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스톤 로지즈

last modified: 2015-01-25 06:17:56 by Contributors


왼쪽에서 부터 알란 '레니' 렌(드럼), 이안 브라운(보컬), 개리 '매니' 마운필드(베이스), 존 스콰이어(기타)

The Stone Roses

영국 맨체스터 출신의 매드체스터 밴드. 1985년 결성되었다.
이름은 (3번 항목)의 곡 'English Roses'하고 롤링 스톤즈의 스톤즈를 따와서 지었다는 소문도 있었으나 이는 사실이 아니다. 이언 브라운은 인터뷰에서 "단지 '돌'과 '장미'라는 두 단어가 주는 대비감이 마음에 들어서 스톤 로지스라는 밴드명을 지은 것"이라고 밝혔었다

약물에 쩔어 살았던 동향의 피 먼데이즈와 달리 밝고 상큼한 댄스 기타 팝을 추구한걸로 유명하다.

뉴 오더의 피터 훅[1]이 프로듀싱한 'Elephant Stone'로 주목받은 뒤, 60년대 사이키델릭 록과 영국 전통의 기타 팝, 댄스 리듬을 황금비율로 섞은 첫 앨범 'The Stone Roses'는 엄청난 호평과 무난한 판매고를 자랑하며 80년대 말의 명반으로 자리잡게 됐다. 'I Wanna Be Adored'는 지금도 영국에서 자주 애창되는 곡이라 한다. 연주력으로는 제2의 레드 제플린이라는 찬사를 받았을 정도로 동시대 밴드 중에서 넘사벽을 자랑했다. 드러머 레니의 혁명적인 비트 운용과 슬라이딩 테크닉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일명 날아다니는 기타, 이들 사이에서 중심을 잡아주는 매니의 꽉찬 베이스로 구성된 밴드 사운드는 후배 밴드들에게 하나의 지침서로 남을 만큼 새로운 것이었다. 이안 브라운은 뭐했냐고? 흐물흐물 몽키 댄스의 혁명을 이룩. 리암 갤러거가 허구한날 따라한다

참고로 표지의 그림은 밴드 내 기타리스트인 존 스콰이어가 그렸으며[2], 슨 폴락오마쥬라 한다. 표지의 오렌지는 68혁명 당시 시위 학생들이 최루탄의 효과를 경감시키기 위해 핥던 사실에서 착안했다고.

하지만 소속사의 막장 행동과 그 뒤 이어진 소송들로 인해 창작 의욕을 모두 날려버리고, 이적 후 나온 2집은 급격한 방향 전환으로 인해 썰렁한 대접을 받았다. 밴드 내 상황도 악회되어 결국 차례차례 탈퇴한 뒤 1996년 해산해버렸다. 이안 브라운은 솔로 활동 중이고, 존 스콰이어는 이것저것 손대다가 음악에 손을 뗐었다. 베이시스트 게리 '매니' 마운필드는 프라이멀 스크림으로 넘어가 이들의 전성기에 같이 활동을 하였다.

그렇지만 1집이 워낙 먼치킨수준인지라 그것만으로도 높은 대접을 받고 있다. 오아시스노엘 갤러거도 찬양할 정도. 동생인 리암 갤러거와 동네 친구들은 전설로 남은 이들의 블랙풀 공연을 보고 영감을 받아 밴드를 꾸렸었는데 이게 오아시스의 전신인 레인이었다. 브릿팝과 댄스 록의 선조로 대접받고 있다.

1집 시기 작은 에피소드가 있는데, 밴드가 런던 씬에서 인기를 얻기 시작할 무렵 BBC Late Show에 출연할 기회가 있었는데, Made of Stone을 연주하는 도중 무대 전원에 이상이 생겨 도중에 곡이 끊기는 방송 사고가 일어 났었다. 이와중에 애써 진행을 하려는 진행자 뒤에서 맨큐니안 방언으로 투덜거리는 이안 브라운의 볼멘 목소리가 일품. 한번 들어보자천하의 BBC를 상대로 아마추어라고 욕하는 패기

국내에서는 1집이 삼성뮤직 을 통해 소개되는 바람에 매드체스터 밴드 중에서 가장 인지도가 있는 편이다.
1집 수록곡 'This Is the One'이 2000년대 중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홈 입장곡으로 쓰인 적이 있었다. 실제로 맨시티 팬인 드러머 레니를 제외한 셋은 맨유 광팬이다. 이안 브라운은 내한때 박지성은 최고의 선수다라는 취지의 발언으로 관객들의 격한 호응을 이끌어냈었다.어째 두유노 드립쓰기 애매하다

2011년 10월 17일 재결성을 발표하였다. 매니 어머님 장례식에 멤버들이 모여서 화해한게 계기가 되었다고 한다.장소가 참.. 매니는 이를 계기로 잘 활동하던 프라이멀 스크림에서 탈퇴, 향후 목표는 월드투어,3집 앨범이라고...

2012년 지산 밸리 록 페스티벌에 참가했다.
뱀발로 첫날 헤드라이너인 라디오헤드땐 보이는 백인관객들은 거의 미국인이었는데 셋째날 헤드라이너인 스톤로지스때 백인관객들은 열이면 열 영국인이었다....구경하다가 뜬금없이 스탠딩 구역에 난입한 비디 아이는 덤 이는 스톤로지스의 재결합이 영국인들 사이에서 얼마나 인기가 있는지 간접적으로 느낄수 있는 부분이다. 미국인들의 라디오헤드에 대한 인기도


----
  • [1] 이 인연 때문에 이들도 팩토리 레코드에 편입 될 뻔 했으나 동향 친구들하고 별로 친하지 않다는 이유로 무산됐다.
  • [2] 참고로 스콰이어는 그림에도 재능이 있어서 미술가로도 활동하고 있다. 재결성 이전엔 아얘 본업이 이쪽이었을 정도.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25 06:17:56
Processing time 0.138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