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오인용

last modified: 2015-04-05 23:12:04 by Contributors

a.jpeg
[JPEG image (41.87 KB)]

초창기[1]에는 이랬던 이들이... [2]

b.jpg
[JPG image (45.69 KB)]


레알 5명이 되었으나(왼쪽부터 故 씨드락, 혁군, 데빌, 씩맨, 천팀장)... 현재는 2인용...[3]


이 사진에는 오인용 멤버와 관련 캐릭터 연결이 잘못되어 있다. 우선 행보관 김경호 상사의 성우는 씩맨 민상식이며, 천상민 팀장은 연예인 지옥 제작 당시 오인용에 있지도 않았다. 훗날 소송크리 등으로 오인용이 힘들어졌을 때 모 게임회사와 협력관계를 맺으면서 게임회사에서 파견된 직원이기 때문. 또한 장동혁 병장을 씩맨 민상식과 연결해놓고 손효석 병장을 씨드락 장동혁과 연결해 놓는 등의 오점 투성이.

Contents

1. 개요
2. 대표작
2.1. 오인용
2.2. 장석조씨 개인 작품(장석조와 사람들)


1. 개요

2002년 한일 월드컵 무렵 플래시 애니메이션 제작 회사에 같이 근무하던 혁군(정지혁), 씨드락(장동혁), 데빌(장석조), 백건(지정훈), 기몽(김홍석)이란 닉네임을 가진 이들이 모여 시작한 플래쉬 애니메이션 제작팀.

서울 강남 반포 1동의 3칸짜리 10여평 지하방에서 작업에 몰두하던 이들은 중간에 씩맨(민상식)을 영입하고, 나중에 기몽, 백건이 팀에서 빠지게 된다.[4] 한 때는 계원조형예술대[5] 97학번 동기인 데빌(장석조), 혁군(정지혁), 씨드락(장동혁), 씩맨(민상식)과 외부에서 파견 나와 마케팅을 주로 담당하는 천팀장(천상민)으로 이루어져 있었다.

데뷔 전에는 출판사에 만화를 연재해보려고도 했으나 당시 그들의 선배였던 홍스구락부로 인기를 얻던 조문홍의 조언으로 플래쉬 애니계에 입문한 것이 시초. 사실 그 전에도 이쪽 계열 회사에서 종사했었으나 회사 생활에 염증을 느껴 다 그만 두었다고 한다.

한창 문희준 까기가 유행일 때, '연예인 지옥' 이라는 플래시 애니로 각광을 받았다.

연예인 지옥을 공개하기 전에는 후렛샤랑카스 더빙 작업에 혁군, 씨드락이 참여했었다.[6] 또한 아치와 씨팍 극장판 개봉 때도 조직 폭력배 일심파로 우정 출연을 해 주기도 했다.[7]

연예인 지옥은 문희준을 모티브로 한 무뇌중이라는 캐릭터가 군대에 끌려와서 맹렬한 갈굼과 학대를 받는 내용으로, 나중에는 스티브 유를 모티브로 한 스티붕 유 같은 캐릭터도 나왔다. 그리고 이현도를 모티브로 한 아르헨도도 나왔지만 이건 별 영향 없이 묻혔다.[8] 미친 듯이 쏟아지는 장렬한 욕설의 퍼레이드가 당시의 엽기 트렌드와 맞물려서 인기를 끌었다. 그러나 이것으로 인해 당시 문희준의 소속사였던 SM 엔터테인먼트에 소송까지 당했고, 악재가 겹쳐 스폰서까지 뒤로 빠져 한 때 위기에 처한 적도 있다. 이것 하나때문에 문희준의 여러 발언보다 가장 크게 피해를 준 것으로 평가된다. 그래서 오인용 일기에서 씨드락이 "진짜 리얼이야. 소름 돋았어..." 드립을 치자 혁군이 또 고소 당한다고 화를 내는 장면이 있다.[9]

2005년 홈페이지를 닫고 극장판 애니메이션 제작을 목표로 1년간 기획안을 작성했으나, 스폰서의 부재라든지 국가, 지방자치단체의 지원프로그램에 탈락하는 등 악재가 겹쳐 제작을 포기했다.

현재는 신 연예인 지옥, 돼지, 중년탐정 김정일 등을 연재중이라지만 2011년 1월 기준으로 약 3년 동안 활동이 없다. 홈페이지도 2008년 이후로는 업데이트를 중단한 상태. 그나마 팬들은 방명록에서 잡담을 나누곤 했는데 최근에는 그런 것도 없는 듯. 팬카페 쪽에서는 주요 멤버들이 탈퇴하고[10] 혁군, 씨드락만이 남아서 다른 홈페이지에서 애니메이션을 그리고 있다고 한다.

