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위저즈 클라이머

e0042485_480cd4303b12f.jpg
[JPG image (337.31 KB)]
ウィザーズクライマー(Wizard's Climber)

제목을 대충 번역하면 "마법(의 경지를 향해) 오르는 자"가 된다.
둥지 짓는 드래곤》으로 유명한 소프트하우스 캐러가 2008년 5월 발매한 성인용 게임(에로게).

Contents

1. 줄거리
2. 등장인물
3. 시스템
4. 누설 가득 설정
5. 관련 항목

1. 줄거리

마법사에 대한 불평불만을 늘어 놓으며 집에 돌아가던 주인공 '라즈록'은 길가에서 어느 한 소녀와 만나게 된다.

그녀는 그를 계속 쫓아 다니면서 자신을 제자로 삼아 달라고 하고, "마법학원에서 배워"라는 라즈록에게 "쫓겨났어요"라고 하며, 계속 따라오는 그녀를 길가에 두고 올 수는 없었기 때문에, 일단 이야기만 들어 볼까 하고 자기의 집까지 데려오게 된다.

소녀의 이름은 세리스티네 로코코.

마법사를 배출하기로 유명한 대부호 로코코 가문의 유일한 후계자. 그러나 그녀에게는 마력없었다. 결국 그녀를 대신할 후계자로서 양자로 들였던 제자가 그녀의 아버지를 살해하고 당주의 자리에 오르게 되고, 그녀는 집을 되찾기 위해 마법을 배우기로 결심한다.

그러나 마력이 없었던 그녀는 마법학원의 커리큘럼에 따라갈 수 없었고, 체질개선을 통한 마력의 획득에도 실패한 채, 학원에서 쫓겨나게 된다. 이 상태에서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라즈록에게 도움을 요청한것이다.

그녀의 심각한 사정과 각오는 라즈록의 마음을 움직였고, 마침 운이 좋게도 자신의 특이체질로 그녀의 마력을 늘려 줄 수 있었기에 그녀를 제자로 맞이 하게 된다.

한편으로 협회에 도움을 요청하지만 협회에서는 그녀가 마법사로서 가문을 이을 자격이 있음을 증명하라며, 3년내로 유서 깊은 마법대회인 크듀르 마법대회에서 우승해보라고 하는데……

이렇게 하여 어느 에로한 마법사인 스승과, 마력은 없지만 노력은 천하 일품인 제자의 3년이 시작되었다.

2. 등장인물

  • 라즈록 알트혼(ラズロック・アルトホーン)
    주인공. 약 20세. 남성
    전형적인 소프트하우스 캐러의 주인공으로 에로에로하면서 어느정도 실력을 받춰주는 인물. 마법사이면서도 마법사에 대한 불평불만이 하늘을 찌른다. 길에서 우연히 만난 세리스티네를 제자로 받아 들여서 자신만의 특이체질을 이용하여, 그녀를 한명의 훌륭한 마법사로 키워나가게 된다.

    이 특이체질로 협회에서 고정된 임무를 받고 있지만, 그는 이 특이체질을 이용하는 일의 수당은 받지 않고 있다.

ta01a00.jpg
[JPG image (78.84 KB)]

  • 세리스티네 로코코(セリスティーネ・ロココ) 성우:오나미 코나미
    히로인. 약 15세, 여성
    애칭은 세리스. 뛰어난 마법사를 배출해낸 로코코家의 유일한 후계자이나, 마력을 지니고 있지 않았기 때문에 마법을 익힐 수 없었으며, 그 때문에 마법사가 당주여야 하는 로코코가문을 상속할 수 없었다. 하지만 가문을 위해 양자로 들어온 제자가 아버지를 살해하고 당주 자리에 오르자, 집을 되찾기 위해 마법사가 되려고 한다.

    그러나 마법학원에서의 체질 개선도 소용이 없었으며. 결국 마법 학원에서도 쫓겨난 상태에서 마침 만난 마법사인 라즈록에게 다짜고짜 자신을 제자로 삼아 달라고 조르기 시작한다.

    게임중 그녀의 육성법은 천자 만별이며, 크듀르 마법대회에서 우승만 하면 되기 때문에, 육체언어를 중점적으로 익혀서 무도가로 만들 수 도 있다!
    여담으로, 스텟중 H지식을 많이 올려놓으면 H시 섹시한 누님이나 여동생, 츤데레등 온갖 포지션을 소화해내는 것을 볼 수 있다(...)
    여담으로 스튜디오 카라의 인기투표에서 5위 나름 준수한 성적이지만 엑스트라인 로베르토 카론보다 낮다(...)

ta04a00.jpg
[JPG image (85.14 KB)]

  • 소시에트(ソシエット) - 성우:茶谷やすら
    마법사 협회의 마법사.
    협회장 직속이며, 라즈록의 전속 감시와 호위를 담당하고 있다. 특기 분야는 맨몸 전투와 전격계마법. 복장은 메이드복이며, 라즈록을 주인님이라고 부른다. 협회에서는 전투교관도 담당하고 있으며, 마법 학원의 학원장이 직접 마중 나올 정도로, 의외로 높은 사람이다.

