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우롱차

last modified: 2015-04-13 02:39:09 by Contributors


烏龍茶
Oolong tea

하는 차
Wrong tea

중국 남부 푸젠 성광둥 성, 그리고 대만에서 생산되는 의 일종이다.[1]

20~60%정도의 발효도를 가지기 때문에 반발효차라고도 하며, 녹차홍차의 중간정도 되는 차이다.

발효도가 낮아 녹색을 띄는 차를 청차라고 부르기도 하는데, 이는 보이차의 일종인 청차와는 다른 것이다. 발효가 되는 과정에서 녹차 특유의 떫은 맛이 저하되기 때문에, 떫은 맛이 싫어서 녹차를 멀리한 사람들도 마시기 좋다. 맛 자체도 녹차보다는 부드러운 편이다.

6-8월에 새로 난 차잎을 따서, 햇볓에 쬐어 시들게 하는 쇄청작업을 한 뒤 실내로 옮겨 쌓아놓고 뒤집어 주면서 차 잎 자체에 있는 효소에 의해 발효되게 만든다. 이후 솥에 덖거나 증기로 쪄서 더 이상 발효되지 않게 한 뒤 잘 비벼서 말려주면 완성된다. 철관음의 경우 비비는 대신 포대자루에 넣은 다음 수십 분간 쉬지 않고 돌바닥에 패대기친다.

잘 만든 우롱차의 빛깔은 은은한 연녹색이나 엷은 황색에서 진한 오렌지빛까지 다양하며,[2] 그 향이 매우 복잡하고 독특하며 좋다. 꽃향이나 감귤향 등의 여러 향이 복합적으로 얽힌 향을 낸다. 우롱차의 향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아주 많다. 생산된 계절,[3] 제작 공정이나 발효 정도. 특히 찻잎 시들리기와 비비기에서 큰 성격이 판가름나는 편이지만, 일반인의 상상 외로 차나무의 변종 자체가 많은 편. 왠지 찻잎에서 날 수 없을 것 같은 향이나 맛이 나는 이유는 이 때문이다.[4] 전통적인 고급 우롱차 중에서는 단 하나의 모수(母樹)에서만 채엽/생산이 되는 경우가 있었는데 이를 단총차(單叢茶)라 한다. 가격이 ㅎㄷㄷ하고 생산성이 지극히 낮기 때문에 현대에서는 모수를 꺽꽂이하여 개체를 불려 생산하는 방법을 쓴다. 단총차의 대명사가 대홍포 또는 봉황단총.

유명한 우롱차로는

  • 동방미인: 백호오룡이라고도 한다. 대만의 명차로서, 영국의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마셔보고 동방의 미인이 연상된다고 하여 동방미인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다소 특이한 제조방식을 가진 우롱차로서, 일부러 차나무에 차잎을 갉아먹는 해충인 부진자를 기생하게 하여 벌레가 갉아먹으면서 약간 시든 상태의 차잎을 따서 만든다. 이런 과정을 거쳐 만든 차는 말로 형용하기 힘든, 꿀과 같이 달콤한 향과 맛을 가지고 있다. 게다가 농약을 치면 벌레가 죽기 때문에 동방미인은 유기농 차다!

  • 철관음: 푸젠 성(복건성) 안시 현에서 생산되는 차. 현재는 대만의 목책 등에서도 생산되는데, 왜냐면 철관음의 자격은 산지가 아니라 철관음 차나무에서 난 찻잎으로 만드는 것이 조건이기 때문이다. 양배추 모형마냥 동글동글 말려있는 모양이 특징. 안계철관음은 시원한 꽃향기가 일품이며 대만의 목책철관음은 좀 더 농밀한 향을 낸다. 이름의 유례로는 두가지 설화가 전해진다. 첫번째 설화는 다음과 같다. 청 옹정제 때 매일 관세음보살상에 차를 올리던 부지런한 농부가 꿈에서 차나무를 발견했는데, 꿈에서 발견한 그 자리에 가보니 정말로 차나무가 있었다고 한다. 이 차나무를 깨진 솥에 심었는데 매우 훌륭한 차가 나왔다. 그리고 솥에서 자랐으며, 관세음보살이 꿈에서 알려준 차라서 철관음이라고 이름 지었다고 한다. 두번째 설화는 이렇다. 청나라 건륭제 때 왕사랑이라는 자가 황제에게 이 차를 바쳤는데, 황제가 외형은 철처럼 무겁게 보이며 맛과 향은 관세음보살 같이 아름답다며 이 이름을 붙였다고 한다.
    동방미인하고 붙으면 본격 청 황제 vs 영국 여왕
    그런데 넓게 보면 관세음보살도 동방의 미인으로 볼 수 있지 않나?

