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아인켈

last modified: 2013-07-31 19:21:04 by Contributors


개척 소도시에서 체국장을 맡고 있다. 터줏대감 중 한 명.

트롤이기 때문에 덩치도 크고 힘과 재생력이 아주 강한 사람으로 묘사되며, 노골적인 신체적 강함의 상징으로도 몇 번 등장했다; 성격은 시원시원해서 랜돌 마타피 교수가 얼굴을 패놓아도 넘겨주고, 이름에 속으면 곤란한 어떤 개가 난동을 부려도 잡아주는 등 아무렇지도 않다는 듯 넘기는 일이 많다. 워낙 재생력이 뛰어나서 그런 것 같지만.
하지만 강인한 트롤도 흑사병 앞에선 얄짤 없다.

일에 대해선 자세히 나오진 않지만 우편 마차 시간대는 전부 외우는 정도. 어차피 많이 안 올 텐데 일이 많으면 안셀이나 보안관 조수를 부려먹는다. 오버 더 호라이즌 편에서 우편 물량이 몰려 고생하기도 했다.
----
  • [1] 이 작품의 세계관에서는 오크, 트롤, 위어울프 등이 인간과 대등한 종족으로 취급되며 하나의 사회를 이루고 있다. 다만 종족적 성향과 특성, 능력의 차이가 있을 뿐. 물론 말도 아주 잘 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1:04
Processing time 0.066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