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스텔스 탱크

last modified: 2015-01-22 22:56:04 by Contributors


1. 개요

원래의 의미는 말 그대로 스텔스기능이 있는 탱크. 현재 폴란드에서 개발중인 PL-01이 대표적이다. 최근 들어서는 중국도 개발하는것 같다.

커맨드 앤 컨커 시리즈에선 Nod탱크로 등장하였다. 공격할 때를 제외하면 항상 스텔스 상태를 유지하는 차량으로 Nod결전병기로 활약했다. 하지만 커맨드 앤 컨커 타이베리움 얼라이언스에선 등장하지 않는다.

2. 작품별 설명

2.1. 타이베리안 던

© Uploaded by Naruto8900 from Wikia


가격 900원
생산시간 60초
요구사항 활주로, 통신 센터
사정거리 중거리
장갑
무기 드래곤 토우 로켓

맘모스 탱크에 비하면 한없이 작은 존재였으나 이게 작정하고 숨어버리면 찾는게 진짜 힘들었다.

Nod의 뛰어난 테크놀로지의 대변인이지만, 결전 병기로서는 맘모스 탱크에게 걸리면 그냥 끔살인지라, Nod 유저라면 모를까 GDI 유저라면 "아 그런게 있었지" 정도 였다.

실제로 GDI의 미션을 플레이하는 중에, 스텔스 탱크가 GDI를 위협하는 경우는 없다고 봐도 무방하며 오히려 오벨리스크나 공격하면 핵미사일을 날리는 템플 오브 노드가 더 위협적이며 강렬한 인상으로 남아 있을 것이다. 다만 GDI의 미션 수행 중 스텔스 탱크가 모습을 드러내는 특유의 FX를 듣다보면 좀 짜증나기는 하다.

2.2. 타이베리안 선

© Uploaded by Agaiz from Wikia


가격 1100원
요구사항 군수공장, 기술 센터
사정거리 중거리
장갑
무기 드래곤 대전차 미사일 두발

전작과 마찬가지로 최종 테크 유닛으로 활약하였지만, 무장은 변경된 것이 거의 없어서 쓰기가 미묘하다. 게다가Nod의 주력 유닛이 다수의 아틸러리가 되면서 주로 아틸러리를 대공 호위하는 역할을 맡았다.

사실 대공으로도 쓰기가 좀 미묘한게, 스텔스 위장막을 걷는 시간이 거의 1초가량 되므로 이놈이 공격을 시작할 때 즈음에는 이미 오르카 폭격기같은 유닛이 신나게 아군을 작살내고 있는 경우가 많다. 때문에 컨트롤이 어느정도 되는 사람은 더 싼 값에 많이 굴릴 수 있는 로켓 보병을 사용하는 편.

스토리 상에서는 스텔스 기술이 발전하여 꽤 위협적이 된지라, GDI의 미션에서 Nod의 스텔스 탱크의 개발을 방해하는 미션도 존재한다. Nod의 경우에는 반대로 지키는 미션이 존재한다.

2.3. 레니게이드

© Uploaded by Naruto8900 from Wikia


역시나 Nod의 최종테크 전차의 역할을 맡는다. 1인승이며 기동성이 높고 미사일의 화력이 강력하며, 연사속도도 빠른 편이다.

다만 사정거리가 짧으며, 미사일의 스플래시 범위가 적어서 보병을 잡는데는 적절하지 못하다는 단점이 있다. 스텔스 기능은 탑승자가 내리거나 체력이 낮아지면 작동하지 않는다.

2.3.1. 싱글플레이

거의 대부분 적으로 등장하지만 그리 큰 위협은 되지 못하고, 대전차무기가 있으면 순식간에 파괴할 수 있다.

2.3.2. 멀티플레이

방어형태는 중장갑에, 아머 200에 체력 200. 미사일의 데미지는 중장갑 기준으로 45x2. 900크레딧에 사용가능.

철저한 기습용이다. 맷집이 맘모스 탱크에 비하면 아주 빈약하기 그지없으며, 맷집도 허약해서 필드 힘싸움에서는 차라리 라이트 탱크보다도 못하다. 보병 사냥 능력도 그리 좋지 못해서 그냥 밟아버리는 수밖에 없지만, 워낙에 맷집이 약하므로 적이 숙련된 대전차보병이라면 그냥 빠지는 게 차라리 낫다.

