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유스티티아

last modified: 2015-03-27 11:28:19 by Contributors

라틴어 : Justitia
영어 : Lady Justice

영국 올드베일리 법정의 유스티티아 상

로마 신화정의여신. 법원에서 눈 가리고 아웅칼과 저울을 들고 있는 여신의 상이 바로 이 여신인데 법의 어려움과 사법의 권위와 권력을 나타내는 검과 법의 공정함과 공평함을 상징하는 천칭, 그리고 법의 이상인 선입견이 없음을 나타내는 눈가리개를 한 모습으로 표현된다. 눈가림이 없는 경우에도 눈을 감고 있는 경우가 많다. 대한민국 대법원에 있는 정의의 여신상은 칼 대신 법전을 들고 있고 눈을 뜨고 있는데,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고.

로마 고유의 여신이지만, 그리스 신화에도 비슷한 신은 있다. 바로 티탄 신족이자 율법의 여신이며 제우스의 둘째 아내인 테미스. 또는 테미스와 제우스의 딸 아스트라이아와 동일시되기도 한다. 영어판 위키백과에서는 호라이 중 한 명인 디케에 대응된다고 되어 있다.

가끔 아스트라이아와 동일시되어 처녀자리의 여신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오비디우스의 변신 이야기에 의하면 지상이 황금시대 → 백은시대 → 청동시대 → 철의 시대로 가면서 점차 인류가 타락할 때, 아스트라이아는 신들 중에서 마지막까지 지상에 머물며 사람들에게 정의를 계속 호소했으나, 철의 시대에 이르러 결국 지상을 떠났다고 한다. 그리고 하늘에 빛나는 별이 되어 처녀자리로 불리게 되었으며, 그녀가 가지고 있던 천칭은 천칭자리가 되었다 한다.

타로카드의 8번 또는 11번에 해당하는 '정의'가 바로 이 유스티티아를 나타낸 것이다.

역전검사2미카가미 하카리가 자주 언급하는 '법의 신'(또는 '법의 여신')은 바로 이 유스티티아를 말하는 것으로 보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7 11:28:19
Processing time 0.143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