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임페리얼 시티

last modified: 2015-03-12 20:53:24 by Contributors

© Uploaded by Zluhcs from Wikia

Contents

1. 엘더스크롤 시리즈에 나오는 도시
1.1. 개요
1.2. 설명
1.3. 구역
1.3.1. 탈로스 광장 구역 (Talos Plaza District)
1.3.2. 엘븐 가든 구역 (Elven Gardens District)
1.3.3. 상점 구역 (Market District)
1.3.4. 아레나 (Arena)
1.3.5. 수목원 (Arboretum)
1.3.6. 사원 구역 (Temple District)
1.3.7. 황궁 (Imperial Palace), 푸른 황제의 길 (Green Emperor Way)
1.3.8. 감옥 (Imperial Prison)
1.3.9. 아케인 대학 (Arcane University)
1.3.10. 부두 (Waterfront Distric)
1.4. 하수도 시설
1.4.1. 동부 하수도 (The Eastern Sewers)
1.4.2. 서부 하수도 (The Western Sewers)
1.4.3. 감옥 하수도 (Prison Sewers)
1.5. 관련 서브 퀘스트
1.6. 다른 작품에서
2. 팬저 드래군 오르타 에피소드8
3. 스타워즈 은하 제국의 수도


1. 엘더스크롤 시리즈에 나오는 도시

1.1. 개요

Imperial City

제국의 수도 도시.

1.2. 설명

시로딜 지역의 정중앙, 더불어 탐리엘 대륙의 정중앙에 위치한 도시로, 이렇듯 독특한 지리적 요건과 상징적 요건 덕분에 오랜 세월동안 탐리엘의 중앙 노릇을 해왔다. 역대 임페리얼족의 제국은 언제나 임페리얼 시티를 수도로 삼아왔고 탐리엘 내 유명인사들과 단체들도 임페리얼 시티를 중심으로 활동하곤 했다.

본디 에일리드족이 지은 도시로, 도시국가로 나뉘어 살던 에일리드 족들의 중앙 의회와 같은 기능을 하였다. 당시 임페리얼 시티의 주인은 데이드릭 프린스 메리디아데이드라와 에일리드족의 혼혈로 태어난 우마릴로 우마릴은 가장 거대한 도시의 지배자답게 에일리드 중에서도 가장 강력했다.

이후 성 알레시아를 중심으로 한 임페리얼 반란군들이 에일리드족을 몰아내는 독립 운동에 성공한 이후 성 알레시아를 황제로 한 제국이 설립되었다. 이후 레만 시로딜의 2제국, 타이버 셉팀의 3제국, 심지어 티투스 메데의 4제국도 언제나 임페리얼 시티를 수도로 삼아 제국을 유지시켜왔다.

도시 자체는 역대 엘더스크롤 시리즈의 도시들 중 가장 이질적인 도시이다. 우선적으로 보통 지형을 따라 모양이 만들어진 다른 도시들과는 달리 임페리얼 시티는 흠 잡을 곳 하나 없을 정도로 완벽한 원형으로 만들어져 있다. 도시 자체 뿐만 아니라 주변의 건축물인 교량이나 감옥, 대학 건물, 템플 오브 원 등도 마찬가지로 절대로 구불구불하거나 각이 져 있지 않고 완벽한 원형을 띄고 있다. 다른 에일리드 유적들 또한 각진 모습보단 곡선과 완벽한 원형으로 만들어진 구조물들이 제법 드러나는 것으로 보아 이는 에일리드족만의 건축 양식의 특성으로 보인다.

또한 성벽이나 화이트 골드 타워를 보면 알겠지만 일단 도시 자체는 석조공법으로 만들어져 있으나, 보통 석조 건축물들이 대부분 가공의 편의성 문제로 벽돌로 만들어져 쌓아올리는 식이거나 그렇게 만들어서 겉에 진흙을 구워르는 식으로 만드는데, 임페리얼 시티는 마치 거대한 바위 하나를 그대로 통째로 깎아낸듯한 반듯함과 깔끔함을 자랑한다. 비슷한 케이스로 트라이뷰널 템플의 반신 비벡이 만든 도시 비벡의 경우 비록 임페리얼 시티처럼 깔끔하진 않지만 일단 모든 도시의 구역이 한치의 오차도 없이 정확히 네모반듯하게 잘라져 있는 것을 볼 때 임페리얼 시티는 우마릴이 마법의 힘으로 거대 바위를 깎아 만든 것으로 생각된다.

그럼에도 임페리얼 시티는 정작 같은 에일리드의 건축 양식과도 큰 차이를 보이는데, 보면 알겠지만 에일리드의 유적들은 하나같이 지하식이였다. 에일리드 건축물들 중 그나마 지상으로 드러난 부분은 일부 성곽이나 석상 등이 전부였는데, 임페리얼 시티는 반대로 지하 구역이 거의 없고 하늘로 드높이 솟아오른 모양새를 자랑한다.

