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스케치북(소프트웨어)

last modified: 2015-01-12 23:11:05 by Contributors


정식명칭 Autodesk SketchBook (오토데스크 스케치북)
개발 Autodesk
라이센스 상업소프트웨어
용도 페인팅, 드로잉
운영체제 Windows, OSX, 안드로이드, iOS
사이트 홈페이지
sketchbookPro.jpg
[JPG image (243.05 KB)]


3D 그래픽 툴의 절대강자 자동책상 오토데스크가 내놓은 2D 그래픽 툴이다. 원래는 '마야' 시리즈 등 3D 그래픽 툴로 유명한 알리아스 시스템에서 제작한 툴이지만 2005년에 그래픽스 업계의 Eat All 오토데스크가 알리아스를 인수하면서 현재는 오토데스크 브랜드로 출시되고 있다. 정확히는 알리아스 시절에 2.0까지 만들다 집어치운 소프트웨어였던 것을 2008년에 오토데스크가 '스케치북 프로 2009'라는 타이틀로 부활시킨 것.

대응 플랫폼은 데스크탑 버전이 윈도, Mac OS X, 모바일 버전이 안드로이드, iOS. 데스크탑 버전의 경우 국내에서의 인지도는 거의 시망 수준이지만 인터페이스가 깔끔하고 딱딱하지 않다는 점도 아티스트들의 감성과 맞아 떨어지는 측면이 있어 물건너엔 좋아하는 사람들이 꽤 있는 듯. 인터페이스가 아트레이지의 마일드한 인터페이스와 포토샵, 페인터의 프로페셔널한 인터페이스의 그 중간 어디쯤 되는 인상을 준다. 브러시 성능이나 타블렛의 터치감도 그럭저럭 괜찮다. 다만 브러시의 느낌에서 마커, 페인트브러시 등의 실제 화구를 표방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페인터처럼 실제 화구를 시뮬레이션하기보다는 디지털 페인팅의 느낌이 약간 강하게 나는 편. 이게 단점이라긴 그렇고 소프트웨어의 특성이라고 보면 될 듯.

페인터 비슷하게 버전 넘버링이 좀 중구난방이라 2009~2011까지는 연도[1]를 넘버링으로 쓰다가 2012 대신에 '스케치북 프로 6'라는 넘버링을 사용했는데 2014년에는 뜬금없이 '스케치북 프로 7'과 '스케치북 프로 2015'가 둘다 나왔다(...). 프로 7 쪽은 개인 사용자를 , 2015 쪽은 기업 사용자를 타게팅하고 있다는 듯.

현 3D 업계의 절대강자인 오토데스크가 2D 업계에 야심차게 던진 도전장이지만 아무래도 이 바닥 깡패1호 포토샵에 비하면 다양한 편집기능이나 필터 등이 딸리고 깡패2호 페인터에 비하면 브러시가 딸린다. 물론 프로페셔널하게 사용하기에 부족한 성능이라는 이야기는 절대 아니며 필드에서 충분히 통하는 고성능의 프로그램이다. 그냥 쟤네들이 깡패 좋게 말하면 포토샵보다 브러시나 페인팅 기능이 좋고 페인터보다 편집기능이 좋다는 식으로 받아들일 수도 있으니 이건 생각하기 나름. 게다가 그만큼 가격이 저렴하다는 점도 감안해야 할 듯. 2014년 현재 발매중인 스케치북 프로 7은 $65[2], 스케치북 프로 2015는 $210으로 가격 대비 성능으로 승부하려는 듯한 인상이다. [3]

라이트하게 사용할 수 있는 무료버전도 배포하고 있다. 오오 대인배 자동책상 오오 기본적으로 설치하면 'Sketchbook Starter'버전으로 실행되며 이 상태로도 웬만큼 될건 되는 편이라 꽤 쓸만한 프로그램. 다만 어디까지나 취미용이나 간단한 스케치용으로 쓸만하다는 이야기고 레이어 같은 필수적인 기능이 없기 때문에 본격적인 페인팅에 사용하기에는 부족한 면이 있다. 프로 버전 팔아야죠 오토데스크에 계정을 등록하면 Pro 라이센스를 구입하지 않아도 무료로 'Sketchbook Essential' 버전이 되며 일부 추가 기능이 언락된다고 한다. 몇 가지 브러시, 마커 등을 더 사용할 수 있고 레이어도 3개까지 쓸수 있게 된다고 한다.

데스크탑 버전이 페인터와 포토샵이라는 양대 깡패들의 틈새에 끼어서 그다지 주목을 못받는데 비해 모바일 버전의 인지도는 매우 높다. 그냥 거의 모바일 그래픽 툴의 킹왕짱급. 데스크탑과 마찬가지로 무료버전도 있고 유료버전도 가장 비싼 Pro도 $4.99로 저렴해서 진입장벽이 낮다는 점이 장점. iPad 같은 태블릿에서 아이디어 스케치용으로 굴리는 아티스트들이 꽤 있다고.

갤럭시 노트 시리즈에서 펜의 필압을 지원한다. 또한 거의 모든 노트 태블릿 기종은 프로버전[4]이 선탑재가 되었으며 스마트폰은 탑재되지 않았다.[5] [6] S노트보다 훨씬 쓰기 편한 편. 목록은 추가바람.
----
  • [1] 3DSMAX, 마야 같은 다른 오토데스크 제품군과 마찬가지로 출시년도의 다음 해를 버전넘버로 사용하였다.
  • [2] 월 $2.99, 연 $24.99로 임대 라이센스 사용도 가능하다.
  • [3] 코렐 페인터 2015의 경우 $429, 포토샵은 CC 시리즈로 임대 라이센스화 하기 전 가격이 $699였다.
  • [4] 붉은 아이콘, 무료버전은 하늘색이다.
  • [5] 노트4 기준
  • [6] 노트3에는 for Galaxy라는 이름으로 Pro버전과 동일한 사양이 포함되어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12 23:11:05
Processing time 0.145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