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유남호

last modified: 2015-02-15 12:31:26 by Contributors


KIA 타이거즈 역대 감독
김성한 (2001~2004) 유남호(2004~2005) 서정환 (2006~2007)


이름 유남호
생년월일 1951년 9월 3일
출신교 선린상고-연세대
소속팀 실업롯데
지도자경력 해태 타이거즈 1군 투수코치 (1982~1984)
청보 핀토스 1군 투수코치 (1985~1988)
해태 타이거즈 1군 수석코치 (1990~2000)
삼성 라이온즈 1군 수석코치 (2001)
삼성 라이온즈 1군 불펜코치 (2002~2003)
기아 타이거즈 1군 수석코치 (2003~2004)
기아 타이거즈 1군 감독대행 (2004)
기아 타이거즈 1군 감독 (2005)

Contents

1. 소개
2. 선수 시절
3. 지도자 시절
4. 흑역사

1. 소개

프로야구 전 감독. 1951년생.

2. 선수 시절

선린상고의 에이스로 팀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투수였다. 연세대학교를 거쳐 실업 무대에서 활약하다가 다시 실업팀 코치를 역임했다. 1977년 니카라과 대륙간컵 야구 대회에서 주장으로 사상 첫 한국 야구의 세계 대회 우승에 한 몫했다. 이 때, 감독인 김응용과 처음으로 인연을 맺었다.

3. 지도자 시절

그 뒤 프로 출범 후, 1982년 해태 타이거즈 코치로 부임한다. 그러나 감독인 김동엽과 충돌을 빚게 되는데, 이는 조창수·유남호 코치 잠적사건을 참조하기를 바란다. 그 뒤 해태의 감독으로 부임한 김응용과 인연을 맺고 그의 휘하에서 해태의 전성기를 함께 한다. 1983년 우승을 했지만, 1985년부터 4년간 잠시 청보 핀토스 코치로 있었던 적은 있었다. 그 뒤 김성근 감독의 코치사단의 부임으로 인해 해임되고, [1]김인식 수석코치의 쌍방울 감독 영전으로 인해 수석코치 자리가 비워지자, 1990년부터 다시 수석코치로서 해태와 함께 한다. 선수들 통제의 일선에 있던 인물이었다. 이순철과의 충돌과 이를 통해 빚어진 태 하와이 항명사건의 당사자다.

그 뒤 김응용을 따라 삼성 라이온즈 수석코치로 부임하지만, 2003시즌중 그와 갈등을 빚으면서 결국 결별하게 된다.[2] 결국 시즌중인 2003년 6월 최종적으로 삼성을 떠나 그의 친정팀인 KIA 타이거즈로 이동하게 되고, 여기서 김성한 당시 감독을 보좌하는 업무를 맡게 되었다. 2군 감독과 1군 수석코치를 오가다가 2004년 6월, 성적 부진을 이유로 김성한이 해임되자 감독대행에 올라 잔여시즌을 수행했고, 그 해 10월에 감독으로 취임했다.

그러나 감독으로서의 역량은 그리 뛰어난 편이 아니었던 듯 하다. 참모에서 벗어나 감독 역할을 수행한 첫 시즌, KIA는 전신인 해태를 포함해서 사상 처음으로 최하위를 기록하는 수모를 맛본다. 엘롯기의 전설을 알리는 꼴찌였다.[3] 팀 역사상 최초의 꼴찌 기록에 바로 해임. 감독 생활은 단 1년으로 끝난다.

그 뒤, KBO 국가대표 전력분석관과 경기 감독관을 지내고 있다.

4. 흑역사

1999년 5월 31일 삼성전에서 장진범심판을 폭행하여 20경기 출장금지,재재금 300만원을 받았다.
----
  • [1] 이때 김성근이 데려온 코치들은, 신용균,박상열,이종도 이 셋이다.
  • [2] 약 10년뒤 한화 이글스에서 이 상황이 데쟈뷰된다. 아이러니한건 이번 당사자는 삼성에서 나온 유남호 코치를 받아준 김성한 전 감독.
  • [3] 2001년부터 2004년까지 꼴찌가 롯데.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5 12:31:26
Processing time 0.124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