2011년 4월 13일 기준 그토록 기다리던 신작이 나왔다. 이날 혁군이 자유 게시판에 올린 글에 따르면 신작 '오인용 일기' 는 본격적인 연재 활동에 앞서 간단한 근황을 내용으로 손을 풀기 위한 작품이라고 한다. '오인용 일기 1편' 테라 이야기가 언급되는데 그나저나 정말 2인용이다. '오인용 일기 2편' 은 혁군의 리니지에 관련된(특히 주사위) 가슴 아픈 추억 이야기, 전드 오브 블러드 온라인을 즐긴 경험과 소감으로 구성되어 있다. 오인용 일기 2편으로 LOB 온라인이 상당한 홍보 효과를 얻자, 4월 29일에 올라온 '오인용 일기 3편' 은 LOB 게임사 측에서 직접 오인용에게 홍보 영상 제작을 의뢰하게 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오인용에서 2인용으로 대폭 감소했지만 그 역량은 여전한 모양. 오인용 잠적 이후에 무엇을 하고 지냈는가 하는 구체적인 이야기는 3년 만에 올라 올 업그라운드를 통해 알 수 있을 전망이다.


여담으로 연예인 지옥에서 김창후 이병을 맡은 김창후는(실존 인물) 정식 오인용 멤버는 아니지만 번외 멤버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그밖에도 최현일, 장고운, 싱숭생숭, 손효석 등 오인용 지인들이 오인용 작품에 성우로 적극적으로 참여.

2011년 5월 4일부로 업그라운드 25화, 26화 업데이트했고, 오인용 일기로 게임 광고 플래시를 연재하고 있는데, 내용은 혁군과 씨드락이 LOB를 플레이하면서 게임성과 운영진에 대해 디스를 하는 내용이 주가 되며 총 3편까지 나왔다.

MBC계열 신생 케이블 TV 방송국에서 중년탐정 김정일이 실사화된다고 한다. #[11]

씨드락이 육종 판정을 받았다고 한다. 이는 혁군이 '어렸을 때 플래시 만드느라 고생해서 병에 걸린 것 같다'는 글을 올려서 알려졌다. 오인용의 멤버인 김창후의 트위터에 올라온 글에 따르면 수술은 성공적으로 끝났지만, 회복 속도가 느리다고 한다. 허리병이 도진 상태이며 대화도 힘든 상태라 장석조 씨와도 바디랭귀지로 말했다고.(장석조와 사람들 출처)

2012년 4월 18일, 새로운 작품인 '오디션 지옥'으로 다시 돌아왔다. 그리고 장석조씨도 오인용 데빌로 돌아온 상태라고 밝혔다.

2012년 6월 25일 가수 의 신곡 '모든걸 걸었다.'의 뮤직비디오를 제작했다.

2013년 1월부로 새 라디오 시리즈 '오인용 성인 라디오 목창'을 시작하였다. 업그라운드와는 다른 별개의 방송으로 추후 유료화 예정.
새로운 스탭으로 여성인 '노모'와 작가 용병이반이호 작가가 합류하였다.

2013년 3월 13일에 신 연예인 지옥 9편이 5년만에 돌아왔다. 그리고 4월 17일에 신 연예인 지옥 시즌 2의 제작에 들어간다고 한다.[12]

2013년 4월 21일 오인용의 멤버 씨드락이 결국 암으로 인해 새벽 4시경에 사망했다.

2013년 4월 29일 씨드락과 혁군이 진행하던 업그라운드가 씨드락의 사망으로 인하여 진행을 할 수 없다고 판단. 30화를 마지막회로 끝낸다. 앞으로는 목창과 신 연예인 지옥에 올인할 듯. 업그라운드 자체가 워낙 밝으면서도 삼천포로 가는 분위기의 라디오여서 그런지 굳이 슬픈 분위기보다는 애써 밝은 분위기를 유지하면서 진행했다. 물론 다른 편들보다는 좀 다운된 분위기 같은 게 느껴지기는 했지만...

그리고 장석조 씨가 카페에 올린 글에 의하면 6월 6일에 신 연예인 지옥 시즌 2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상영된다고 한다.

