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욱일기

last modified: 2014-06-08 03:31:28 by Contributors

旭日旗

이 문서는 운영 원칙에 의해 편집이 제한된 상태입니다.

이 문서는 운영원칙에 따라 무조건 수정과 삭제가 금지되어 있으며, 다른 문서에 이 문서에 나타나 있지 않은 이 문서와 관련된 내용 서술도 금지됩니다. 이 문서에 대한 편집, 내용 추가 요청 등 관련 문의는 위키워크샵에서 해 주세요. 동결 사유는 동결처리/사유 문서를 참고해 주세요. 이 문서의 동결해제일자는 동결처리 문서를 참조하세요.


© David Newton, uploader was Denelson83 (cc-by-sa-3.0) from

Contents

1. 개요
2. 명칭의 혼동
3. 문화적 원형
4. 근대적 기원
5. 비판
6. 현재
7. 문제
8. 기타
9. 각종 문화 속의 욱일기


1. 개요

일본군 및 현 일본 자위대군기(軍旗). 말 그대로 해가 빛을 발하며 떠오르는 모습을 형상화한 깃발. 영어로는 Rising sun flag라고 번역한다. 민간에서는 정월 등을 기념하는 장식물 혹은 어민들의 조업시 풍어를 기원하는 문양 등으로도 쓰이며[1][2], 월드컵/올림픽과 같이 스포츠 경기의 응원이나 축제 등의 경우에도 사용하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다. 동북아시아 국가들은 욱일기를 일본 제국주의와 군국주의의 상징으로 바라고보고 있으며 욱일기의 게양이나 노출을 철저히 금지하는 중이다.[3]


2. 명칭의 혼동

반일감정이 극심한 우리나라에서는 유독 우리나라에서는 '욱일승천기(旭日昇天旗)'라는 풀네임(?)으로 부르는 경우가 절대다수. 그러나 정작 일본에서는 단순히 '욱일기'라고만 불릴 뿐 '욱일승천기'라는 명칭의 용례는 거의 찾아볼 수 없다. 사자성어인 '욱일승천(旭日昇天:떠오르는 태양처럼 거침없는 기세)'과 욱일기의 '욱일'을 연관지어 생긴 이름이 아닐까 추정되지만 확인된 바는 없으며, 애초에 둘은 아무 관계도 없다.

한국 언론 등에서는 태평양 전쟁 당시 '대동아기(大東亞旗)'라고도 불렸다는 얘기 또한 많이 언급되지만, 이 역시 정작 일본에서는 '대동아기'라는 명칭의 용례가 전혀 확인되지 않는 것으로 볼 때 출처불명의 낭설로 추측된다.


3. 문화적 원형

원 중앙은 태양을 의미하는 일장(日章,日の丸, 일장기)이라 하고 외곽으로 뻗은 선은 욱광(旭光)이라 하며 태양에서 욱광이 펼쳐지는 디자인은 일본에서 오랫동안 쓰인 문화적 요소다.

© Mukai (cc-by-sa-3.0) from

위의 그림은 가문(家紋)으로 쓰였던 욱광(旭光)이며 현재는 경찰 등 다양한 정부기관의 상징으로 재활용되고 있다.훈장의 일족인 '욱일장'

보다 직접적인 문장으로는 일족(日足)이 있다. 가운데 동그란 원에서 사방으로 레이저처럼 빛이 펼쳐지는 모습은 오늘날 욱일기 디자인의 직접적인 원형이 되었다고 전해진다. (十二日足, 八つ日足 등으로 검색바람)##

당연히 민간에서도 욱광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는데 에도시대의 우키요에에서도 '레이저처럼 사방에 펼쳐지는 햇살'을 볼 수 있다. 예를 들어 화가 歌川国貞가 그린 '二見浦曙の図'라든가...#

즉, 욱일기의 도안은 일본군의 창설과 함께 탄생한 것이라기보다 과거부터 쭉 이어져오던 문화적 상징(일장, 욱광, 일족 등)을 일본군이 욱일기로 변용한 것에 가까울 것이다.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어민들의 조업시 풍어를 기원한다거나 축제, 신년인사, 스포츠응원 등에 군기(軍旗)인 욱일기를 쓰는 것은 일견 생각해보면 엉뚱하지만 군기(軍旗)이전에 존재했던 문화적 원형을 욱일기가 이어받아 사용하는 것이라 생각하면 자연스럽다.


