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암바

last modified: 2015-03-18 23:03:26 by Contributors

Armbar

경고 : 절대로 따라하지 마세요!

이 문서나 상·하위 문서, 관련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에는 자신 또는 상대방에게 신체적·정신적·물질적인 피해를 끼치거나 그러한 위험이 있는 내용을 서술합니다. 혹은 이와 관련된 내용을 다룬 방송, 매체 등에 대해서 서술합니다. 리그베다 위키는 이 문서에 서술된 행위를 절대로 권장하지 않습니다. 숙련자의 지도 또는 체계적인 교육을 받지 않고 서술된 내용을 시도하다 발생하는 신체적·정신적 피해는 리그베다 위키에서 일절 책임지지 않습니다. 또한 이러한 행위를 다룬 실험 또는 매체의 내용은 전문가의 견해와 조언, 각종 사고 방지 대책을 통해 이루어졌습니다. 따라서 서술된 내용을 전문가의 자문이나 동의 없이 절대로 따라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armbar.jpg
[JPG image (74.31 KB)]

숙달된 조교의 시범.jpg


암바를 모르는 여러분을 위해 친절히 생닭 선생님이 가르쳐드립니다.

암바를 거는 일은 의심할 여지없이 위험한 일이다.
- 닐 애덤스(Neil Adams, 1981 유도 챔피언)

Contents

1. 개요
2. 사용법

1. 개요

팔꿈치관절을 가동범위 이상으로 꺾어서 상대방에게 고통을 주는 기술이다. 당연한 소리지만 많이 꺾을수록 가 손상되고, 심하면 이 부러질 수 있다(보통은 부러지기 전에 먼저 탈구 상태가 된다). 유도에선 팔가로대누워꺾기라는 이름으로 존재한다.

어떤 방법으로든 간에 흔히 접할 수 있는 기술이고, 또 암바를 거는게 간단해보이기 때문에 사람들이 국민관절기라고 부르지만 사실 정확하게 거는것은 어렵다. 일단 암바 시에 잡는 위치나 걸린 사람의 손가락 위치[2][3] 등에 따라 효과가 다르며, 의외로 다리를 잘 사용해야 기술이 완성된다. 때문에 MMA/BJJ리그에서는 마운트를 잡은 상태에서 정석대로 정직하게 암바를 거는 경우는 거의 없고, 슬램의 위험을 감수하고 가드 포지션에서 걸거나 뒤를 잡은 상태에서 리버스 암바를 거는 것이 더 흔하게 보인다.

게다가 상대도 주짓수나 유도를 해 보았다면 암바가 들어올 것 같다는 상황을 인식 하기 때문에, 필사적으로 걸리지 않기 위해 저항하는 관계로 쉽게 걸리지 않는다. 어설프게 걸면 나는 상대 팔을 붙들고 누웠는데 상대방이 그냥 털고 일어나는 상황이 벌어진다.

서브미션기 중에서 가장 기본기 격인 기술이라, 래플링 대회에서도 자주 나오지만, MMA에서는 2000년 대 중반 이후로 보기가 힘들다. 2000년대 중반 이후로 UFC가 종합격투기의 메카가 되면서, 옥타곤의 특성이나 링의 크기 등등이 작용하여 쉽게 나오기 힘들어졌다.

상대적으로 그래플링 실력과 힘이 약한 여자 종합격투기에서는 자주 보인다. 유도 올림픽 동메달리스트 출신인 론다 라우지는 7전 전승을 1라운드 암바로 끝내면서 초대 UFC 여자 벤텀급 챔피언이 되었다.

사람들이 장난으로 암바를 걸곤 하지만 제대로 걸리면 매우 위험하다. 과장이 아니고 어깨가 탈골될 수도 있다. 되도록 하지말자. 이 항목이 만들어진 것도 암바를 쓰라는게 아니라 "아 이런거였구나."하고 넘어가라는 취지에서 만들어진 것.

