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영상통제

보통 온라인 게임에서, 현재는 주로 던전 앤 파이터에서 보이는 유저들의 추태 중 하나. 특정 직업군의 타임어택이나 PvP, 데미지 영상 등을 업로드하지 못하게끔 조직적으로 방해하는 행동을 의미한다.

Contents

1. 역사
2. 플레이어들의 반응


1. 역사

원래 이 영상통제라는 개념이 처음 등장한건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가 처음 들어왔던 시절. 그전까지 국산 온라인 게임 클래스라는건 죄다 고만고만 했던데다가 동영상을 찍어서 업로드할 환경도 녹록치 않았기 때문에 딱히 영상통제고 뭐고 할 것도 없었다. 하지만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가 유행하고, 유튜브엠엔캐스트 등의 동영상 업로드 사이트가 등장하면서 플레이어들은 자신의 PvP나 PvE 영상을 찍어 업로드하기 시작했다.

문제는 여기서부터인데, 이상할 정도로 특정 직업군의 사기적인 PvP, PvE 영상이 올라오면 그 다음에는 반드시 그 직업군이 너프의 철퇴를 맞는다는 것. 사실 게임 개발자들이 바보거나 돈 벌기 싫은게 아닌 이상은 플레이어들을 적극적으로 피드백할 필요가 있고, 당연히 (일반적으로는 규모가 큰 것들)각종 팬사이트도 둘러보면서[1] 글도 읽고, 스크린샷이나 동영상도 보게 마련이다. 이걸 토대로 특정 직업군이 지나치게 강하거나 지나치게 약하거나 하지 않은지 판단하고 유저들이 납득하게끔 패치하는 것 근데 주술사는 계속 너프만 먹던데?. 이런 쪽의 대표적인 희생양이 바로 무적의 사슬갑옷이다. 자세한 것은 해당 항목 참고. 사실 찾아보면 전사, 도적, 성기사, 마법사 등 어지간한 직업들은 다들 동영상때문에 너프먹은 사례가 한번쯤은 있다.

2. 플레이어들의 반응

사실 개발자들이 딱히 "지켜보고 있다" 라고 말하는 건 아니지만, 영상으로 업로드 되면 너프를 먹는다는 심증은 있는 플레이어들은 점점 영상 업로드를 조심스럽게 하기 시작했다. 심지어 일부러 발컨 플레이를 중간중간 삽입하거나, 데미지 표시를 끄는 등의 수법도 존재. 이게 극대화가 된 게 아예 동영상을 올려버리지 말자고 협의하는 것, 바로 영상통제다.

현재 영상통제로 유명한 게임이라면 단연 던전 앤 파이터인데, 던전앤파이터 게임조선에서 현질로 사기급 장비를 떡도배한 한 스트라이커 유저가 모든 고대 던전을 2분대로 털어버린 영상을 업로드했다가 2012~2013년까지 스트라이커가 암울한 시기를 보냈다는 역사가 있다. 하여튼 이 이후로 다들 자기직업은 필사적으로 꿀빨기 위해 영상통제랍시고 추잡한 짓[2]을 하고 있다. 대표적으로는 일명 실제로 다들 (2014년 5월 기준으로) 던파에서 가장 약한 캐가 뭐냐고 물으면 남스파, 여메카 등등 딱딱 나오지만 최강캐가 뭐냐고 물으면 서로 떠넘길 뿐 누가 강캐라고는 절대 안한다.

이 문제점은 네오플에서도 아는지 안톤 레이드 FGT 당시 유저들의 건의시간때 문의해본 결과 영상통제따위는 자신들의 패치방향에는 전혀 영향을 주지 못한다고 한다. 간단하게 누적된 데이터만 조회하면 전부 나오는데 뭣하러 그런 뻘짓을 하는지 자신들은 이해가 안간다고...그러면서 밸패를 그따구로 하고 자빠졌냐 이놈들아? 천수의 데이터를 조회해본 결과 누적딜이 엄청나더군요. 그래서 하향드렸습니다.^^ 천수를 살... 사실 데이터 조회도 귀찮아서 계급표 보고 아 사기구나 하고 너프한다 카더라
----
  • [1] 괜히 '공식 팬사이트' 같은게 존재하는 게 아니다.
  • [2] 동영상 업로더에게 욕설, 강캐 아니라면서 억지로 실드치기, 게임상으로 쪽지 보내서 요청, 심지어 패드립까지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01 15:48:33
Processing time 0.066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