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아룬드

last modified: 2015-03-07 19:11:07 by Contributors

Arund

판타지 소설 시리즈 《아룬드 연대기》의 용어.

고대 이스나미르어로 '순환', '되풀이', '달(month)'라는 의미를 지니고 있으며, 아룬드 연대기의 독특한 달력 체계를 의미하기도 한다.[1]

듀플리시아드력이냐 이스나이데력이냐에 상관없이 한 해는 각각 고유한 의미와 전설, 풍습, 상징색을 가진 열 네 개의 아룬드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세월의 돌》은 열 네 아룬드가 각각 한 챕터를 이뤄 이야기가 전개되며, 각 챕터에서 일어나는 사건이 그 아룬드의 의미와 일맥상통한다.

아룬드 일람 수호성상징색
니스로엘드(겨울)14월노장로 아룬드낭시그로 호흰색, 또는 은색
1월음유시인 아룬드라 트루바 드루에[2]보라색
2월암흑 아룬드사스나 벨[3]없다[4]
프랑드()3월아르나 아룬드아르나니녹색
4월타로핀 아룬드타로피니검은색
5월키티아 아룬드키티아니노란색[5]
다임 로존드(초여름 장마)6월인도자 아룬드하리아누니무색[6]
세르네즈(여름)7월약초 아룬드에를라니분홍색[7]
8월파비안느 아룬드파비안느[8]선명한 붉은색
9월환영주 아룬드미오사니노르스름한 주황색[9]
에름 로존드(늦여름 장마)10월방랑자 아룬드에프랑지아[10]자주색
모나드(가을)11월점성술 아룬드피아 예모랑드[11]파란색[12]
12월문자 아룬드푸비아니갈색
13월황금 아룬드이스나니[13]황금색

세월의 돌은 전체 내용을 열 네 아룬드로 나누고, 다시 세부 챕터로 갈린다. 따라서 각 챕터들은 아룬드의 의미를 따르게 되는데, 작품 흐름에서의 의미는 다음과 같다.

  • 1월, 음유시인. 숙명의 이유를 알게 되며 오랫동안 이어질 방랑의 시작.
  • 2월, 암흑. 이유 없는 뜻밖의 불행, 불화. 그러나 동시에 은밀하게 닥치는 시험.
  • 3월, 아르나. 사랑의 시작. 단, 이 시기의 사랑은 아름다우나 불안정하다. 오래도록 고통받을 사랑의 시작을 의미하기도 하지만, 생애를 가르는 기다림또한 의미한다.
  • 4월, 타로핀. 신뢰. 이 시기에 시작된 우정은 쉽게 깨어지지 않는다. 하지만 동시에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은밀한 사건이 진행됨을 상징하기도 한다.[14]
  • 5월, 키티아. 자신이 가진 능력을 발휘할 곳을 찾아냄, 운명의 수레바퀴에 직접 뛰어듬.
  • 6월, 인도자. 인생을 이끄는 인도자[15] 한편, 최악의 위기에서 벗어나는 것을 상징하기도 한다.[16]
  • 7월, 약초. 몸과 마음의 상처가 아물게 되나, 동시에 가장 치명적인 아픔을 만날 수 있음. 묵은 것을 버리고 새로운 것으로 나아가는 것을 의미하며[17] 동시에 오랜 여행을 잠시 멈추고 휴식하는 것도 내포한다.
  • 8월, 파비안느. 전력을 다해 자신의 길을 나아감. 아룬드의 의미에는 경솔함을 경계하라는 의미가 많이 나타나지만, 작중에서는 가장 큰 고비중 하나를 빠르게 돌파하는 것으로 아룬드의 성향을 담아냈다.
  • 9월, 환영주. 신비롭다고 생각하던 대상에 가까이 다가가게 됨. 고대의 엘프와 만났으며, 자신의 핏줄에 대해서도 더 자세하게 듣게 되었다.
  • 10월, 방랑자. 스스로에게 주어진 임무, 다음 단계를 위해 준비함 등을 의미한다. 이 시점에서 파비안의 정신적인 성장이 가장 비약적으로 일어났다 볼 수 있으며, 마지막 임무를 위해 준비하는 성격이 강하게 드러났다.
  • 11월, 점성술. 과거로 돌아갈 수 없음을 강력하게 암시.[18]
  • 12월, 문자. 감추어졌던 것들이 선명하게 드러남.
  • 13월, 황금. 그동안의 노력과 고난이 결실을 맺음.
  • 14월, 노장로. 이유 있는 고난. 한 가지의 끝을 맞이하며 새로운 것을 준비하고, 모든 행동에는 그 결과가 뒤따르는 것을 암시한다.[19]

