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양쯔강

last modified: 2014-09-02 23:21:12 by Contributors

© The original uploader was Papayoung at English Wikipedia (cc-by-sa-3.0) from


© 于/Yu 回/Hui from Chengdu, China (cc-by-sa-2.0) from

크고 아름답다


중국어: 長江 / 长江 (Cháng Jiāng)
영어: Yangtze River

중화인민공화국[1]을 흐르고 있는 강으로 세계에서 3번째로 긴 강이자 아시아에서 가장 긴 강. 길이는 6,300km에 달하지만 유역 면적은 길이에 비하면 그렇게 넓진 않은 1,808,500km²이다. 해발 5,042m의 겔라댄동 산에서 발원해 티베트 고원운남 고원을 지나 사천 분지로 흘러가며, 여기서 삼협을 지나는데 이 곳에 세계 최대 댐인 샤 댐이 있다. 싼샤 댐을 지나면 평야를 흘러가는데 주위엔 팅호양호처럼 큰 호수들이 여럿 존재하며, 상하이 북쪽에서 동중국해로 흘러들어간다.

원래 (江)이란 말 자체가 이 양쯔강을 부르는 말이었으나, 한대에 이르면 일반명사로 바뀌었고 구별을 위해 육조시대부턴 이 강을 장강이라 불렀다. 이와 같은 케이스로 하(河) 역시 원래 황하를 가리키는 말이었다.

다양한 이름을 가지고 있는데 최상류 지역은 티베트인들이 드리추라고 부르며 중국에선 퉁톈허(通天河)라고 하고 , 상류 지역은 진사강(金沙江)이란 이름으로 불린다. 또한 쓰촨 지역을 흐르는 부분을 촨장(川江), 후베이와 후난 지역을 흐르는 부분을 징장(荊江)이라 하기도 한다. 양쯔강(扬子江)이란 이름은 원래 이 강의 최하류 300km 정도를 부르는 말이었으나 와전되어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명칭이 되었다. 양쯔강이라 불렸던 하류에는 상해 등 주요 항구 도시가 많아 서양사람들이 몰려왔는데 국제적 용어야 서양 사람들이 주로 쓰는 말이어야 하니까.

수량이 많고 토지가 비옥해 춘추전국시대에는 초, 오, 월과 같은 국가가 양쯔강 유역의 경제력을 바탕으로 강한 세력을 갖출 수 있었다. 그 이후로 꾸준히 개척되고 개간되었으어 송나라 때에 이르러선 황하 유역의 경제력을 앞지를 정도가 된다.

과거 양쯔강돌고래라는 민물 돌고래가 살았는데 2006년 멸종되었다고 중국에서 공식 확인하였다. 모든 돌고래들이 그렇지만, 호기심이 많고 사람들을 보면 다가오는 바람에 그물에 걸리거나 어선의 프로펠러에 걸려 죽는 사례가 많았다고 한다. 그래서 1950년대에만 하더라도 6,000마리에 달하던 개체수가 1990년대는 100여 마리 남짓 남은 걸로 팍 줄어들고, 2000년대에는 겨우 10마리 남짓이였다가 2005년 마지막 공식적으로 발견된 2마리를 제외하고는 모두 멸종. 그나마 그 2마리도 이젠 사망된것으로 추정되었다. 2007년 목격 제보가 들어왔고 수색했으나 성과는 없었다. 그래도 동물원에서 일부 사육되고 있다.[2]
----
  • [1] 티베트에서 발원하지만 1950년 이래 중화인민공화국이 지배하고 있다.
  • [2] 3마리가 사육중이며, 암컷 2마리 수컷 1마리.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9-02 23:21:12
Processing time 0.003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