    사실 유령같은 오컬트에 약하다.

ta02a00.jpg
[JPG image (69.69 KB)]

  • 이에르 블루태크(イエル・ブルータクト) - 성우:羽高なる
    히로인, 세리스의 라이벌에 위치하는 소녀.
    상업으로 유명한 블루태크家의 딸이지만, 집안의 명예를 더 높히기 위해서 마법 학원에서 마법을 배우고 있었다. 그러다가 학원에서 쫓겨난후 라즈록 밑에서 마법을 배우던 세리스를 발견하게 되고, 그녀의 성장에 놀라게 된다. 자신도 마법사의 제자가 되기로 결심하여 스승을 구하던중 비올라가 그녀를 거둬서, 그녀의 제자가 되었다.

    마력은 있지만 전체적인 마력양이 적은게 단점인지라 나중에 라즈록의 도움을 받는다.[1]

ta03a00.jpg
[JPG image (76.27 KB)]

  • 비올라 엔트라(ヴィオラ・エントラ) - 성우:카이바라 에레나
    히로인. 현 궁전마법사
    마법사 협회의 협회장의 제자 6명으로 이루어진 그레이트 식스중 한명으로 라즈록과는 오래전부터 알고 지내던 사이. 궁전마법사가 될때부터 자신에게 도전하던 그 당시의 다른 궁전 마법사 2명을 결투를 통해 살해[2]한 후, 그 여세를 몰아서 궁내의 여론을 지배하여, 현재는 궁전 마법사들의 필두에 서 있다.

    예전에는 자신도 몰랐지만, 사실 라즈록 한정의 츤데레.
    라즈록 가출 이후에 자신의 마음을 깨달았지만 자신이 라즈록에게 한 폭언 때문에 '친구'단계에서 더 나아가지 못하고 있었다. 결국 라즈록이 제자를 들였다는 소식을 듣고 난 뒤에는 자신도 제자를 들이고...그 제자를 통해서 다시 인연을 잇기 시작한다.

ta05a00.jpg
[JPG image (75.32 KB)]

  • 룬(ルーン・ヴィレアトロ) - 성우:さくらはづき
    정체 불명의 안경누님
    그 정체를 알고 싶으면 드래곤과 이 문서를 잘 살펴보자. 대충 감이 잡힐 것이다.

3. 시스템

기본적으로 1달 4주, 12달 1년, 3년의 총 144턴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린스발의 숲 속 ~성장하는 학원~》처럼 턴이 고정되어 있지만, 전작에서의 단점을 커버하여 기본인 노멀 모드를 포함 총 7개의 모드가 준비되어 있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장기간 즐길 수 있다.

또한 전승되는건 클리어시의 자금과 아이템, 그때까지 얻은 스킬의 경험치를 %로 하여 전승하게 되는데, 기본 10%에 개방된 모드의 수 만큼 10%씩 추가돼서 70%까지 올릴 수 있다. 모드는 노멀, 수행, 시련, 숙련, 영광, 최종의 총 6개.

스킬 경험치는 '가장 높은 경험치'가 전승된다. 1주차에 기초체력 경험치만 높이고 2주차에 기초마력 경험치만 높혔다면 3주차에는 1주차의 기초체력 경험치와 2주차의 기초마력 경험치가 전승되는 식.

나머지 30%는 엑스트라의 영웅의 탑에서 30층 단위로 돌파 할때마다 2%씩 총 20%, 퀴즈에서 나오는 10개의 문제를 전부 맞추는 것으로 10%가 추가되는 형식으로 되어 있다.

던전 하나하나가 길며, 육성 방식과 아이템도 많기 때문에 《그린스발》보다는 《둥지 짓는 드래곤》에 가까운 야리코미 플레이를 요구한다. 모드에 따른 초기 상태의 변화는 그린스발에 가깝다.

야리코미를 강요하는 시스템 때문에 스토리상으로 1주차에는 주인공 세리스가 가진 목표 <마법대회에서 우승해 가문을 되찾는다>가 거의 불가능하다는 문제점이 있다. 어쨌든 죽어라 노력해서 어찌저찌 결승까지 간다고 해도 결승 상대가 비올라인걸......

