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역상성맵

last modified: 2014-07-11 13:40:50 by Contributors

RTS 게임에서 각 종족 및 진영 밸런스가 기본적 종족 상성과 반대로 가는 맵. 스타크래프트에서는 기본 상성과 반대인 저그 > 테란 > 프로토스 > 저그의 승률이 각각 ±10% 이상인 맵.

종족간 전적 격차가 크지 않는다면 비교적 무난한 맵이라고 할 수 있으나, 이것 역시 크게 벌어지면 밸런스 붕괴취급이다... 대부분의 완전섬맵이 역상성맵에 해당되고[1], 자원이 미네랄에 비해 가스가 매우 많을 경우에는 저그맵이 되는 경우가 많지만 간혹 역상성맵이 되기도 한다.[2]

주로 본진 자원이 많고 타 지역의 자원이 적거나 그 반대의 경우가 이런 맵이 나오기 쉽다.

상성맵에 비해서는 잘 나오지 않는 편이다. 리그 초반에는 역상성 전적이 나타나더라도, 시간이 지날수록 상성이 앞서는 종족이 나중에 다 따라잡기 때문으로, 나중에는 개념맵으로 발전하는 경우가 있다.

----
  • [1] 특히 완전섬맵의 밸런스는 테프전에선 테란이 좀 앞서긴 하나, 캐리어 뜨면 테란이 골치아파진다. 테저전은 둘 다 공중전이 토스에 비해 별로라 비슷비슷하다. 문제는 저프전, 채러티,패러독스의 저프전을 보면 전승 1패라는 후덜덜한 전적이다. 여기서 1패를 기록한게 저프전 섬막토스 김환중
  • [2] 저그 이외의 타 종족이 3가스 이상을 쉽게 가져갈 수 있는 경우 테저전의 경우 탱크블러드 혹은 베슬블러드를, 저프전의 경우 아칸블러드, 혹은 하템블러드를 맛보게 될 수 있기 때문.
  • [3] 프프전 맵이었기에 저그가 스나이핑하러 오는 양상이라 저프전 스코어는 오히려 저그가 앞서나, 저그가 이긴 경기는 저글링+러커 입구 돌파가 대부분이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7-11 13:40:50
Processing time 0.049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