4. 근대적 기원

1870년 욱일기가 일본 육군의 군기로 지정되었고[4] 1889년 일본 해군에서도 쓰이기 시작, 그 후 태평양 전쟁에서도 사용되며 일본을 상징하는 깃발로 자리잡게 된다.


5. 비판


※ 일본 극우파가 욱일기를 사용하는 모습

당시 일본의 침략을 당했던 대한민국, 중국, 필리핀 등지에서는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으로 각인되어 게양이나 노출, 문서나 의상 등에 도안이 법으로 금지까지는 아니지만 정서적으로 금기시되어있다.

한국 등 아시아권에서는 욱일기 그 자체가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것으로 받아들여지면서 증오의 대상이 되었다. 여기에 일본 우익들 역시 자신들의 상징으로 욱일기를 즐겨 사용하는 것도 이런 경향을 부채질하는 이유 중 하나.[5]

재미있는 것은 진보적 언론으로 유명한 아사히 신문의 사기(社旗)는 욱일기를 약간 변형한 문양이지만 별 문제없이 잘 쓰이고 있다는 것.
© from

아사히 신문의 사기. 이건 밑에 후술할 미군이 쓰던 낙일기와 같은 종류 아닌가?

동아시아사를 잘 모르는 서양 등지의 작품에서 이걸 그냥 순수히 미적인 차원에서 써먹는 경우가 많은데, 이러한 서양 작품이 한국에 소개될 때 이것 때문에 까이게 되는 안타까운 경우가 많다. 킨의 무대 디자인 식민지 통치를 거처온 동아시아 쪽에선 욱일기는 금기에 가까운 것이지만 같이 전쟁도 했던 영미권에선 욱일기의 의미를 대부분 모르거나 신경을 안 쓰는 듯. 간혹 나치에 대한 피해를 받지 않은 동네들이 나치옷이나 그 상징에 하악거리는거하고 비슷한 현상이다. 스타들이 가끔 미학적인 측면으로 욱일기 다지인[6][7]을 사용하는걸 보면 그런 인식이 확연히 드러난다.


6. 현재

(ɔ) James E. Foehl, U.S. Navy from

전후 새로 창설된 일본 자위대 역시 초창기부터 현재까지 욱일기를 군기로 사용중. 단, 육상자위대의 경우 욱광(햇살무늬)이 8조 짜리인 것을 쓰는 데 반해, 해상자위대의 경우 일본 제국해군 시절과 동일한 16조 짜리를 쓰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는 육상자위대에 비해 구 해군 인사가 초창기부터 주축이 되어 창설된 해상자위대 특유의 분위기가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일본 해상자위대 대원들. 뒤에 욱일기가 걸려있다. 참고로 한국이나 중국과 같이 욱일기를 기피하는 국가에 한해서는 잠시 내렸다가 기항시에는 다는 단다고 알려져있는데 해상자위대 함선의 욱일기는 반감이 심한 한국의 군항에 입항해도 내리지 않는다. 어그로 만렙 때문에 해자대 함선이 한국에 입항할때마다 반발이 심한 편. 2007년에는 욱일기를 태우는 시위까지 벌어지기도 했다.

MBC 다큐멘터리인 극의 눈물 프롤로그 본방송에서 일본 선박에 욱일기가 그대로 걸려있는걸 방송에 내보냈다가 여론의 질타에 다음 재방송때는 재편집하여 짤렸다.

삼일절이나, 광복절에 국내에서 사용하면 굉장한 어그로를 끌 수가 있다. 욱일기 디자인이 살짝 들어간 듯해 보이는(욱일기 비스무리한) 물건은 국내에서도 비교적 쉽게 구할수 있지만,[8] 욱일기 자체는 일장기를 베이스로 자작을 하지 않는 이상 수급이 어렵다.