아니, 엄밀히 말해서 불가능은 아닌데 이걸 달성하려면 마법 다 때려치고 무슬만 익혀서 주먹으로 승부하는수밖에 없다.(이것도 운이 좋아야 한다. 기본적으로 비올라를 잡으려면 주먹계열 최종기인 데미지999 갓블로우를 익혀서 때리는 건데 비올라는 뇌구를 소환하기 때문에 뇌구치다가 비올라에게 사망하는 경우가 많다.) 마법 갖고는 절대 절대 택도 없다. 하지만 세리스의 <마법대회 우승>이라는 목표에는 '마법을 익혀서'라는 전제가 깔려있는 건데[3] …그게 아니라면 애시당초 라즈록한테 제자로 뭐하러 들어오나. 하기야 라즈록의 제자가 아니었으면 또 어디가서 소시에트 같은 숙련된 교관을 만나겠느냐만.

... 하지만 무술대신 마법으로 정면 돌파하는 방법도 있다. 바로, 컴퓨터의 AI가 떨어지는 것을 이용한 미끼소환수의 물량전. 배울수 있는 모든 마법을 소환수쪽으로 올인해서 필드를 소환수로 다 채운다는 각오로 소환수를 마구 도배한다. 하급마법 한방에 죽는 잔챙이 소환수라도 상관없이 완전한 물량승부. 그러면 AI가 떨어지는 컴퓨터의 비올라는 잔챙이 소환수 상대로 고급마법을 남발하다가 결국 마법잔량이 오링나서 걸어다니는 샌드백이 된다. 그뒤는 여유있게 패주면 끝. 다만 운이 나쁘면 비올라가 소환수를 신경쓰지않고 본체인 세리스에게 화력을 집중할수도 있는데 그러면 걍 리셋.

야리코미도 좋은데 그건 어디까지나 번외적인 즐거움, 내지는 숨겨진 무언가여야지 스토리상의 메인 목표가 루프를 돌며 노가다를 뛰어야 겨우 달성 가능하다는것은 애시당초 주인공은 되지도 않을 불가능한 목표를 위해 뛰고 있다는 얘기라 엄청나게 허망해진다.[4] (사실 비올라랑 붙어보면 알지만 루프를 돌아도 진짜 욕나오게 세다. 이걸 3년 수련해서 뭔 재주로 이기라고?)[5] 그 점을 염두에 두고서 플레이를 해보면 죽어라 노력하는데다가, 마력을 얻기 위해서 스승과 밤일까지 하는 세리스는 그야말로 고생.

하긴 가문을 되찾지 못해도 다른 엔딩도 그럭저럭 괜찮고[6], 오갈데 없는 신세에서 그레이트 식스의 제자가 되었으니 그것만으로도 팔자가 피기는 핀 것.

4. 누설 가득 설정

  • 마법사의 신부
    항목 참고

  • 그레이트 식스
    현 마법사 협회장 "룬 빌레아트로"의 제자 6명의 호칭. 라즈록은 이중에서 유일한 남성 멤버이며, 첫번째 제자이다.

  • 크듀르 마법대회
    4년에 한 번씩 열리는 마법대회.
    토너먼트식으로 1:1 전투를 하여 승리해나가는 방식의 대회이다. 사실 마법 안 쓰고 이겨도 상관없다.

5. 관련 항목

----
  • [1] 여담으로, 이 부분은 비올라가 라즈록과 연결선을 만들기 위해 아예 작정하고 마력이 약한 그녀를 제자로 들인 거라는 복선이 곳곳에서 나온다(...)
  • [2] 경악하는 주변사람들을 내가 초청을 받아 온거냐, 아니면 임관을 요청하러 온거냐?고 말해서 떼굴명 시켰다
  • [3] 사실 전투기술쪽도 MP를 소모하는 고급기술들은 몸에 마력을 돌려서사용한다는 설정이기때문에 마법이라고 억지로 말할수 있기는 하다
  • [4] 거기에 사실 딱히 우승하지 않고도 3년간의 성장모습에 가문을 강탈한 인간이 쫄아서 돌려준다는 내용의 엔딩에 나온다.
  • [5] 플레이 경험이 쌓인 이후라면 1회차 플레이에서도 충분히 비올라에게 승리하는것이 충분히 가능하다. 채찍류의 범위무기 + 치유 + 환희 + 재생의 회복 3종셋트 + 흡마를 갖추고 인정의 탑을 반복해서 오르면 학습이나 아르바이트와는 비교도 안되는 경험치를 얻을수 있기 때문. 이런 방법을 쓴다면 비올라와 마법만으로 싸워도 승리할수 있을 정도로 세리스를 성장시킬수 있다.
  • [6] 심지어 게임오버까지 해피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6-22 11:33:33
Processing time 0.105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