----
  • [1] 한 독자가 아룬드의 어원이 라운드Round에서 나온것이 아니냐 물은 적이 있었는데 작가는 미처 생각지 못한 부분이었다고 한다.
  • [2] 흔히 '드루에'라고 줄여 부른다
  • [3] 하지만 사스나 벨은 그 자체로 불길함을 상징하기 때문에, 사실 수호성이라고 부를 수 없다. 수호성이라기보다는 상징하는 별에 가깝다. 로아에들은 암흑 아룬드의 수호성을 사스나 벨에 의해 고통받는(가려진) 달로 여긴다. 참고로 사스나 벨은 '어둠의 눈동자'라는 의미.
  • [4] 무색이 아니라 아예 없다. 이는 사스나 벨이 수호성이 아닌 것과 비슷한 이유인 듯.
  • [5] 키티아 고양이에서 따온 색이다.
  • [6] 암흑 아룬드는 상징하는 색 자체가 없다면, 인도자의 무색은 아무것도 없는 색(=투명)이라고 보는 듯 하다
  • [7] 아스엘이 가지고 다니던 모든 병을 치유하는 약의 빛깔
  • [8] 여전사의 이름이자 8월에만 보이는 두 번째 달의 이름이다.
  • [9] 미오사니 술의 빛
  • [10] 작중에서도 어원은 알 수 없으나, 고대 이스나미르의 기록에서부터 '방랑자'라는 의미로 사용된 단어라고.
  • [11] 나르시냐크 가문의 영지와 성(城)의 이름이 이 별의 이름을 따왔다.
  • [12] 전통적으로 점성술사를 상징하는 빛이라고 한다.
  • [13] 연금술의 근원은 이스나에들에게서 시작되었다.
  • [14] 따져보면 이 시기부터 에제키엘의 안배가 한층 탄력을 받기 시작했으며, 세르무즈 왕가에서는 미스릴을 독차지할 음모를 꾸미고 있었다.
  • [15] 스승만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닌, 동료, 연인 등도 포함하는 넓은 의미의 '인도자'. 반드시 좋은 쪽만을 이르는 것도 아니며, 인생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사람을 만날 수도 있음을 내포한다.
  • [16] '젊은 정복자들'과 싸우는 동시에 광풍 시즈카를 만나고도 결국 살아남았으니 어찌보면 맞는 이야기가 된다.
  • [17] 이 시기에 접어들며 파티에서 나르디가 빠져나간다.
  • [18] 점성술 아룬드에서 가장 큰 사건중 하나는 구원기사단의 반란. 200년 전 나르디엔 국왕과 대마법사 에제키엘의 유산이라 할 듀플리시아드, 나르시냐크 두 가문의 화평이 완전히 깨져나가게 되는 큰 사건이었다.
  • [19] 이 장 한장에 국한되어서는 잘 알수 없으나, 아르킨 나르시냐크와 이진즈 크리스차넨 사이의 갈등이 끝내 어떻게 이루어졌는지를 보면 일견 섬뜩할 수도 있는 부분.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07 19:11:07
Processing time 0.102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