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아마테라스(신의 인형)

last modified: 2013-07-31 19:15:46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성능
3. 과거의 기억
4. 여담


1. 개요

신의 인형에 등장하는 카카시.

과거 에도시대 시절, 쿠가와 휴우가 두 가문의 분쟁으로 소실된 2대의 카카시 중 하나.

사족보행형태로 거대한 입을 갖고 있다.

카카시 중에서 사람의 말을 하는 드문 특성을 가진 병기.

애니 1화 서두의 과거 돌연 부활하여 쿄헤이, 아키, 마히루를 죽일 뻔하나, 극한의 공포와 절망으로 각성한 쿄헤이의 쿠쿠리에 박살났다. 이 사건이 사실상 쿄헤이, 아키, 마히루 3인의 인생과 성격을 망친 직접적 계기가 되었다고 할 수 있다.[1]

2. 성능

다른 카카시들과는 달리 조종하는 세키가 없으며, 사람의 감정을 먹고[2] 스스로 움직인다.

무기는 다른 카카시들보다 큰 몸체에서 발휘되는 괴력과 사족 보행을 통한 빠른 기동력 및 많은 이빨이 달린 거대한 입, 그리고 입 안의 눈(?)에서 쏘는 고출력 빔.

쿄헤이들을 죽이려했던 당시 쿠쿠리와 쿠라미츠하, 그리고 마가츠히까지 3대의 카카시를 압도적으로 발라버릴 정도로 다른 카카시들과는 넘사벽 급의 전투력을 갖고 있다. 단, 폭주한 쿄헤이가 조종하는 쿠쿠리의 왼손은 당해내지 못하는 것 같다.

그러나 아마테라스의 최강 능력은 단순히 뛰어난 전투력이 아니라 인간의 도움 없이 스스로를 회복&재생하는 것으로, 몸을 재생하고 난 후 사람의 감정을 먹으면 다시 부활할 수 있다는 점이다. 쿄헤이와 아키의 관련 대화를 볼 때 아무리 파괴되어도 코어만 남아있으면 일종의 복구용 결계인 고치를 형성하여 얼마든지 부활 가능한 것으로 생각된다.
아마테라스가 쓰러지질 않아

8권에서 키리오를 세키로 삼아 완전부활하는데 쿄헤이의 쿠쿠리와 시온의 카모타케츠노를 상대로 한판 싸우고 일단 후퇴했다. 그후 땅속에 파고들어 손상을 회복하는 것은 물론, 스스로를 개량하는데 그 결과 작은 산 수준으로 거대화되었다. 거대화된 후에는 몸 여러곳에 수납된 포탑에서 포격을 하며[3] 공중비행하는 형태로 이동한다. 사실상의 기동요새화.

9권에서 카라하리 쿠우코와 시모야마, 그리고 중간에 합류한 마히루가 마을로 향하던 중 과거 쿄헤이가 파괴했던 아마테라스의 잔해를 발견했다. 그 안에는 핵도 멀쩡히 있었으며, 쿠우코가 다른 일행 몰래 챙겼다. 10권에서 이 핵이 쿄헤이에게 반응하였다. 이 사실로 미뤄볼때 자기재생 수준을 넘어 개체증식능력이 있는 건지도 모른다. 좋은 떡밥이다.[4]

11권에서 현재의 재생능력을 가진 녀석은 핵 내부에 칼과 같은 형태의 장치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 드러났다. 이를 이용하여 쿄헤이가 내린 카모타케츠노를 파괴했다.시온 지못미... 아마테라스의 본체가 파괴된 후 남은 핵이 칼을 회수한 후 시바 히비노의 모습을 베껴내어 쿄헤이에게 접근했다. 나체의 모습으로...



3. 과거의 기억

쿄헤이에게는 제대로 기억이 남아 있지 않지만, 코시로에게 마히루와 어떻게 연관되었는지를 설명하기 위해, 마히루는 아키에게 우리가 어떻게 살아남았는지를 설명하기 위해 쿄헤이는 더 먼 과거의 이야기를 꺼내게 된다.

