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이지스

last modified: 2015-02-27 17:43:44 by Contributors

Contents

1. aegis
2. 방공 시스템
2.1. 기원
2.2. 개념
2.3. 유사품
2.3.1. 비선회형: 4면 장착
2.3.2. 선회형: 1 ~ 2면 장착
2.3.3. 유사 이지스 시스템 보유국가와 함명
2.4. 활용
2.4.1. 흑역사
2.5. 이지스 시스템 보유국가와 함명
3. 노바 1492의 부품
4. 노바2전용 팔형 방어구
5. 이지스 건담
6. 이지스 카라
7. 비트매니아 IIDX 18 Resort Anthem에 실린 노래 Aegis
8. 한국의 농구팀 전주 KCC 이지스


1. aegis

아이기스. 아테네 혹은 제우스의 방패. 자세한 설명은 아이기스 항목 참조.

2. 방공 시스템

미국 vs 전세계: 이지스함과 준 이지스함 총합
미국 전세계
이지스함 84 척이지스함 19 척
준이지스함 67 척
총합 84 척 총합 86 척

우리는, 연합군 해군의 보호막

미국냉전 시기 소련초음속 대함미사일 러쉬를 막기 위해 개발한 방공 시스템.

2.1. 기원

냉전 당시, 소련군미 해군항공모함 전단으로 인해 벌어져 있는 수상함대 간 전력 격차를 같은 방식으로는 도저히 따라갈 수 없었으므로, 대양에서의 함대결전 대신 소련 근해로 접근하는 미 항모전단을 소련 해군항공대의 Tu-22M 폭격기에다 AS-4 키친을 비롯한 초음속 대함미사일을 잔뜩 싣고 대규모로 발진시켜 수백발의 미사일을 한꺼번에 퍼부어 저지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는다.[1]

미 해군은 이런 새로운 위협에 대응해 함대방공능력을 대폭 강화한다. 가장 먼저 갖춰진 대응방법은 F-14피닉스 미사일의 조합으로 접근하는 소련 폭격기들을 대함미사일 발사 전에 요격하는 것이었다. 그 다음으로 맞서는/갖춰진 것이 발사된 대함미사일들을 직접 격추하는 이지스 체계이다.

2.2. 개념

이지스는 AN/SPY-1 위상배열 레이더SM-2 미사일, CIWS, RAM, ESSM 등의 무기를 이용해 적 비행무기에 대응하는 통합 전투체계로 개발되었다. 최대 24개 정도의 표적과 동시교전을[2][3] 할 수 있고, 탄도계산과 무기관제를 위해 슈퍼컴퓨터가 각 함마다 탑재된다.

(개발 당시의) 다른 전투체계들과 달리 탐지와 추적, 조준이 모두 통합된 전투체계기 때문에 그만큼 신속하고 일사불란한 사격통제가 가능한 뛰어난 시스템으로, 현재까지 미국 외에는 일본, 스페인, 노르웨이,대한민국,호주 이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탄도탄 방어계획인 MD의 핵심 요소로 등장했다.[4]


2.3. 유사품

워낙에 성능이나 여러가지로 유명세를 타서 일반인들에게 이지스함 = 무적의 만능 전투함처럼 인식되는 일이 많다. 이지스 전투체계에 대해서는 설명하기 어려우므로, 이 블로그를 참조하길 바란다.

2.3.1. 비선회형: 4면 장착

© USN (cc-by-sa-3.0) from
독일, 네덜란드APAR 일본FCS-3A 이스라엘IAI EL/M-2248 MF-STAR[5][6]

개발 국가 이름 최대 탐지거리 미사일 식별 지역방공 능력 중간유도 지령/동시 유도/동시 교전 능력 동시추적 표적 종류 밴드
네덜란드, 독일 APAR 150km 16개의 표적; 32발 비선회형 AESA I/J
일본FCS-3A 200km+ ~ 450km+ 10 ~ 12 개 약 300개 비선회형 AESA C/X
미국 (이지스용 레이더)AN/SPY-1D(v)[7] 평시: 450km/1면 집중 조사: 1,000㎞탄도 미사일: 925km 24/17 개900개 비선회형 PESA S
이스라엘 IAI EL/M-2248 MF-STAR 250km 비선회형 AESA S

이지스에 자극을 받아 독일네덜란드 등의 APAR, 일본FCS-3A, 중화인민공화국Type-348[8] 등등 이지스와 유사한 역할을 하는 여러가지 레이더가 개발되었다.

