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스케이트

last modified: 2015-01-10 12:09:35 by Contributors

skate 홍어[1]


1. 스포츠

날이 달린 신발을 신고 얼음위를 미끄러져 움직이는 스포츠.

미끄러짐에 대한 잘못된 과학적 상식이 널리 퍼져있는 스포츠. 대부분의 사람들이 스케이팅의 원리가 얼음 위에 날 두개로 딛고 서서 날 밑의 얼음만 빠른속도로 녹게하여 수막을 형성하여 미끄러지는것이 빠른 속도의 비밀이라고 잘못 알고있다. 실제로 계산해보면 사람 몸무게로 인한 압력 효과는 미미하다.[2] 마찰로 발생하는 열로 인하여 수막이 형성된다는 설도 있으나 이 역시 설명으로는 부족하다 [3]

제대로된 설명은 본래 얼음 표면이 얇게 물로 덮여있기 때문. 얼음 표면의 물 분자들이 얼음 내부의 물 분자와 다른 상황에 놓여 있어 얼음 내부 물 분자들은 각 방향으로 서로 연결되어 있지만 표면의 물 분자는 위쪽으로는 다른 분자와 연결되지 않은 채로 남아 있다. 그래서 영하의 온도에서도 얼음이 되지 못하고 액체 상태를 유지하게 된다. 이 액체상태로 남아 있는 물 분자가 수막으로 작용한다는것.[4]

빙판과 엉덩이가 통성명할정도로 고생을 해봐야 실력이 늘어난다. 그만큼 가르쳐준다고 스킨십을 노리는 겨울 데이트 코스로도 악용되고 있다.

동계 스포츠의 대표주자중 하나다. 크게 트랙을 돌면서 기록을 다투는 경기인 스피드 스케이팅과 예술성을 따져 연기를 겨루는 피겨 스케이팅으로 나뉜다. 쇼트트랙은 대대로 한국의 동계올림픽 효자종목으로 인식되어 왔으며 모 먼치킨의 활약으로 피겨에서도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 빙판을 아이스 링크라고 부른다. 실내에 스케이트 전용으로 건설되는 링크 외에도 물만 얼면 빙판인 고로 수영장이나 롤러스케이트장이 겨울만되면 링크로 변신을하여 영업하는곳도 자주 보인다.

1.1. 종목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10 12:09:35
Processing time 0.070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