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수리검

last modified: 2014-10-01 19:04:14 by Contributors

목차

1. 手裏劍
2. 게임 속에서의 수리검
2.1. 파이널 판타지 시리즈에 등장하는 던지기 전용 아이템
2.2. 닌자 가이덴에서의 수리검


1. 手裏劍

© M Disdero (cc-by-sa-2.5) from

しゅりけん(슈리켄) 저그족도 사용한다.
일본 위키피디아 - 수리검 항목

던져서 적을 맞추는 것을 목적으로 하는 표창 계열의 무기. 손 手 자에 속 裏자를 써서 '손안에 감춘 칼'이라는 뜻이다. 서양에서는 슈리켄(Shuriken)으로 발음 그대로 표기하거나, 쓰로잉 스타(Throwing Star), 닌자 스타(Ninja Star)라고 부르기도 한다.

비상시에 단도나 화살을 던져 적을 공격하던 것에서 유래한 것으로 추정[1]되며 현재 우리가 알고 있는 슈리켄이라는 명칭과 형태가 정립된 것은 무로마치 시대 말기부터라고 추정하고 있다. 암기술, 또는 사소한 잡기나 교양 수준으로 가르치는 경우가 많은지라 수리검 유파에서도 그 유래를 분명히 밝히지 못하고 있다.

흔히 수리검 하면 사진에서와 같이 십자모양을 한 철판에 날을 세운 것을 연상하는 데 이러한 수리검을 차륜형 수리검이라 하며, 이 외에도 봉형, 검형, 창수형 등 여러 종류의 수리검이 이용되었다.

  • 봉형(棒形) 혹은 침형(針形) 수리검
가는 쇠막대의 끝을 뾰족하게 만든 형태의 수리검이다. 살상력이 상당히 높은 편이고 휴대성이 좋은 편이라 차륜형과 더불어 그 사용 유파가 가장 많은 수리검에 속한다. 투척법은 무회전 투척법과 반회전 투척법의 두가지가 있으며, 아주 거리가 멀면 한바퀴나 한바퀴반 투척도 있지만 만화에 나오는 것처럼 여러번 회전시키지는 않는다. 무회전 투척법은 회전을 넣는 투척법과 전혀 다른 특수한 투척법이다.[2] 젓가락이나 비녀 같은 일상용품을 투척할 수도 있어서[3] 활용도도 높다. 군대에서도 일부 특수부대는 무성 무기라해서 젓가락 같은걸 수리검처럼 던지게 하는 암살술(?)을 가르치기도 한다고

  • 차륜형(車輪形) 수리검
금속제 고리나 십자모양 철판에 날을 세운 형상의 수리검. 이러한 차륜형 수리검은 던지는 방법을 익히는 것이 수월한 편이며[4] 날이 여러개이기 때문에 던졌을 때 맞추기도 쉽다. 하지만 여러차례 회전하면서 날아가기 때문에 맞을 때 깊이 박히는 힘은 약한 편이라서 주로 을 발라서 사용하는 경우가 많았다고 한다. 순수하게 위력을 높이고 싶다면 크기를 크게하고 무게중심을 원의 바깥쪽으로 만드는 수가 있다. 무게중심이 안쪽으로 모이면 비행이 안정적이고 조절하기 쉽다.

  • 검형(劍形) 수리검
그 이름처럼 단도의 형상에 가까운 것으로, 무사가 비상시에 가지고 있던 단검을 던지는 용법에서 발전하였다고 한다. 검술의 일부에서 발전했던지라 검형 수리검을 사용하는 유파에서는 수리검 투척법을 투법(投法, 던지는 법)이 아니라 타법(打法, 치는 법)으로 칭한다.

  • 창수형(槍首形) 수리검
봉형 수리검이 변형된 것으로 다른 수리검들에 비해 다소 무거운 편에 속한다. 머리 부분이 창처럼 조금 굵어졌다가 다시 뾰족해지는 모양이고, 끝부분에는 바람을 가르는 역할의 술이 달려있는 등 중국의 표(鏢)와 비슷한 모양이다. 이러한 형태는 무회전 투척에 알맞다. 매체에서는 쿠나이를 창수형 수리검처럼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흔히 미디어 매체에서는 수리검 한방으로 암살을 하지만, 실제로는 주무기로 사용할만한 위력은 없으며, 주무기의 간격 밖에서 견제하거나, 숨어서 기습을 가할 때, 도주하는 적을 추격할 때 등에 쓸만한 보조무기의 역할이었다. 상대의 눈과 얼굴, 손이나 다리를 노려서 공격하면 효과가 있다.

이런 수리검을 사용하는 경우는 대개 소규모 인원이 잠입했다가 발각된 상황[5]으로 소수가 다수를 상대하는 경우가 많다. 이런 상황에서는 한명에게 노리고 던지기보단 여러 개의 수리검을 다수의 인원에게 빠르게 던져 일시적으로 시간을 버는 용도[6]로 사용하였기에 정확도 보다는 빨리 여러개를 던지기 쉽게 만들어져 있다. 만화처럼 원샷원킬은 매우 드물다. 수리검 날이 폐나 심장, 머리에 정확히 박히거나 날에 청산가리 같은 맹독을 뭍히지 않는 이상 원샷원킬은 불가

2. 게임 속에서의 수리검

2.1. 파이널 판타지 시리즈에 등장하는 던지기 전용 아이템

던지기 스킬로만 던질 수 있는 아이템으로 장착은 불가능하며, 던지기로 던지면 적에게 박혀 데미지를 준다. 당연히 한번 쓰면 사라지는 1회용이기에 여러개를 구매해야 한다. 가격이 싸니까 당연히 대량구매 해주자. 시리즈에 따라선 더럽게 비싸기도 하다. 대표적으로 3편.

장착이 불가능하다고는 하나, 기계장비 버그를 쓴다면야 장착도 가능하기는 하다. 이때는 공격을 한 것뿐인데, 냅다 수리검을 던진다. 그것도 무한으로.

강화판으로 풍마수리검, 카자구루마, 부엌칼이 있다.

2.2. 닌자 가이덴에서의 수리검

닌자가 등장하는 게임인 만큼, 주인공인 류 하야부사뿐만 아니라 자코들도 애용하는 무기이다. 폭탄수리검 참고.

----
  • [1] 중국에서 건너온 표창이 변형되었다는 등 여러 가설만이 난무하고 있다.
  • [2] 진짜 못을 던지는 거라 못대가리가 손에 걸려서 날아갈때 궤도를 잃거나 못이 작아서 무게가 별로 안나간다면 그냥 단도 던지듯이 거리 맞춰서 거꾸로 잡고 회전 투척 하는게 편하다.
  • [3] 추노의 윤지가 비녀를 이런 식으로 활용한다.
  • [4] 물론 제대로 조준해서 맞추려면 어느정도 수련이 필요하겠지만 날리는 것 자체를 익히는 것은 쉽다. 간단한 예로, 종이로 접어 만든 수리검도 적당히 스냅을 주면 상당히 멀리 날아간다.
  • [5] 수리검을 던질 땐 팔을 크게 휘두르기 때문에 일단 던지면 들키게 되어있다.
  • [6] 현대의 특수부대들도 잠입 후 발각되면 한꺼번에 화력을 집중해 시간을 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0-01 19:04:14
Processing time 0.003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