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엉클 샘

last modified: 2015-03-24 12:13:33 by Contributors

Contents

1. 설명
2. 기타



1917년 제1차 세계대전 당시의 포스터
"나는 당신이 미군에 지원하길 원합니다. 가까운 모병 사무소에 문의하십시오."

© from

1942년 제2차 세계대전 당시의 포스터
"당신은 최선을 다 하고 있습니까?"
이젠 모습도 안 드러내고 삿대질만 하는 위엄

1. 설명

미국의 마스코트격 캐릭터. 전용 이모티콘도 있다. 고개를 기울여서 보자.
=|:-)=

미국 그 자체를 의인화한 존재로 세계 2번째로 모에선맞은 국가[1], 당연하지만 미국을 상징한다. 전체적으로 성조기와 같은 컬러링(청색, 적색, 백색)의 의복으로, 별이 그려진 하얀 실린더, 파란 상의, 빨간 줄무늬 하의로 구성된 옷을 입은 중년 남성 캐릭터다. 대체로 위의 저 그림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역사는 상당히 오래되었는데, 원래는 미국 민담에 등장하는 '브러더 조너선'과 '양키 두들'이라는 두 캐릭터를 하나로 합친 것으로, 1812년 전쟁기간에 뉴욕의 샘(새뮤얼) 그라고 윌슨이라는 고기납품업자가 쇠고기 통조림에 United States 라는 뜻으로 U.S. 라는 도장을 찍기 시작했던 것을 납품고기를 검사하던 부대 감독관이 U.S → Uncle Sam으로 알아서 엉클 샘이라는 캐릭터가 되었다. 생김새 쪽은 샘 윌슨과 조너선의 모습을 함께 물려받았다.

1917년도 들어서는 미군 모병 포스터에 등장했으며 이후 제1차 세계대전제2차 세계대전 기간에 모두 미군 모병 포스터(바로 위의 사진)에 등장하는 기염을 토한다. 문장도 구구절절 필요 없고, 그냥 손가락으로 앞을 가리키며 주시하고 있는 엉클 샘 그림에 간결하게 "너 와라 미군! - 가까운 모병소로" 라고 쓰여 있는 이 포스터는 의외로 인기를 끌어서 젊은이들이 미군에 지원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한다. 미국을 상징하는 엉클샘이 당신을 원한다는 건 "국가가 당신을 원한다"라는 뜻도 되기 때문에.

베트남 전쟁 기간에는 반전운동가들이 이를 패러디해서 붕대를 감고 부상을 크게 당한 엉클 샘이 I want out 으로 미국의 자존심이 무너졌으며 수렁에 빠진 전쟁에서 벗어나길 원하는 미국인을 상징적으로 묘사했다. http://collections.vam.ac.uk/item/O75555/i-want-out-poster-daniel-john-and/

(ɔ) Alfred Leete from

1914년에 만들어진 영국의 키치너 원수가 등장하는 모병 포스터. 사실 엉클 샘의 포즈나 "I Want You"라는 문구는 저 포스터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고 한다. 여담이지만 2003년판 강철의 연금술사 애니메이션에도 이 포스터가 등장한다.

의도적인지는 모르겠지만, 이후 독일군소련군에서도 이와 비슷한 포스터가 그려졌다.
© from

1920년의 러시아군 징집포스터. 아래 러시아어는 해석하면 당신은 지원하였는가?" 아니라고? 너 굴라크


우리나라도 빠질 수 없었다. "삿대질 하는 애국노인"[2]

© from

1919년의 독일군 징집포스터. 아래 독일어의 해석은 "당신도 독일국군(Reichswehr, 바이마르 공화국 시절 독일군의 정식 명칭나치군 징집 포스터 같아 보이는 것은 아무래도 상관없다)에 입대해야 합니다! 입대 안한다면 당장 한 대 치겠네
독일군 버전은 포스터 색감으로 인해 위압적이고 공포적인 면이 있다.어디선가 많이 본 것 같다면 착각이다

생각해보면 삿대질의 저주를 피해갔다. 하지만 저 삿대질을 받고 군에 입대한 사람들이 죽어나갔고 또 그 군인들의 손에 죽은 적 병사들을 생각해보면 저주가 다름 사람들에게 전해진 듯싶다.저 군인은 해로운 군인이다
하지만 삿대질의 원조 키치너는 저주를 피하지 못했다. 배 타고 가다가 어뢰 공격을 받고 사망.


