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에도가와 란포

last modified: 2014-12-28 15:47:14 by Contributors

Edogawa_Ranpo.jpg
[JPG image (23.47 KB)]


江戸川乱歩
1894년 10월 21일 출생 ~ 1965년 7월 28일 영면

일본 추리소설의 아버지라고 불리는 일본 미스터리 추리소설계의 거장.
추리소설가이자 평론가로 본명은 히라이 타로이며, 에도가와 란포라는 필명은 추리소설의 창시자라고 여겨지는 에드거 앨런 포우에서 따온 필명이다.

필명을 빌린 창시자처럼 그도 일본에서 두번 다시 나오지 않을 천재.

와세다대학을 졸업하고 다양한 직업을 경험한 후 서점 경영과 잡지 출간에 실패한 뒤에 1923년 신청년에 《2전짜리 동전》을 발표하며 추리소설가로 데뷔했다. 일본 추리소설계의 여명기에 눈부신 걸작 단편들을 여럿 발표하여 유명해졌지만 한때 붓을 꺾고 방랑하기도 하고 반전 혐의[1]로 검열에 걸려 전면삭제를 당하기도 했다. 이 당시에 여관을 운영했는데, 극우선동 깡패들이 와서 여관을 난장판을 만들기도 했다고 회고한 바 있다.

전후에는 일본탐정작가클럽을 창설하고 잡지를 발간하며 강연과 좌담회를 개최하는 등 추리소설의 발전과 보급에 큰 공헌을 했다. 1955년 그의 환갑을 맞아 탄생한 에도가와 란포상은 지금까지도 일본의 추리소설계에서 알아주는 상이며, 신인 추리작가들의 등용문이 되고 있다.

덧붙여 명탐정 코난의 주인공 에도가와 코난의 이름은 코난 도일에서 따왔고, 성은 란포의 필명에서 따온 것으로 유명하다.

----
  • [1] 芋蟲(고구마 벌레)라는 작품에서 전쟁으로 육체와 정신이 피폐해진 주요인물과 그로 인해 파멸해가는 주변 인물을 등장시켰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2-28 15:47:14
Processing time 0.050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