여담이지만, 마케도니아 국기와 비슷하다.

7. 문제


디자인 자체가 태양으로부터 빛이 나오는 형상이라, 만화처럼 단순한 디자인에서 흔히 발상이 가능하여 정말 아무 생각없이 태양을 그리면 이런 디자인이 나오긴 한다.이로써 욱일기가 얼마나 대충 만들어 졌는지 알 수 있다.

때문에 의도치는 않았어도, 단순히 후광효과 비슷하게만 그려도 욱일기를 그렸다는 식으로 종종 오해가 생기곤 한다. 욱일기 디자인 자체가 너무 단순해서 생기는 일종의 헤프닝인 셈. 해명이 상당히 힘들기 때문에 아시아쪽에서 그림이나 작화를 그릴 때 이 점을 유의하고 디자인 해야 한다.

8. 기타

워낙 인지도가 있어서인지 한국 드라마 여명의 눈동자에서 시도 때도 없이 나오긴 한다. 다만 731부대나 임팔 작전 때 육군부대가 해군 욱일기를 들고 다니는 고증 오류가 눈에 띈다.

미국 해군에는 반대로 낙일기(?)가 있다. 미 해군전투비행단 VF-111 선 다우너즈(Sun Downers)가 비행단 마크로 쓰고 있다. 일단 모양은 같지만 해가 수평선에 걸처있다. 2차대전 당시 태평양에서 일본군을 석양처럼 수장시켜버리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뭐 이름부터가 '해 떨구는 자들'이니. -_- 심지어 이 비행대 마크 변형들 중에는 지는 해에 폭탄 2발을 투하하는(!) 아주 직설적인 것도 있다.

열도 종결자.jpg

F-14가 퇴역하고 VF-111은 해체되었다가 몇년 뒤 가상적기 비행대 VFC-111로 개편되어 F-5E/F를 사용하게 되었지만, 낙일기 마킹은 그대로 유지되고 있다.


한국에서 1991년에 발매된 팬더 추리문고에서 나온 게임북(!) F-4 팬텀 대작전 일러스트 중 베트남 전쟁에 참전한 미국 해군 조종사가 이 깃발 문양 모자를 쓰고 있다. 고증이 틀린게 아니다.

