써 악명이 높았다.

이후 2001년 12월 현대캐피탈의 감독으로 선임되었다. 문제는 감독이 된 후 세대교체를 천명하면서 정작 자신이 이끌었던 한양대학교 라인을 심으려고 했다는 것. 농구의 누군가가 했던 짓을 그대로 했는데, 그러면서 비 한양대 출신 제거작업의 일환으로 임도헌[1], 이인구, 진창욱, 김성현 등을 강제 은퇴시켰다.[2] 물론 그 와중에 권영민, 장영기, 윤봉우, 이선규, 박철우 등을 드래프트 및 자유계약으로 영입했지만, 너무 지나친 밀어내기세대교체 부작용으로 2003년 4월에는 방신봉이호 등이 선수단을 이탈한 항명 사건이 일어났다. 이 사건으로 구단의 사퇴 권고에 따라 중탁[3] 수석코치와 함께 2003년 11월 21일 현대캐피탈의 감독직에서 사임하였다.

이후 한양대학교로 돌아와 한양대학교 배구부장을 맡았고 2004년 1월 30일에 대학배구연맹의 부회장 겸 전무이사로 취임하였으나, 취임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지병인 인후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4 18:35:35
Processing time 0.060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