허나 스텔스 기능을 유효하게 활용하여 적 후방으로 잠입했을 경우, 맷집이 약하고 기동력도 안좋은 MLRS는 순삭가능하고, 맘모스 탱크의 측면이나 후방을 잡은 상태에서 빙빙 돌며 공격하면 맘모스 탱크와 동귀어진도 가능하다. 기동성이 높으므로 대전차전이 전문이 아닌 보병들은 밟아서 처리할 수도 있다.

다만 APC는 기동성에서 밀리므로 저쪽이 즉시 회피기동에 들어가면 잡기는 힘들고, 저쪽이 거리를 먼저 확보하게 되면 우리가 오히려 역관광당하게 되니 주의. 또한 중탱은 포탑 회전속도가 빨라서 맘모스처럼 꼬리잡고 돌기가 불가능해 거의 극상성에 해당하므로 1:1로는 대결하지 않는 게 속 편하다.

여기까지만 하면 돈값 못하는 훌륭한 잉여지만, Nod가 작정하고 패스트 스텔스 탱크 러시를 할 경우엔 이야기가 다르다. 낮은 맷집으로 인해 스텔스 탱크 하나하나의 종합적인 전투력은 라이트 탱크 이하이지만, 4기 정도 모이면 그 끝장나는 화력으로 적 건물조차 순식간에 박살낼 수 있기 때문이다.

거기에 900원은 GDI의 800원짜리 미디엄 탱크에 비해 그리 비싸지 않으므로 타이밍상으로 거의 밀리지 않는다. 만약 적의 하베스터를 파괴하면서 아군 하베스터를 지켜내는데 성공하기까지 했으면 금상첨화. 미디엄 탱크보다도 빨리 스텔스 탱크가 뜨는 경우도 생긴다. 이때 GDI는 1/3정도는 고급보병에 돈을 부었고, 1/3정도는 엔지니어 계통으로 기지에 지뢰를 두르고 있으며, 나머지 1/3정도만 전차를 뽑게 되는데, 스텔스 탱크가 나올 시점에서는 적 전차진은 보통 비교적 싸게 장만할 수 있는 험비APC, 혹은 MLRS 정도이며, 미디엄 탱크는 많아야 둘 정도. 이 중 험비나 MLRS는 스텔스 탱크의 밥이며, APC의 화력으로는 스텔스 탱크의 돌파를 저지하는 것은 무리에 가깝다. 거기에 멀리서는 보이지 않는 스텔스 탱크로 직접 Nod 기지에 돌입하여 정찰해보지 않는 이상은 예측하여 미리 막기도 쉽지 않다.

이런 이유로 초반에 여러 명이 스텔스 탱크를 다수 모아서 적 기지로 바로 돌격하면 상당한 전과를 낼 수 있다. 적에게 필드에서 발각당해서 적 기지에 비상이 떨어진다거나, 혹은 GDI가 이미 미디엄 탱크를 다수 보유했다거나 하는 불상사만 없으면 최소한 건물 하나는 박살낼 수 있으며, 운이 좋으면 적 기지를 초토화시키며 게임이 끝난다. 어떠한 건물이든지 건물이 하나 박살나면 상황이 엄청나게 불리해지는 게임 특성상, 초반에 이만한 화력을 갖춘 공격을 할 수 있다는 것은 대단히 큰 메리트가 된다.

단, 상술했듯 맷집이 워낙 약하고 사정거리가 짧아서 필드의 힘싸움에서는 거의 도움이 못 되며, 오히려 높은 가격으로 인해 적에게 점수나 제공해주는 자충수가 되기도 한다. 또한 초반러시가 실패했을 경우엔 필드를 완전히 GDI에게 점거당하고 지루한 공성전이 시작되는 경우도 있다. 전형적인 쓰기 나름인 유닛.

2.4. 타이베리움 워

© Uploaded by Naruto8900 from Wikia



대사집

"They have no idea.(아무 대책도 없지.)"
"Stelath tank, clear for combat.(스텔스 탱크, 전투준비 완료.)"
"Ambush him!(기습해!)"