9. 각종 문화 속의 욱일기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 일본의 폭주족이 상징물처럼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 폭주족이 등장하는 작품엔 거의 반드시라고 해도 좋을 정도로 욱일기가 나오거나, 욱일기를 연상케 하는 연출이 나온다.
  •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등장인물인 소기이타 군하가 입고다니는 티셔츠에 욱일기가 그려져 있다. 그리고 이 티셔츠는 작중에서 구리다고 엄청 까인다.
  • 케로로 중사: 2기 오프닝에 등장. 한국에 방영할 때는 대충 지구 그림으로 덮어 씌웠다.
  • GALZOO 아일랜드: 주인공 레오팔드 마라의 방에 이 깃발이 걸려있다.
  • 대항해시대 온라인: 아이템인 4번 돛도료가 욱일기 모양을 하고 있어 유저들 사이에 논란이 일었고, 이후 이 돛도료의 문양은 수정되었다.
  • 에어 조던12의 디자인 모티브는 욱일기와 하이힐이다. 욱일기의 패턴이 바디에 있는데 대부분의 색상에서는 크게 부각되지 않는다. 하지만 '라이징선' 이라고 불리는 올백 컬러에서는 인솔(깔창)에 욱일기가 노골적으로 프린팅 되어 있었다. 서양에서는 크게 상관안했지만,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의 일부 국가에서는 반발이 심했다. 결국 정식 발매 제품에서는 인솔의 욱일기가 삭제되어 발매되었다.
  • 원피스(만화) 신세계 돌입편에서 브룩이 사무라이에 대해 설명하는 배경에 욱일기가 깔려서 루리웹 등지에서 마르고 닳도록 까였다. 그런데 사실 작중 원피스 내에서 욱일기가 그려진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고 하늘섬 편에서나 듀발의 부하중 한명의 모자, 임펠 다운의 미노코알라의 바지(?) 등에도 그려져있었다.
  • 레드얼럿3욱일 제국
    욱일기를 변형한 국기를 쓰고 있고, 이 마크가 유닛이나 건물에 도배가 되어있다. 덕분에 한국 출시 전 잠시 논란이 있었지만...뚜껑을 열어보니 게임물등급위원회조차 '이건 미화가 아니라 희화화다'라고 결론내릴 만큼 욱일제국의 이미지가 안드로메다로 날아가는 수준이라 별 문제 없이 잊혀졌다.
  • VOCALOID 오리지널 곡 천본앵
    PV에 나온다. 가운데가 원 대신 하트 모양으로 되어 있으나 모티브는 욱일기가 확실. 욱일기가 아니라 욱
  • 구한말 및 일제강점기를 배경으로 그렸던 한국 영화 및 드라마
    과거 일제의 침략을 당했던 가슴아픈 기억을 다룬 한국의 영화나 드라마 일부에서는 일제 당시의 일본군 만행을 그리기 위해 욱일기를 출현시키기도 하였다. 당연히 과거의 만행을 그대로 재현하고 과거사에 대한 내용에 한해서 출현시키는 편이라 국내에서는 긍정적인 평이 많다. 배틀쉽에서 현대 일본군에 욱일기를 달아서 한국에서 논란이 되었던 것과는 대조적이다.
  • 고릴라즈의 뮤직비디오 중 일부.(예: Dirty Harry 뮤비 2분 27초, DARE 뮤비 후반에 누들이 쓰는 헬멧의 디자인.) 제작자들이 와패니즈끼가 있어서 누들관련으로 가끔 등장한다.
  • 포탈2광고에서도 케이브 존스가 직접 디스를 한다
  • 각시탈(드라마)에서는 18화에 경성역담사리 공개처형식의 사형대 뒤에 걸려 있던 대형 욱일기를 19화에서 각시탈 이강토세로로 반토막 내 버린다.
  • 경고 표지판 : 레이저 주의

기타 등등.
욱일기 형태는 집중의 형상을 가지기에, 꼭 욱일기 형태의 16개의 욱광과 붉은색이 아니더라도, 색을 바꾼다거나, 욱광의 수를 바꾼다거나 하여 욱일기의 욱광의 형태는 여러 광고, 작품에 많이 사용되고 있다.
----
  • [1] 지브리 애니메이션 '벼랑위의 포뇨' 후반부의 축제 장면에서 일부 어선이 욱일 문양의 깃발을 달고 나오는 장면이 있다. 이는 일본 전통 축제 문양이라고 할 수 있지만, 이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 사람들은 이 장면이 '지브리 애니메이션의 극우 성향'을 보여주었다고 비난하기도 했다.
  • [2] #예
  • [3] (네이버 백과사전-두산백과)욱일승천기 (旭日昇天旗)
  • [4] 단, 육군기는 위 사진과 모양이 약간 다르다. 위 사진에 나온 비대칭 욱일기는 해군기와 연합함대기로 사용된 것이고 육군에서 사용한 욱일기는 붉은 색 원이 정중앙에 위치한 대칭 깃발이다. 그런 이유로 주로 기록영화에서는 육군은 일장기를 쓰고 욱일기를 쓰는 것은 해군이다.
  • [5] 일본 현지인의 증언에 따르면 자위대 말고 평상시에도 욱일기 문양을 사용하는 건 겉멋이 잔뜩 든 중2병 환자, 풍어 기원하는 어부, 꼴통 우익 세 종류뿐이라고…
  • [6] 동양이든 서양이든 욱일기를 그대로 쓰기보다는 욱일기와 유사한 디자인이나 색을 바꿔서 쓰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 [7] 2012년 8월 20일 논란이 된 화정역 광장 같은 경우도 비슷한 경우 같다. 욱일기의 태양에 해당되는 중앙 문양이 다름에도, 퍼져나가는 모양의 각도가 정확히 일치하여(...) SNS 등지에서 크게 논란이 되었다. #
  • [8] 이 경우도 언론에서 뭇매를 맞는 경우가 많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6-08 03:31:28
Processing time 0.866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