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유령의 땅

last modified: 2014-09-01 21:14:32 by Contributors

MMORPG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의 지역 일람
대도시
스톰윈드 아이언포지 샤트라스 오그리마 언더시티
다르나서스 엑소다르 달라란 썬더 블러프 실버문
일곱 별의 제단 폭풍방패 전쟁의 창 두 달의 제단
칼림도어
듀로타 멀고어 북부 불모의 땅 남부 불모의 땅 돌발톱 산맥
잿빛 골짜기 잊혀진 땅 버섯구름 봉우리 페랄라스 타나리스
안퀴라즈 여명의 설원 악령숲 어둠해안 실리더스
운고로 분화구 먼지진흙 습지대 아즈샤라 달숲 텔드랏실
하늘안개 섬 핏빛안개 섬 하이잘 산 울둠
동부 왕국
엘윈 숲 서부 몰락지대 던 모로 저습지 모단 호수
아라시 고원 티리스팔 숲 언덕마루 구릉지 은빛소나무 숲 동부 내륙지
서부 역병지대 동부 역병지대 영원노래 숲 유령의 땅 쿠엘다나스 섬
저주받은 땅 슬픔의 늪 가시덤불 골짜기 저승바람 고개 이글거리는 협곡
불타는 평원 그늘숲 붉은마루 산맥 황야의 땅 길니아스
무법항 황혼의 고원 톨 바라드
아웃랜드
지옥불 반도 장가르 습지대 테로카르 숲 나그란드 칼날 산맥
어둠달 골짜기 황천의 폭풍
노스렌드
북풍의 땅 울부짖는 협만 용의 안식처 회색 구릉지 수정노래 숲
줄드락 숄라자르 분지 폭풍우 봉우리 얼음왕관
판다리아
비취 숲 네 바람의 계곡 크라사랑 밀림 장막의 계단 쿤라이 봉우리
탕랑 평원 공포의 황무지 영원꽃 골짜기 천둥의 섬 괴수의 섬
영원의 섬
드레노어
서리불꽃 마루 어둠달 골짜기 고르그론드 탈라도르 아라크 첨탑
나그란드 타나안 밀림 아쉬란
기타 지역
케잔 잃어버린 섬 바쉬르 심원의 영지 혼돈의 소용돌이
불의 땅 유랑도


Contents

1. 개요
2. 데솔름


1. 개요

Ghostlands.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에 등장하는 지역.

영원노래 숲실버문 남쪽에 있는 지역으로 이곳도 블러드 엘프의 지역이었다. 현재는 상당수 마을이 스컬지에 의해 점령, 파괴되어 폐허로 남아있다[1].

가운데에는 포세이큰의 지원군이 도착해 유일하게 살아남은 마을인 트렌퀼리엔이 있고, 서쪽으로는 윈드러너 세 자매 일족이 살던 윈드러너 첨탑[2]이 있으며, 동쪽으로는 아마니 트롤의 영지와 수도인 줄아만이 있다. 남쪽으로는 아서스실버문 침공을 위해 건설한 요새인 데솔름이 있으며, 동부 역병지대로 넘어가는 길목인 탈라시안 관문이 있다.

그리고 트렌퀼리엔 마을은 평판이 실버문에서 분리되어 따로 있으며, 다른 초보지역과 달리 퀘스트를 하더라도 실버문과 다른 호드 대도시의 평판을 그다지 올려주지 않는 특징이 있다. 때문에 대도시의 평판을 올리는데 다른 초보지역보다 불리하며, 특히 초보시절 큰 도움이 되는 대도시의 매우 우호 평판가방을 사는 시기가 느려지는 단점이 있다. 따라서 가방이 부족한 뉴비나 타 종족의 탈 것을 타고 싶은 유저라면, 이 지역을 패스하고 언더시티나 오그리마로 넘어가는 것을 고려하자.

다만 평판을 다 올리게 되면[3] 제법 그 레벨 대에서는 쓸만한 망토및 여러가지로 괜찮은 장비들을 구입할 수 있고 퀘스트를 진행하면서 저렙 때 한번쯤 써볼만한 능력치 증가 버프를 주는 두루마리를 싸게 파는데다 광물도 소량을 한정으로 팔고있다.

대격변 이전까진 동레벨대의 호드 레벨업 지역인 불모의 땅은빛소나무 숲에 비해서 압도적으로 레벨업 하기 편해서 다른 지역을 버림받게 만드는 곳이였다. 후반 퀘스트 보상과 트렌퀼리엔 평판으로 파템을 얻을 수 있는 점도 강점. 그 덕에 블러드 엘프 지역인데도 다른 호드 종족들을 자주 볼 수 있었을 정도였다. 다만 가까운 대도시인 실버문이 쓸데없이 넓게만 되 있는게 단점. 각종 전문기술 npc가 너무 흩어져 있고, 주술사 상급자는 아예 없었다.[4]

