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우주 생명체 블롭

last modified: 2014-08-30 19:10:39 by Contributors

© from

Blob, The

Contents

1. 개요
2. 줄거리
3. 평가
4. 여담

1. 개요

1988년 미국 호러영화로 1958년에 스티브 매퀸 주연으로 만들어진 같은 제목의 영화를 리메이크했다. 제작사는 트라이스타 픽쳐스(현재 콜럼비아-트라이스타 픽쳐스).

감독은 마스크,스콜피온 킹,이레이저,나이트메어 3를 감독한 척 러셀.

각본은 테오도어 사이먼슨을 비롯하여 감독인 척 러셀과 쇼생크 탈출 감독으로 알려진 프랭크 다라본트가 같이 참여했다.

2. 줄거리

미국 어느 작은 시골마을, 한밤중에 갑자기 하늘에서 커다란 빛이 숲속으로 떨어진다. 숲속에서 쓰레기를 모아 생활하던 한 노숙자 노인이 그것을 발견하고 가까이 다가가보니 무엇인가 빛나는 물체가 부글부글 끓어오른다. 노인이 호기심에 그 물체를 막대기로 집어올리는 찰나 갑작스런 공격을 받아 비틀거리며 차도로 나오다가 마침 그곳을 지나가던 폴이 운전하던 일행의 차량에 부딪혀 쓰러진다. 그들이 노인을 병원으로 옮기지만 노인의 시체는 바로 녹아있었다.

경악하는 사람들..이걸 목격한 폴(도노반 리치)은 급히 전화를 하는데 갑자기 뭔가에게 공격을 받고 여자친구인 메그(샤니 스미스)가 보는 앞에서 온 몸이 녹아 끔살당한다. 메그는 기절하고 그 뭔가는 그대로 사라지는데 한편 숲에서 자신의 모터사이클을 고치다가 그 노인을 목격한 문제아 브라이언(케빈 딜런)이 노인과 폴을 죽인 혐의로 조사를 받지만 도저히 혐의가 인정되지 않아 풀려난다. 두 사람은 그야말로 온몸이 녹아 죽었고 보통 화학약품으론 어림도 없는 일이며 브라이언이 그 둘을 죽여야할 이유가 없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브라이언은 그 노인이 죽기전에 손에 붙은 괴이한 걸 봤고 그 노인이 그것을 떼내고자 도끼로 자신의 팔을 내리치면서 고통스러워하던 걸 본 걸 생각한다.

폴이 죽은 것에 충격을 먹은 메그(폴과 메그와 브라이언은 친구 사이였다)를 만나 이야기하던 브라이언. 그러나 이 둘이 이야기하던 마을 식당에서 무서운 일이 벌어지는데 식당 주방장 조지가 정체모를 괴이한 것의 공격으로 온몸이 토막나듯이 하수구 구멍으로 빨려들어간 것이었다! 그리고 이들 앞에 드러나는 괴물은...

3. 평가

슬라임 구성을 써서 만든 영화로 판타지 및 신화 및 괴담에 나오는 괴물을 쓴 영화에서 그렘린과 더불어 가장 잘된 영화로 평가받는다. 그야말로 총도 어느 무기도 안 통하는 슬라임이 현실로 나타나면 이런 무적의 괴물이 된다는 설정을 보여준다. 나중에는 극장을 습격하여 한번에 수백여명 사람을 먹어버리고 아예 거대괴수처럼 커져버리기까지 한다. 고어적으로도 상당하여 사람이 녹는건 기본이고 가장 명장면은 사람 발보다 작은 하수구 구멍으로 사람 억지로 빨려들어가기. 물론 몸이 토막나면서 빨려들어가 먹혀버린다! 게다가 금기시되던 어린아이도 온 몸이 녹아가며 끔살당하는 장면도 나온다. 긴장감도 장난아니다. 평도 좋고 독일 같은 경우 1989년 개봉작 흥행 8위를 차지할 정도로 흥행도 좋았다.다만 미국에선 흥행은 실패했는데 제작비 1900만 달러로 만들어져 824만 달러를 벌었기 때문이다. 그나마 비디오 대여같은 2차 시장에선 상당히 성공했다.

극증 블롭은 재밌게도 블롭이란 이름으로는 전혀 안불린다. 또한 각종 물리공격에 무적에 가까운 모습을 보이며 처음엔 사람 손바닥만했으나 사람이고 쥐며 살아있는 것을 닥치는 대로 먹어치우며 나날이 커져가서 이후엔 건물만 해지며 과학자들은 계산이 맞다면 최악의 경우 미국만큼 커진다는 결론을 내린다.

게다가 58년작이 괴물 정체가 소련에서 만들었다는 것을 넣어서 반공적인 것을 넣었던 거와 달리 88년작은 바로 미국정부가 만들어내서 소련을 압박하자는 정반대의 설정으로 풍자한다.

이 영화를 간략하게 소개한 하로기의 카툰.

4. 여담

이 항목 제목은 1989년 대우비디오 클럽에서 출시한 VHS 제목이다. 비디오판에선 몇몇 장면이 삭제되어 있는데(이를테면 브라이언 앞에 처음 당하는 노숙자가 자기 손에 붙은 블롭을 빼내려고 도끼로 자기 손을 찍어버리는 장면) 그럼에도 국내 출시판 비디오는 당시 출시비디오에서 상당한 고어성을 자랑한다. 위에 이야기한 하수구로 주방장이 온몸이 토막나면서 빨려들어가거나 블롭에게 먹혀서 얼굴이 반녹은 시체같은 모습은 그대로 삭제없이 나왔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8-30 19:10:39
Processing time 0.061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