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알렉산드르 파투


상파울루 FC No.11
알레샨드리 파투
(Alexandre Pato)
본명 알레샨드리 호드리기스 다 시우바
(Alexandre Rodrigues da Silva)
생년월일 1989년 9월 2일
국적 브라질
출신지 파라나
신장 179cm
포지션 포워드
소속팀 SC 인테르나시오나우(2006~2007)
AC 밀란(2007~2013)
코린치안스(2013~ )
상파울루 FC (임대) (2014~ )
국가대표 27경기 10골

Contents

1. 소개
2. 클럽
3. 국가대표

1. 소개

브라질산 포워드. 파투(Pato)는 포르투갈어로 '오리'를 의미하는 별명이며 본명은 알레샨드리 호드리기스 다 시우바(Alexandre Rodrigues da Silva)이다. 결정력, 판단력, 야망, 순간속도, 창조성에서 메시와 날두를 뛰어넘는 현시대 최고포워드라 카더라 '과거' 피파 FM 최고 포텐의 소유자 라는 과거

2. 클럽

2006년 브라질의 인테르나시오날 소속으로 프로데뷔를 하였으며, 데뷔전에서 투입 1분만에 데뷔골을 터뜨리는 활약을 보이며 관심을 모으게 된다. 이후로도 청소년선수권 대회 등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보이고, 2007년 AC 밀란의 러브콜을 받기에 이른다.

그리고 2008년에 이루어진 자신의 세리에 A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넣은 것을 시작으로, 2008년 리그 후반기에만 9골을 넣는 성공적인 데뷔시즌을 치른다. 이후 파투는 AC 밀란공격의 중심적인 존재로 거듭나게 된다.

플레이 스타일은 엄청난 스피드와 간결한 터치, 적절한 개인기를 이용한 돌파력을 주무기로 하고 있으며, 고령 선수가 많은 AC 밀란의 공격에 속도를 붙여주는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아직까지는 기회 대비 골 결정력이 특출나게 뛰어난 편은 아니라는 평을 듣고 있기는 하지만, 나이 어린 선수라는 점을 감안할 때 경험을 더 쌓으면 충분히 발전할 가능성이 있는 선수이다. 몸싸움이 그리 약한 편은 아니지만, 최전방에서 부대끼는 것을 부담스러워 하는 듯한 인터뷰를 한 적이 있으며, 2009년 레오나르도 감독의 전술 변화 이후 오른쪽 윙포워드에 가까운 위치에서 뛰고 있다.

09/10시즌 후반기 시작서부터 슬슬 부상의 조짐이 보이기 시작하더니, 결국 햄스트링 부상으로 후반기 시즌을 거의 못 뛰게 되었다. 이외에도 잔부상이 많아지는 조짐을 보이고 있어서 성장기때의 혹사로 인해 유리몸이 되어가는 것이 아니냐는 걱정을 하는 팬들도 많다. 그리고 그렇게 되었다.

10/11시즌에는 옛날처럼 스피드와 드리블을 이용한 돌파를 주로 하기보다는, 기회가 왔을때 순식간에 파고들며 골을 꽂아넣는, 스코어러적인 플레이를 주로 하고 있다.

다만 파투의 최대약점은 09-10시즌부터 시작된 유리몸 기질이다.

여담으로 유부남이었으나 2010년 4월경 이혼을 했다는 뉴스가 떴다.[1]

구단주 실비오 베를루스코니의 막내딸 바르바라[2]와의 스캔들이 불거지고 있어 축구계의 트리플 H가 될지도?

그리고 바르바라 베를루스코니와 사귀는 것은 기정사실화 된듯...각종 언론에 둘이 만나고 다니는 사진이 엄청나게 올라오고 있다.

하지만 중국에서 열린 AC 밀란과의 슈퍼컵에서 인종차별 적인 세레머니를 보이며 지금까지 이미지를 모두 깍아먹고 신나게 까이고 있다. 덩달아 기성용의 일본전 세레머니역시 다시 뜨거운 감자로 부상했다.


2011-12 챔피언스리그 그룹 스테이지 첫 경기인 FC 바르셀로나전에서 미친듯한 치달을 보여주며 24초만에 득점하였다. 챔피언스리그 역사상 5번째로 빠른 골. 참고로 가장 빠른 골은 로이 마카이가 2007년 바이에른 뮌헨 소속으로 레알 마드리드 상대로 넣은 10.02초 골.

카카 리즈시절.gif

밀란에서 파투 판다고 그랬...는데영어원문기사 왠지 카카가 생각나 바르바라가 파투의 아이를 임신했다고 한다!!! 레알 구단주 될 기세 결정력, 판단력, 창조성, 야망, 대담성이 뛰어난 현세대 최고의 스트라이커, 메시? 호날두?http://sports.news.nate.com/view/20120104n07680?mid=s1004&isq=5203

PSG로 이적이 확정되었다는 보도가 나온후 얼마 지나지 않아서 AC 밀란 공식 홈페이지에 파투의 잔류가 확정되었다는 공식보도가 나왔다.#

그러나 유리로서 한층 진화된 모습을 보여주며 전망이 불투명해졌다. 챔피언스 리그 바르샤와의 8강 2차전에서 교체로 간만에 복귀했다 다시 벤치로 실려가며 시즌 아웃을 끊고, 밀란 팬들은 홀로그램이었나? 게임 캐릭터였군요 등의 개드립을 시전하고 있다. 아무리 바르바라 남편이래도 이래서야...밀란에 계속 남고 싶으면 차라리 HHH처럼 경영학 공부라도 하는 게 나을지 모르겠다. 결국 브라질 코린티안스로 이적했다.

코린티안스에서조차 부상 등으로 주전경쟁에서 도태되어 결국 상파울루로 2년 임대되었다. 호나우두의 후계자중 한명이 이렇게 잊혀지나 싶었으나 상파울루에서 반등에 성공하면서 다시금 유럽 유수의 클럽에서 관심을 가지고 있다. 역량은 둘째치고 그놈의 유리몸때문에(...).

그래도 최근 상파울루에서 좋은 퍼포먼스를 보이고 있는 상황. 부상 문제 역시 본인이 밀란 의료진에 아쉬운 말을 하고 엘 샤라위등의 행태를 보았을시 인저리 프론이라기 보다는, 애초에 지나친 혹사와 부족했던 케어의 합작품이 아닐까 싶다. 나이를 고려하면, 언젠가 다시 한 번 빅리그에 돌아올 포텐( 그 포텐이 월클이었으니.. 가끔 엘 샤라위를 이 친구와 비교시 하는 분들이 있는데, 애초에 포텐레벨의 격이 다른 친구 ).

2013년 코리티안스의 파투.

파투 AC 밀란 세리에 A 성적

07-08 18경기 9골
08-09 36경기 15골
09-10 23경기 12골
10-11 25경기 14골
11-12 11경기 1골

3. 국가대표

2008년 3월 26일 영국 에미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웨덴과의 친선경기에서 A매치에 데뷔하였고, 그 경기에서 데뷔골도 기록하였다.
----
  • [1] 이혼 사유는 파투가 당시 팀동료였던 호나우지뉴의 영향으로 문란한 밤문화에 빠졌다고 한다.
  • [2] 파투처럼 이혼경력이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7 00:20:14
Processing time 0.058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