그러나 대격변이 되면서 칼림도어와 동부왕국의 대부분의 지역개편이 이루어 지면서 오히려 내다버려지고 말았다. 과거에 좋았던 것도 어디까지나 불타는 성전 기준이였고, 새롭게 디자인된 동레벨 지역들인 불모의 땅, 아즈샤라, 은빛소나무 숲의 퀘스트들은 비교하기가 미안한 수준으로 빠르고 편리하고 재밌게 변해버렸기 때문. 아이템 보상도 지역 후반이 되면 다들 파템을 주게 되었다. 대격변에서 변한게 없이 과거인 채 뒤쳐졌으니 버림 받을만도 하다. 게다가 이 지역을 찾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구리" 광석 때문이였다. 정말 흐드러지게 피어나는 넘쳐나는 구리 광석 때문에 자주 찾아왔었으나 대격변 패치 중 갑자기 산출량이 극도로 줄어들었고 이는 불타는 성전 서비스 지역이 전반적으로 채광거리와 약초들이 대폭 줄어버렸는데 유령의 땅 마저 영향을 받은 셈.

덤으로 불타는 성전 때 추가된 블러드엘프 지역과 드레나이 지역은 날탈을 탈 수가 없다? 그덕에 만렙이 탐험 업적을 하면서 뛰어다녀야...

다행히 4.1.0 패치에서 줄아만 개편과 함께 유령의 땅에서 날탈을 탈수 있도록 패치될 예정.이였으나.

"줄아만을 감싸고 있는 주술의 효과가 비행 탈것에 미치는 영향이 너무 강해, 플레이어는 유령의 땅에서 날 수 없습니다. 비행 경로에 있는 탈 것은 트롤 마법의 영향을 받지 않아 정상적으로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라는 어처구니가 없는 설정으로 여전히 날탈을 못탄다.불타는 성전 지역 전반에 걸쳐서 채광약초 거리도 엄청나게 쪼그라 들었는데 이 문제도 수정 하질 않고 있다.비겁한 변명 입니다!! 변명은 죄악이라는 것을 알고 있나!? 패치정보

2. 데솔름

블러드 엘프였다가 언데드로 거듭난 다르칸 드라시르가 이끄는 스컬지의 전진기지이다. 대략 20레벨에 이른 플레이어는 이곳에서 일련의 퀘스트를 거쳐 다르칸을 처치하게 된다. 그리고 그 보상으로 파템 무기를 보상으로 받게 된다. 그리고 트렌퀼리엔 평판 레어템까지 두르고 다음 지역으로 이동... 당시에는 던전 찾기 기능이 없어서 길드가 없는 플레이어는 던전 진입장벽이 높았으므로[5], 이들에게는 그나마 초기에 파템을 접할 수 있는 몇 안 되는 기회였다.
대도시급 규모의 지역에 해골, 지하마귀, 밴시, 구울 등이 각각의 지구를 형성하고 있으며, 각 지구에는 중간보스도 있다. 전체적인 구조로 보아 사실상 솔플용 필드 던전이나 다름 없다.
불성 오픈 후 블엘 플레이어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던 무렵에는 쪼렙 플레이어에게 공포의 대상이었다. 가뜩이나 몹의 밀집도가 높은데다, 그 전에 한 파티가 쓸고간 자리에 갑자기 대량으로 리젠되는 몹으로 인해 끔살당하기 십상이었다. 게다가 다르칸은 초기에는 정예몹이었으므로 무턱대고 솔플하다가 순식간에 황천행... 결국 공개창으로 파티를 모으게 되었다.
그러나 리치왕 이후에는 플레이어 캐릭터가 세지면서 그냥 귀찮은 지역 정도로 전락했고, 대격변 후로는 다르칸이 더 이상 정예몹이 아니게 되면서 퀘스트 중에 받는 아이템만 쓰면 혼자서 순삭이 가능하게 되었다.
무엇보다 쿠엘탈라스 지역이 블엘 플레이어에게조차 버림받게 되면서 현재는 정말 심심한 사람이 아니고서는 갈 일이 없는 곳이 돼버리고 말았다.
----
  • [1] 어두침침하고 우울한 분위기 때문에 스컬지 침공때 이렇게 변한것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지만 사실 2차 대전쟁때 오크 호드가 침략하면서 부터 흑마법의 힘으로 어두침침해졌다. 스컬지가 한건 기지 하나 세우고 불도저로 실버문까지 밀고간 흔적과 역병걸린 나무 뿐.
  • [2] 여기서 몹들을 사냥하고 있다 보면 꽤 높은 확률로 '여군주의 목걸이'라는 퀘스트 시작템을 줍게 되는데, 이걸로 시작되는 연퀘를 끝까지 하다 보면 실바나스의 그 유명한 '귀족의 애가(Lament of the Highborn)'를 들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실바나스 윈드러너 항목 참조.
  • [3] 유령의 땅에 있는 모든 퀘스트를 완료하면 확고한 동맹이 된다.
  • [4] 대격변 이후 상급 드루이드 옆에 상급 주술사 소 한 마리가 더 와서 죽치고 서 있다.
  • [5] 대격변 이후에는 길드 가입이 대세가 되었으나, 당시에는 길드가 친목 이외에는 길드금고나 보상템 등 어떠한 이점이 없었으므로 길드에 가입하지 않는 플레이어가 많았던 시절이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9-01 21:14:32
Processing time 0.114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