  • 대홍포: 푸젠 성 우이 산 암벽에서 자라는 차나무로 만든 무이암차 중 가장 유명하다. 진짜 대홍포가 나는 나무는 절벽 위에 딱 4그루만 존재하며, 그나마 그 중 하나는 죽고 3그루만 남았다. 삼가 고목의 명복을 빕니다 대홍포의 모수는 유네스코 세계 유산으로 지정되었기 때문에, 채엽이 전면 금지되고 꺾꽂이된 차나무에서만 생산이 되고 있다.

  • 동정오룡: 대만의 동정산에서 생산되는 차로서, 대표적인 우롱차의 한 종류. 대표적인 약발효 우롱차로서 은은한 꽃향기가 나며, 향기가 진하고, 강렬하며, 중후한 맛이 난다. 차 잎 색깔은 진한 녹색을 띄며 모양이 둥글게 돌돌 말려있는 것이 특징.

이 있다.

기름진 음식을 먹은 뒤 우롱차를 마시면 느끼함이 싹 가신다. 최근 보이차 열풍에 가려 상대적으로 덜 알려져 있긴 하지만, 관지를 보하고 해독과 거담 작용을 하기도 한다. 흡연자들에게 희소식. 그냥 담배를 끊어 이 사람아!!

일본에서 매우 인기가 좋은 음료이며 수많은 종류의 우롱차가 시판되고 있다. 허나 한국의 일식집에선 우롱차? 그게 뭠미? 취급.(…) 아예 모르는 경우 '사람을 우롱한다.'라는 의미에 관련된 단어로 해석하여 무슨 의미로 쓰이는 지 물어보는 일이 있을 정도. 마시는 기호품으로서의 차의 일종으로는 전혀 생각을 못할 때도 있다.(...)

서브컬쳐 쪽에서는 우롱차를 사왔는데 사실 맥주여서 모두가 만취하는 시츄에이션이 자주 일어난다. 그게 수위가 좀 쎈 만화일 경우(예:키스x시스)는 취한 김에 에로틱한 상황까지 쭉 이어지기도 한다.

여담으로 드래곤볼의 캐릭터 오룡은 여기서 이름을 따왔다.

철권 시리즈에 등장하는 레이 우롱과 연계되어 개그가 종종 있기도 하다. "레이, 나를 우롱 하는 것이냐!?", "레이 우롱차 좀 줘"라고 하는 식.

고독한 미식가의 주인공 이노가시라 고로가 술을 못하기 때문에 술 대신 마시는 것도 이 우롱차다.
----
  • [1] 사실 차 자체가 중국이 원조이긴 하지만, 특히 우롱차는 닥치고 메이드 인 차이나가 짱이다. 홍차 같은 경우는 실론 같은 중국 이외지역의 제품이 잘나가지만, 우롱차와 보이차 만큼은 중국산(대만산도 포함)이 진리이다. 정 중국산이라는 간판이 걱정된다면 대만산으로 사먹자.
  • [2] 발효도가 낮은 차는 녹차에 가까운 엷은 색, 발효도가 높은 차는 진한 오렌지빛을 띤다. 이는 우롱차라는 명칭이 발효도 15~60% 정도의 매우 넓은 범위의 차들을 포괄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 [3] 봄에 나는 춘차는 좀더 향긋하고 겨울에 나는 동차는 좀더 중후하다.
  • [4] 철관음이나 대홍포는 모수의 품종이름이기도 하며, 다른 종류의 찻잎으로 만들면 이 이름을 쓸 수 없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3 02:39:09
Processing time 0.059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