독일의 작센급. 정확히는 이지스함이 아니라 APAR[9]를 탑재한 함이다.네덜란드의 드 제벤 프로빈시엔(De Zeven Provincien)급. 역시 APAR 체계를 탑재한 함정

2.3.2. 선회형: 1 ~ 2면 장착

©
Brian Burnell Photography logo.png
This image photographed by Brian Burnell with permission was uploaded to Commons by George Hutchinson.
To see his entire portfolio, click here.
Permission to upload photographs by Brian Burnell is archived in the OTRS system as shown below each image.


CC-BY-SA icon.svg This image is protected by copyright! If you would like to use it outside Wikipedia, please read THIS first. Cc.logo.circle.svg

© The copyright holder of this file allows anyone to use it for any purpose, provided that the copyright holder is properly attributed. Redistribution, derivative work, commercial use, and all other use is permitted.

(cc-by-sa-3.0) from
© Gaetano56 (cc-by-sa-3.0) from
영국SAMSON 이탈리아EMPAR
러시아3R41 Volna 프랑스의 레스 그룹[10]헤라클레스 다기능 위상배열 레이더(MFR)

싱가포르포미더블급헤라클레스 다기능 위상배열 레이더를 운용하는 모습

하지만 4면에 레이더를 장비하는 것이 가성비가 떨어진다고 생각하는 국가들은 단면 혹은 양면으로 구성된 선회식의 위상배열레이더를 개발하였다. 영국의 샘슨 레이더, 프랑스헤라클레스 다기능 위상배열 레이더, 이탈리아EMPAR, 러시아3R41 Volna[11]Flap Lid[12]가 그러한 개념의 레이더들이다. 4면에 직각에 가까운 각도로 구성된 비선회식 위상배열 레이더들과 다르게 이것들은 단면과 양면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 하나의 특징은 이것들이 구체나 지각형태의 구조물 안에 핵심 레이더 장비를 장착하고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것들은 구조물이 회전하는 동시에 내용물인 레이더도 회전하는 방식로 배치되어 있다.

개발 국가 이름 최대 탐지거리 미사일 식별 지역방공 능력 중간유도 지령/동시 유도/동시 교전 능력 동시추적 표적 종류 밴드
영국 SAMSON 400㎞ 65㎞ 6 ~ 12 개 500 ~ 1,000개 선회형 AESA E/F(S)
이탈리아 EMPAR 180km 23~40km 90km 300개 선회형 AESA C
프랑스 헤라클레스 250km 80km 10발 이상 500개 선회형 PESA S
러시아 3R41 Volna 100km 6개 표적: 12발 선회형 PESA
러시아 30N6(FLAP LID A) 4개 선회형 PESA I/J
러시아 30N6E(1)(FLAP LID B) 200 km 6개 선회형 PESA H-J
러시아 30N6E2(FLAP LID B) 200 km 36개[13] 선회형 PESA I/J

2.3.3. 유사 이지스 시스템 보유국가와 함명

이지스와 유사한 시스템을 장착한 준이지스 전투용 수상함.
국가 총 척수 이름 등급 유사 이지스 시스템 선회/비선회 만재 배수량 VLS 종류별 척수
영국 6 척45형 구축함 구축함 SAMPSON[14] 선회형: 2면 8,000 ~ 8,500[15] 48 셀 6 척
프랑스 6 척포르방급 호위함 EMPAR 선회형: 1면 7,050 톤 48 셀 2 척
아퀴텐급 호위함 헤라클레스 선회형: 1면 6,000 톤 16 셀 4 척
이탈리아 6 척안드레아 도리아급 구축함 EMPAR 선회형: 1면 7,050 톤 64 셀 2 척
베르가미니급 호위함 EMPAR 선회형: 1면 6,900 톤 16 셀 4 척
싱가포르 6 척포미더블급 호위함 헤라클레스 선회형: 1면 3,200 톤 8 셀 6 척
모로코 1 척FREMM급 호위함 헤라클레스 선회형: 1면 6,000 톤 16 셀 1 척
일본 7 척아키즈키급 구축함 FCS-3비선회형: 4면 6,800 톤 32 셀 4 척
휴우가급 헬기항모 FCS-3A 비선회형: 4면 19,000 톤 16 셀 2 척
이즈모급 헬기항모 OPS-50 비선회형: 4면 27,000 톤 0 셀 1 척
네덜란드 4 척 제벤 프로비시엔급[16] 호위함 APAR 비선회형: 4면 6,050 톤 40 셀 4 척
덴마크 3 척버 후와이츠필트급 호위함[17] 호위함 APAR 비선회형: 4면 6,645 톤 56 셀 3 척
독일 3 척작센급 호위함 APAR 비선회형: 4면 6,000 톤 32 셀 3 척
인도 3 척콜카타급 구축함 IAI EL/M-2248 MF-STAR[18] 비선회형: 4면 7,500 톤 32 셀 3 척
이스라엘 3 척사르5급 초계함 초계함 IAI EL/M-2248 MF-STAR[19][20] 비선회형: 4면 1,227 톤 64 셀[21] 3 척
중국 12 척루저우급(Type 051C) 구축함 3R41 Volna 선회형: 1면 7,100 톤 48 셀 2 척
란저우급(Type 052C) 구축함 Type-348[22] 비선회형: 4면 7,000 톤 48 셀 6 척
052D형 구축함[23] 구축함 ? 비선회형: 4면 7,500 톤 64 셀 4 척
러시아 7 척키로프급 순양전함 순양전함 3R41 Volna/30N6E1 선회형: 1면 28,000 톤 289 셀[24] 4 척
슬라바급 순양함 3R41 Volna 선회형: 1면 11,490 톤 64 셀 3 척
총합 67 척