요즘 들어 쇼킹보이스 멤버들을 기용하는 성향이 짙어졌다. 장석조 감독도 족구열전이나 ATDT에 쇼킹보이스 성우들을 기용했고, 목창에는 이호 님, 신 연예인 지옥엔 김은영 님과 구본경 님이 참가한다.

2013년 예비군 홍보 영상물을 맡아 제작했는데, 이게 말년병장들 제대교육 때 틀어주는 영상이기도 해서 오인용을 알아보는 말년들이 교육에 집중하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게다가 가이드 역할로 나오는 여군 장교의 바스트 모핑에 쓸데없이 공들인 흔적이 보이는지라...

그리고 8월 31일에는 신 연예인 지옥 시즌 2의 3화가 론칭되고, 9월 7일에는 중년탐정 김정일의 새로운 에피소드가 나온다고 한다.

그리고 광해 패러디인 근해 2014를 발표했다. http://www.youtube.com/watch?v=leyA_HshmDI

사이트는 2007년도 경에 올리브게임에 편입된 걸로 보이며, 편입으로 인해 오인용의 작품을 보려면 올리브게임에 가입해야만 한다. 덕분에 올리브게임은 유저수 상승.[13]

2. 대표작

링크가 삭제되어 영영 볼 수 없거나 볼 수 있더라도 음악과 플래시의 싱크로가 어긋나는 작품들도 포함되어 있다.

2.1. 오인용

2.2. 장석조씨 개인 작품(장석조와 사람들)

추가바람
----
  • [1] 초창기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사상 최초의 멤버는 아니다. 오른쪽에서 두번째에 자리한 멤버 씩맨은 후에 추가된 멤버. 사진속에 없는게 이상한 정지혁도 나와있지 않다.
  • [2] 왼쪽에서부터 4번째 있는 사람은 정식멤버가 아닌 성우로서 활동하는 객원멤버 김창후. 사실상 오인용을 상징하는 한 인물이니 오인용이라해도 다름없다.
  • [3] 이는 신연지 9편 작업으로 인해 데빌님이 다시 돌아와서 3인용이 되었으나, 3인용의 주역 중 한명이였던 故 장동혁(씨드락) 씨가 사망함으로써 이렇게 된 것이다.
  • [4] 장석조 씨가 밝힌 근황에 의하면 백건은 산림청 산하 기관에서 근무를, 기몽은 09년도경 유학. 이들의 탈퇴 이유는 팀내 불화는 절대로 아니라고 한다.
  • [5] 현재는 계원예술대학교로 교명을 변경하였다.
  • [6] 랑카스 3화.
  • [7] 여담으로 대본에 욕(...)관련으로 도왔다고한다.
  • [8] 사실 등장하고 얼마 안돼서 소송 문제로 구 연예인 지옥이 끝났다.
  • [9] 비슷한 시기에 시사대담에서 김구라가 이들을 언급했었다. 오인용이 김구라를 모델로 한 작품을 만들 예정이었고 김구라도 수락하였으나 지지부진 하다가 아무런 연락이 없이 일방적인 연락두절까지 간 상황에서 얘네들 왜 이렇게 찌질하냐고 깐 적이 있었는데, 문희준 관련 소송사건때도 명예훼손을 부인하는 등 굉장히 소극적인 행동을 보인 터라 김구라는 이 얘기도 같이 거론하면서 오인용을 깠다. 근데 오인용 작품에 출연했다. 다만 후에 압그라운드에서 정지혁이 김구라를 두고 언급할때 잘다며 별일 없다는 듯이 언급하는걸로 보아 사이가 극히 나빠진건 아닌 걸로 보인다.
  • [10] 씩맨 민상식은 유아용 컨텐츠 회사 팀장을 하고 있고 장석조는 장석조와 사람들을 운영하면서 개인 창작 할동에 몰두 중. 천팀장은 다시 원래 있던 회사로 돌아갔다고 한다.
  • [11] 다만 실제 방영은 손바닥 TV에서 했다.
  • [12] 참고로 민상식 씨와 장고운 씨, 장동혁 씨는 사정상 어쩔 수 없이 불참하고, 그들이 맡았던 캐릭터들은 각각 다른 사람들이 맡는다고 한다.
  • [13] 물론 고스톱 치는 사람은 적다.(고스톱 치는 사람은 올인맞고 입문채널에 모여있다.) 대부분 오인용 보려고 가입하는 유저다. 2013년에 서버 에러로 인해 게임 접속 기록이 있을 시 개인정보 재입력을 받았으며, 오인용만 보는 유저는 처음부터 다시 가입해야 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5 23:12:04
Processing time 0.112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