구분 오리지널 확장팩
가격 1500원 1800원
생산시간 15초 18초
요구사항 군수공장, 기술 연구소
상성 차량, 항공기에 강함
주무기 드래곤 토우 로켓 10발 드래곤 토우 로켓 10발
(타이베리움 탄두 장착 드래곤 토우 로켓 10발)
블랙 핸드맨티스로 대체

2.4.1. 개요

기본적인 성능은 스텔스 상태인데다가 전작과 달리 이동속도가 빨라지고 로켓을 많이 발사하는 성능으로 적 기지에 몰래 접근하여 건설소 등 주요 건물들을 테러하는 용도로 사용된다. 전작과 달리 쓰기 미묘한 수준은 아니지만 여전히 맷집이 약하고 가격도 1500원으로 비싼 수준이기 때문에 최대한 잃지 않아야 한다.

이동속도가 빠른 편이라 슬링샷처럼 보병을 깔아뭉게기 좋다. 보병을 공격하면 명중률이 약간 떨어져서 오히려 옆에 있는 스텔스 탱크가 터질 수 있다.(...) 게다가 보병을 깔아뭉게는 모습과 스텔스 탱크의 디자인을 같이 보면 바퀴가 납작하기 때문에 마치 보병을 다리는 다리미 같다.(...)

디자인이 전작들과 달라졌다. 소금쟁이를 닮았던 전작과 달리 이번엔 뒷바퀴가 이어져 3바퀴로 움직인다. 디자이너의 설명에 따르면 모습을 감췄다가 불시에 나타나 기습을 가하는 스텔스 탱크의 모습을 흑표범에 빗대기 위해서라고 한다.

초기에는 결전 병기의 자리를 아바타에게 빼앗긴데다가 속도가 빠른 점을 제외하면 약한 장갑, 약한 공격력, 비싼 가격이라는 스텔스 탱크의 기본 요소 3중고로 인해 거의 쓰는 유저가 없었다. 이후 패치를 통해서 공격력이 상승하고 빠른 이동속도까지 더해져서 하베스터 테러의 선두주자가 되었다.

게다가 Nod의 유닛들 중에서 대공 성능이 뛰어나다. 스크린데버스테이터 워쉽이나 행성 강습 캐리어가 온다면 스텔스 탱크를 뽑아서 대응하면 된다.[1] 하지만 스텔스 상태라 자동적으로 공격하지 않는다는 단점이 있어 공격할 유닛들을 직접 지정해주어야 하는데 스톰라이더파이어호크는 빠른 이동속도를 가지고 있어서 잡기 힘들다. 하지만 그런 유닛들은 내구력이 낮기 때문에 어택 바이크, 레이더 버기, 베놈과 조합하면 해결된다.


커맨드 앤 컨커3 케인의 분노에서는 가격이 1800원으로 비싸졌지만, 타이베리움 탄두 미사일 업그레이드가 추가되었다. 미사일의 탄두를 타이베리움으로 교체하여 데미지가 2배로 상승하면서 어택 바이크SAM 발사기에 적용되면서 어택 바이크와 함께 더욱 전문적인 하베스터 테러 유닛이 되었다.

아바타의 기술 탈취의 대상 중 하나이며 스텔스 탱크에 달려있는 스텔스 발생기를 가져가서 아바타는 스텔스 상태가 된다. 하지만 Nod, 마크 오브 케인의 스킬인 스텔스 장막/은폐장을 아바타에 사용하는것이 더 효율이 좋기 때문에 잘 뜯기지는 않는다. 빔 캐논이나 플레임 탱크보다는 훨신 낫다.

2.4.2. 업그레이드

2.4.2.1.1. 타이베리움 탄두 미사일
타이베리움 탄두 미사일
가격 2500원
요구사항 기술 연구소
생산시간 1분 15초

2.5. 커맨드 앤 컨커4 타이베리안 트와일라잇


어택 바이크 위에 베놈의 앞부분과 맨티스를 달아놓은 디자인이다.

미사일 계통의 공격을 하기 때문에 공중유닛에 강한 상성을 지니고 있다. 레이저 공격을 하는 중형 차량 상대로도 어느 정도 잘 싸운다. 하지만 헌터가 워낙 빨라서 걸리면 정말 골치 아프다.

----
  • [1] 행성 강습 캐리어가 스텔스 감지 기능이 있긴 하지만 스텔스 탱크의 공격이 빨라서 대부분 대응하기 전에 빠르게 격추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22 22:56:04
Processing time 0.214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