2.4. 활용

일반적으로 떠올리기 쉬운, 이지스함으로 항공모함을 지켜야하는 상황은 사실 항모전단이 적의 집중포화에 노출된 대단히 위험한 상황이다. 1차적으로는 그런 사태가 벌어지기 전에 항모에 탑재된 조기경보기와 방공전투기들이 위협요소들을 조기에 발견/제거해야 하지만, 그게 실패할 경우 이지스함이 나서서 최후 저지선을 펴게 된다.

그러나 이 경우는 항모와 이지스 떼거리를 운용하는 그러니까 항모가 뎀딜링과 공대장을 도맡아 하고 이지스함들이 탱킹을 하는 유일한 나라인 미국의 이야기이며,[25][26] 이지스함이 최상위 클래스 전투함인 일본이나 우리나라와 같은 경우에서는 함대방공을 책임져야 하는 그러니까 다수의 쩌리들이 딜링에 나서고 이지스함이 탱킹과 공대장을 겸해야 하는 처지다.[27][28]

공격보다는 방어에 초점을 두고 만들어진 시스템이지만,[29] 장착된 수직발사대에 크루즈 미사일을 채워넣으면 얼마든지 공격용으로도 쓸 수 있다. 한국은 VLS의 수를 늘려 대지용 순항유도탄을 채워넣는다고 한다. 게다가 이지스함의 실제 전과도 전투기의 격추나 대지공격 위주로 이뤄져 있다. 이는 포클랜드 전쟁 이후 현대 해군 간의 대규모 교전이 별로 없었기 때문.

어쨌거나 현존하는 함대방공체계 중에서는 가장 유명하고 실전경험도 가장 많은 편이라 도입국도 여럿 있다.

2.4.1. 흑역사

이런 완전무결해보이는 이지스함도 약점은 있다. 북유럽 3개국과 훈련 도중에는, 스웨덴군 전투기가 이지스 레이더를 피해 이지스함의 머리 위를 지나가며 폭격해서 격침판정을 받은 굴욕적인 기록이 있다.[30] 다만 현대전에서 적기가 이지스함의 머리 바로 위를 지나갈때까지 포착못할 확률이 매우 희박해서, 이 사례는 일종의 헤프닝 정도로만 받아들여진듯 하다. 이후로도 이지스함의 이 약점은 별다른 개선없이 그냥 놔두고 있다.

실전에선 타이콘데로가급 프린스턴이 걸프전 당시 기뢰에 피뢰된 적이 있고, 알레이버크급 콜은 정박 도중 자살폭탄보트에게 피격되어 도합 2척이 중파당한 적이 있다. 그리고 타이콘데로가급 순양함 중 4번함이 일으켰던 빈센스호 사건도 첨단무기를 사람이 잘못 다루면 어떤 불상사가 나는지 뼈저린 교훈을 준 일이다. 다만 이 사건들은 모두 이지스함 자체엔 아무런 문제가 없었고, 교전 중에 발생한 것도 아니라서 딱히 불명예나 수출에 장애가 되진 않았다.

한편 일본에서는 아타고급 이지스함이 어선을 들이받는 사건이 일어나기도 했지만 그치들의 문제이다. 그런 사고가 한두번이라야...

그리고 2012년 8월 12일 호르무즈 해협에서 DDG-78 USS 포터가 일본인 소유의 유조선과 충돌하여 우현이 파손되었다. 충각술의 부활?

역시 미사일보단 투척 비슷한 무기가 더 잘 통하는 상대도 있는 것 같다.