그리고 영국에도 존 불(John Bull)이라는 캐릭터가 존재. 실상 존 불이 탄생이나 포스터는 엉클 샘보다 이전에 만들어졌다.[3]

(ɔ) Paul Stahr (1883–1953) from

그러나 엉클 샘이 미국 최초의 미국을 상징하는 캐릭터는 아니다. 콜롬비아라는 여성 캐릭터는 1738년경 영국령 신대륙 식민지를 지칭하는 이름으로 시작하여, 미국 독립전쟁을 거쳐 미국을 상징하게 됨과 동시에 이미지를 얻게 되었다. 그러나 1920년대부터 자유의 여신상이 치고 올라오는 바람에 망했어요.[4]

포브스가 선정한 가장 부유한 가상 캐릭터 부문에서 2008년 한정으로 1위를 차지하긴 했는데, 아무래도 좀...

2. 기타

DC 코믹스슈퍼히어로 엉클 샘은 이 캐릭터를 사용한 것. 당연히 마블의 캡틴 아메리카처럼 애국형 히어로다. 덧붙여 DC의 엉클 샘은 원래 퀄리티 코믹스의 캐릭터였다가 후에 퀄리티가 DC에 흡수되면서 DC의 캐릭터가 되었다. 그의 동료들인 프리덤 파이터즈 멤버들도 퀄리티 출신. 배트맨 더 브레이브 앤 더 볼드에 등장한 적이 있다.



© from

미국에서는 엉클 샘을 주제로 한 호러영화도 만들어졌다. 한국 비디오 제목은 <공포의 독립기념일>로 원제목도 <엉클 샘> 으로 1996년작. 포스터부터도 웬 좀비괴물이 저 옷차림과 자세를 하고 있다. "나는 당신이 좀비 부대에 지원하길 원합니다." 엉클 샘 옷차림을 하고 사람을 죽이는 스플래터 호러물이다. 감독은 매니악캅 시리즈로 알려진 윌리엄 러스틱. 각본은 폰부스로 알려진 래리 코언.

미군이 나오는 밀리터리물(게임 드라마 영화 등)에 많이 나온다. 엉클 샘에 걸고 어쩌구 저쩌구(...)

리그 오브 레전드라이즈의 스킨 중에도 엉클샘 라이즈라는 스킨이 존재한다. 가격대비 퀄리티가 굉장히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인츠 로우 4 DLC 커맨더 인 치프 에디션을 구매하면 엉클 샘 복장과 미부심 쩌는 무기, 흰머리 독수리 모양 전투기가 주어진다.



엉클 테리 억양을 살린거 봐선 가로우인듯하다

image_140.jpg
[JPG image (187.95 KB)]


래퍼 에미넴의 White America 란 노래에서 이런 모습으로(...) 나온다. 이 노래가 부시 집권기의 미국을 까는 노래인지라...
----
  • [1] 여담이지만, 최초는 영국의 존 불, 그 다음은 미국의 콜롬비아. 엉클 샘은 콜롬비아의 뒤를 이어서 탄생했다. 그 다음은 프랑스마리안느.
  • [2] 보통 인터넷 짤방에선 밑의 문구를 바꾸어 '너 ○○○ 개새끼 해봐' 식으로 많이 쓰인다.
  • [3] 이름 자체는 1712년에 만들어졌으나 그때는 인간의 모습이 아니라 Bull, 즉 황소 모습의 의인화였다. 짱딸막한 모습과 유니언 잭 복장의 인간의 모습은 이후에 만들어졌다. 징집포스터 역시 1915년으로 엉클 샘보다 2년 먼저 만들어졌다.
  • [4] 단 위의 그림은 프리지아 모자를 쓰고 있다는 점에서 자유의 여신의 원 모델이 되는 마리안느의 영향이 짙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4 12:13:33
Processing time 0.040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