여자가 남자한테 이 기술을 걸면 팔이 여자의 가슴 계곡 사이에 싸이기도 하기 때문에 야해 보인다고 느끼는 사람들이 있는 듯 한데, 그라운드를 조금 배워본 사람은 그보다 훨씬 야릇한 상황이[4] 많은 관계로 별로 감흥이 없으며, 초보는 잡혔을 때 팔 아파서 그런거 느낄 시간 없다(...). 현실은 가슴이고 뭐고 팔꿈치 퇴갤

당연히 음료수 암바사와는 무관하다 Arm bar 死

2. 사용법

누워서 쓰는 기술도 있지만, 가장 유명한 것은 상대방의 배위에 타서 팔을 잡고 누우면서 쓴다. 수많은 바리에이션이 있지만 보통은 아래와 같다.
  1. 상대방을 깔고앉는다.
  2. 상대의 가슴쪽으로 올라간다[5].
  3. 양 팔로 상대의 한쪽 팔을 잡는다[6].
  4. 만약 상대방의 오른쪽 팔을 잡았다면 내 왼쪽 무릎을 세운다.[7]
  5. 세운 무릎을 반대편으로 넘기면서 몸도 함께 반바퀴 빙글 회전하며 눕는다.[8]
  6. 다리는 쪼아주고 허리를 들며 상대의 팔을 꺽어준다. [9][10]
----
  • [1] 이 영상에서 암바를 시전하는 사람은 이유영, 당하는 사람은박보검이다.
  • [2] 엄지가 위로 올라가게 거는게 베스트, 팔이 돌아가서 손바닥이 아래를 향하는 것이 워스트이다.
  • [3] 베스트 상태로 당기면 상대방의 인대나 팔꿈치 뼈에 자세한 설명 생략하고 병원에 가야할 정도의 부상을 남길 수 있지만, 워스트 상태에서는 어지간히 당겨봐야 상대의 지굴근과 지신근을 무척 시원하게 스트레칭 해주는 효과밖에 얻을 수 있다. 이런 상황에 처했다면 당황하지 말고 스트레칭의 긍정적 효과로 인해 기분이 좋아진 상대와 화해를 도모해 보자.
  • [4] 일례로 유도의 세로누르기의 경우엔 그냥 성관계할 때나 마찬가지로 서로의 전면이 미일~차악~된다. 남자끼리 연습하는데 서로 거기가 닿아서 꽉 눌려 아플 정도로 밀착된다. 에이 퉷 주짓수는 아예 모든 포지션이 일반인이 볼때 상당히 야하다.
  • [5] 이 포지션을 하이 마운트라고 한다.
  • [6] 꼭 양팔로 한쪽을 잡을 필요는 없다. 중요한 것은 팔을 확실히 고정시키는 것이다. 한 손으로 잡고 노는 손으로 상대의 상체를 누르면서 돌아가는 것도 있고, 두 팔로 가슴을 누르면서 돌아가는 것도 있다.
  • [7] 사실 이러면 안된다. 그러면 몸이 뜨게 마련이고 상대에게 탈출의 기회를 주게 된다.세우기보다는 비벼 누르면서 돌리는게 맞다.
  • [8] 여기서도, 몸이 뜨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머리 위에 올리는 다리를 최대한 비비면서 올리는게 중요하다.
  • [9] 중요한게 빠졌는데, 우선 첫번째로 꺾는 팔의 위치가 몸에 최대한 밀착되어야 하며 명치 이상까지 와있어야 한다. 그래서 팔을 잡고 돈다음 완전히 끌어안아 손을 머리 옆까지 오게 꽉 끌어안은 후에 눕는 경우도 있다. 결국은 최대한 몸을 압박하면서 꺾어야한다.
  • [10] 또 꺾는 팔쪽의 손 모양이 중요한데, 이거 무시하면 절대 암바 안걸린다. 상대의 엄지손가락이 하늘을 보게 해야한다. 그러지 않으면 유연한 사람의 경우 팔을 빼며 탈출하는 경우도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18 23:03:26
Processing time 0.090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