이지스함 자체의 흑역사는 아니지만 한때 대만도 도입을 추진했었다. 그러나 중국이 극구거부를 하면서 깽판을 부리자 미국은 키드급을 제안함으로 퉁쳤다.

2.5. 이지스 시스템 보유국가와 함명

국가 국가별 총합 이름 등급 만재 배수량 위상배열 레이더 레이더 형식 VLS 총 척수 추가
미국 84 척타이콘데로가급 순양함 9,407 ~ 10,100 톤AN/SPY-1A/B PESA 122 셀 22 척
알레이버크급 플라이트 I ~ IIA 구축함 8,315 ~ 9,200 톤AN/SPY-1D PESA 90 ~ 96 셀 62 척 9 척
알레이버크급 플라이트 III 구축함 9,800 톤AN/SPY-3 AESA ? 셀 4 척
줌왈트급 DDG(X) 구축함 14,564 톤AN/SPY-3 AESA 80 셀 2 척
제럴드 R. 포드급 항공모함 항공모함 101,600 톤AN/SPY-3 AESA 3 척
일본 6 척공고급 구축함 9,500 톤AN/SPY-1D PESA 90 셀 4 척
아타고급 구축함 10,000톤AN/SPY-1D(V) PESA 96 셀 2 척 2 척
스페인 5 척알바로 데 바잔급 구축함 6,400 톤AN/SPY-1D/D(V) PESA 48 셀 5 척
노르웨이 5 척프리드요프 난센급 호위함[31] 5,290 톤AN/SPY-1F PESA 8 셀 5 척
대한민국 3 척세종대왕급 순양함구축함 11,000 톤AN/SPY-1D(V) PESA 128셀 3 척 3 척
호주 0 척호바트급[32](알바로 데 바잔급) 구축함 6,250 톤AN/SPY-1D(V) PESA 48 셀 3 척
구분별 총합 미국 총합: 84 척 미국외 국가 총합: 19 척
전체 총합 103 척 /추가 26 척

3. 노바 1492의 부품

스타크래프트2의 프로토스 파수기의 '수호 방패'와 기능은 같다.

4. 노바2전용 팔형 방어구

오리지널, AR과 달리 지원기가 아닌 팔형의 방패이며 소형방패 바디벙커 중형버전이다.
일반 방어에 특화되어있으며 한쪽팔 무기를 사용할때 쓴다.
노바2 특성상 오리지널 이전 과거로 회귀하는만큼 방어센서기술 여부를 따지면 이상하지않다.
파생형으로 빔 실드 M, 불릿 실드 M, 미사일 실드 M이 있으며 일반방어가 없는대신 속성방어에
특화되어있다.