8년 전, 설명서에 의존하면서 카카시를 부리던 마히루는 조종이 미숙하여 하늘을 날다가 추락하여 의식을 잃어버린다. 그것을 쿄헤이와 아키가 발견하게 되는데, 하필 쿄헤이는 그 주변에서 의문의 동굴을 발견하게 된다. 그것이 바로 이 병기의 은신처였던 것. 쿄헤이는 그저 호기심이었을지 모르지만, 아키는 거기에 한 술 더 떠 직접 들어가보기로 제안하고 마히루는 휘말리지 않게 할 생각이었으나 그녀는 그 상냥함에 반하여 무의식적으로 쫓아오게 되었다.

거기에는 어딘가에 덮여져 있는 카카시처럼 생긴 것이 있었고, 아키가 무의식적으로 "우리들만의 비밀로 해두자."라고 말을 하면서 손을 대자 깨어나버렸다. 물론 이 의도는 불순한 의도[5].

결국에는 정말로 쿠쿠리, 쿠라미츠하, 마가츠히가 연합을 해서 막아보려고 했음에도 이 아마테라스를 당해내지 못하였다. 심지어 마히루에게는 정신을 붕괴시키는 공격을 하기까지 한다.

결국 이것으로 인해 쿄헤이, 아키, 마히루는 사망의 위기까지 갈 뻔 했고, 재차 자신의 빔을 사용하여 공격하였으나 쿠쿠리의 왼손이 그것을 모두 흡수, 완전히 반사해내어 아마테라스는 그 공격을 모두 받고 일시적으로 파괴된다.

4. 여담

부활할 때, 먼저 복구 겸 보호용 결계로서 고치를 만들고 그 안에서 자기 재생한다. 본체도 본체지만 이 결계 또한 매우 강력해서 주변에 다른 카카시가 위협적인 행동을 보일 경우 촉수를 뿜어 그 카카시를 말 그대로 먹어버린다. 더욱이, 코시로의 카카시가 타임랙 없는 텔레포트를 특기로 하는 것이었음에도 불구하고 8권에서 속수무책으로 먹혀버린 것을 볼 때[6], 이 결계는 다른 카카시의 기동 자체마저 봉할 수 있는 것 같다.

또 과거 에피소드에서는 아키와 마히루의 경우는 감정을 매우 약간 먹힌 것에 불과한 상태로 부활했으나, 8권에서는 본격적으로 휴우가 당주에 의해 키리오가 제물로 바쳐지면서 완전히 감정을 먹혀버려, 아마테라스가 부활했다. 휴우가 당주의 말로는, 아마테라스에게 먹힌다는 것이 제물이 된 인간에게 있어서는 죽음과 같은 일 같다. 그런 아마테라스에서, 우타오는 키리오임을 직감으로 감지해내고 당황하기도 한다.

카카시의 힘이 현대병기와 비교해 압도적인 파괴력을 지닌 것은 아닌 것에 비해 이쪽은 현대병기로 무장한 군대라도 꽤 고전할 만한 힘을 지니고 있다.

추가바람
----
  • [1] 당시의 사건으로 쿄헤이는 세키가 지닌 미지의 능력에 공포를 갖게 되었고, 아키는 세키의 지위를 박탈당해 박해받으면서도 그 힘에 더욱 집착하며 성격이 완전히 망가졌으며, 마히루 역시 세키의 힘에 대해 더욱 집착하게 되어 쿄헤이를 우상화하는 등 광기가 심각해졌다.
  • [2] 원작 만화책에서는 아키와 마히루의 감정을 '아주 조금' 먹었는데(정확히는 재빨리 쿄헤이에게 구해진 아키 한정. 마히루는 상당량을 먹혔다), 이 때 두 사람은 그야말로 정신적인 아이언 메이든 형을 받은 거나 다름 없는 상태로 묘사되었다.
  • [3] 입안의 빔포와는 달리 실탄계열.
  • [4] 마히루도 예전에 파괴한 아마테라스의 잔해에서 핵이 있음을 확인 했었고 재생하지 않았음을 확인했다. 즉 이말은 과거의 아마테라스와 현재의 아마테라스는 별개의 존재라는 이야기.
  • [5] 증오, 갈망, 집착.
  • [6] 물론 당시 코시로가 총상을 입은 상황이라 미처 반응하지 못했을 가능성도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15:46
Processing time 0.059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