8. 한국의 농구팀 전주 KCC 이지스

----
  • [1] 이런 대함미사일이 대량 배치되기전인 1950년대에는 어뢰 전술을 개발했다. 말 그대로 미 항공모함 전단 한복판에 핵무기를 투발해서 싹쓸어버린다는 방법. 그러나 이에 대응해서 미국도 핵어뢰를 배치하면서 무력화된다.
  • [2] 카탈로그상 SPG-62 일루미네이터 하나당 교전기회 1회마다 최고 6개의 표적과 교전할 수 있다. 타이콘데로가급의 경우 일루미네이터가 4개이므로 24개의 표적과 교전할 수 있으며 여기에 CIWS가 추가로 1~2개를 커버한다고 본다. 알레이버크급은 일루미네이터가 3개로 줄어, 17~18기 내외를 커버할 수 있다고 보면 된다.
  • [3] 동시교전이라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일루미네이터 하나는 표적 하나씩만 처리할 수 있으므로, 사실상 한번에 하나씩 순차적으로 처리된다. 그렇기 때문에 초음속으로 접근한다거나, 저고도로 들어와 탐지거리를 40km 내외로 좁혀버리거나, 흩어져서 여러 방향에서 날아들어와 일루미네이터를 바쁘게 만드는 방법은 이지스함의 다수 표적에 대한 대응 능력을 크게 저하시킨다.
  • [4] 지구가 둥근 관계로 함정의 레이더는 수평선(약 40km) 밖에서 날아드는 표적은 잡을 수가 없다. SPY-1의 탐지거리 400km는 쓸데없이 길다는 평이었고, 뒤이어 개발된 APAR 등은 쓸데없이 긴 탐지거리를 합리적인 수준으로 줄여서 만들었는데... SPY-1의 쓸데없이 길다고 여겨졌던 탐지거리가 탄도탄 쫓는데는 제격이었다(...)
  • [5] http://www.iai.co.il/Sip_Storage//FILES/4/36844.pdf
  • [6] http://defense-update.com/20070727_mf_star.html#.U-kAW_l_spU
  • [7] 이지스함 전용 레이더, 알레이버크급에 장비되어 있다.
  • [8] 란저우급의 고정형 위상배열 레이더
  • [9] Active Phased Array Radar. AESA의 다른 이름인데 이 이름이 곧 작센급 대공시스템의 이름이 되었다.
  • [10] http://terms.naver.com/entry.nhn?cid=2054&docId=650281&mobile&categoryId=2061
  • [11] 러시아키로프급 1,2,3번함과 슬라바급에 장비되어 있다. 중국의 루저우급에도 장착되어 있다. 동시에 6개 목표에 2발씩 12발을 유도할 수 있다. 즉 동시교전 능력은 6개이다.
  • [12] S-300의 레이더, 키로프급 4번함에 장비되어 있다./FLAP LID A 동시교전능력 4개/FLAP LID B - 30N6E(1) 동시교전능력 6개/30N6E2 동시교전능력 36개/GRILL PAN(9S32-1) 동시교전능력 6개
  • [13] S-300 (missile), 소문으로는 대한민국의 LG의 기술지원을 받아 반도체소자 부분과 정보처리장치 부분에서 획기적인 성능개선을 이루었다고 한다.
  • [14] http://en.wikipedia.org/wiki/SAMPSON
  • [15] http://en.wikipedia.org/wiki/Type_45_Destroyer
  • [16] http://en.wikipedia.org/wiki/De_Zeven_Provinciën_class_frigate
  • [17] http://en.wikipedia.org/wiki/Iver_Huitfeldt_class_frigate
  • [18] 이스라엘AESA 레이더
  • [19] http://en.wikipedia.org/wiki/EL/M-2248_MF-STAR
  • [20] 준이지스급에 사용되는 레이더를 최근에 장착하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 [21] 사정거리 12 km의 Barak 1에서 사정거리 70km의 Barak 8로 교체되는 상황이라 셀수는 줄어들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 [22] http://en.wikipedia.org/wiki/Type_348_Radar
  • [23] http://en.wikipedia.org/wiki/Type_052D_destroyer
  • [24] 289 ~ 236셀
  • [25] 심지어 제럴드 R. 포드급이 배치되면 항모도 자체 방공망을 펼칠 수 있게된다.
  • [26] 타이콘데로가급 순양함 22척 중 극초기형 4척은 퇴역 18척이 현역이며, 사실상 타이콘데로가의 후계함인 알레이버크급 구축함은 취역한게 53척이고 건조중인 것과 주문 확정된 것까지 합치면 61척(!). 다른 나라 해군에서는 기함으로나 쓰는 이지스를 사실상 75척이나 굴리고 있다. 냉전 시절 열심히 소련 해군 잠수함들 상대할 목적으로 뽑아댔던 올리버 해저드 페리급 프리깃이 69척 나온거 생각하면 이건 뭐 그저 흠좀무. 게다가 미 해군이 추진하던 줌왈트급 구축함은 3척으로 사업이 종료되었고, 알레이버크급을 추가 개량하여 운용할 예정이다.
  • [27] 적 항공기와 미사일들을 추적하고 아군 함대의 대공전투 지휘를 도맡으며, 스스로도 대공전에 나선다.
  • [28] 일본은 공고급과 아타고급을 호위할 19DD함을 만들고 있다.
  • [29] 함 내의 다양한 센서와 무장들이 통합되어 있긴 하지만, 누가 뭐래도 이지스 전투체계의 핵심은 엄연히 SPY-1 레이더와 그에 힘입은 함대방공 능력이다.
  • [30] AN/SPY-1D 레이더의 배치와 큰 관련이 있는데, 이지스함 바로 위의 영역은 자기 자신이 못보는 사각지대이다. 이는 이지스 시스템의 유일하고도 치명적인 약점이다 (작전명 충무에서도 이를 이용해서 철매 2로 교전 중이던 일본의 이지스함을 날려버리는 묘사가 나온다). 따라서 보통 함대 하나에 이지스함을 2척 배치하거나 성능이 아주 좋은 대공 레이더를 장착한 (키드급 같은) 대공방어함을 보조로 배치하여 레이더의 사각을 커버하게 한다. 하지만 우리는 이지스함이 세 척밖에 없잖아 우린 안될거야 아마.
  • [31] 유일한 SPY-1F형 장착
  • [32] Hobart class destroyer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7 17:43:44
Processing time 0.439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