도시의 구조는 정중앙에 위치한 화이트 골드 타워가 자리한 궁전 지역과 주변의 여섯 구역(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탈로스 광장, 엘븐 가든, 시장 구역, 아레나, 수목원, 사원 구역[1])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외부에 시장 구역 쪽에 감옥(과 제국병 병영을 겸함), 수목원 방향에 아케인 대학, 그리고 사원 구역과 연결된 부두, 이렇게 총 10구역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런만큼 규모도 인구수도 탐리엘의 다른 도시 몇개는 합친 수준으로 크다. 그리고 출입구도 대단히 많다. 탈로스 광장 구역에 정문이 있으며, 시장 구역과 신전 구역, 수목원에 외부로 나가는 문이 있다. 그 외에도 하수구를 통해 도시 내부로 들어갈 수 있는 길도 있다...

지하에는 하수도가 존재하는데 이곳이 넒이가 꽤 어마어마하고 내부에는 쥐에서부터 시작해서 고블린이나 뱀파이어가 우글우글하는 던전이며 화이트 골드 타워로 이어지는 비밀 통로인 잊혀진 길에서도 언데드가 나올 정도로 진짜 던전이 되어버렸다. 하지만 블레이드는 여기를 비밀통로로 쓴다고 한다. 참고로 지하도의 구조는 정작 지하 문명이였던 에일리드의 스타일과는 완전히 딴판인데, 원래 에일리드 유적에 따로 지하수로 같은게 없었던 것을 고려해보면 이 수로는 인간이 만들어서 도시 자체와 스타일이 다른 것임을 알 수 있다.

제국의 수도인지라 따로 도시 경비대가 존재하지 않고 제국군 산하의 경비대가 직접 이 도시를 관리하며, 황궁은 근위대가 경비한다.

궁전은 도시 중앙에 있으며 궁전 주위에는 무덤들이 빙 둘러싸고 있는 특이한 형태를 하고 있다. 에일리드인들이 왕궁으로 사용하던 화이트 골드 타워을 개축해서 궁전으로 사용하고 있다[2].

소위 말하는 오블리비언 사태에서 크바치와 더불어 직접적인 피해를 받은 도시이다. 도시 내부에 오블리비언 게이트가 열렸으며 특히 템플 오브 원에는 파괴의 데이드릭 프린스메이룬스 데이건이 직접 강림해서 사원 지붕이 날아가고[3] 다른 곳은 괜찮은데 유독 템플 오브 원 주변거리가 폐허로 변해버렸다. 그런데 크바치도 그렇고 브루마도 그렇고 파괴된 구조물을 복구할 생각을 안한다. 서브 퀘스트로 재건할 수 있는 마을도 1주일이면 복구가 되건만...

제 3제국이 망해버린 뒤 변경의 장수였던 티투스 메데가 1천명의 병사들로 함락시키고 메데 왕조가 세워졌다. 하지만 전후복구에 쩔쩔매다가 티투스 메데 2세알트머들의 국가인 탈모어엘스웨이르을 끌어들여 엘스웨이르의 길을 이용해 시로딜 남부를 기습 침공하여 레이아윈, 브라빌을 함락시키고 임페리얼 시티로 진격해 임페리얼 시티를 함락시켰다. 티투스 메데 2세는 간신히 몸만 빠져나와서 제국군을 수습하여 다시 반격해서 탈모어를 시로딜에서 몰아내긴 했지만...

1.3. 구역

1.3.1. 탈로스 광장 구역 (Talos Plaza District)

아카토쉬의 석상을 중심으로 발전한, 상당히 부유한 구역. 현실의 강남과 같은 곳이라고 보면 된다.

무덤 도굴꾼인 아가미르의 집이 이 곳에 있으며, 에일리드의 아티팩트들을 수집하는 움바카노 라는 분께서 거주하는 곳이기도 하다.

엘븐 가든 구역에 거주하는 신타브 집안과 철천지 원수인 아티우스 집안 사람들의 본거지이기도 하다.

1.3.2. 엘븐 가든 구역 (Elven Gardens District)

쉽게 말해서 이태원 같은 외국인 거리. 이름답게 주로 엘프 계열이 거주하 곳이다.

요즘은 엘프와는 전혀 상관 없는 사람들이 많이 사는데, 대부분은 탈로스 광장 구역에 거주하는 아티우스 집안과 철천지 원수인 신타브 집안 사람들이다.

1.3.3. 상점 구역 (Market District)

물건을 사고 파는 상점가. 이 곳에 블랙 호스 커리어 라는 무료 신문사가 있어서 정보의 유통이 상당히 빠르게 이루어진다.

여기서 상인 연합에 가입하지 않는 쏘로니어의 뒤를 캐는 퀘스트와 덤으로 NPC들을 말빨로 잘 꼬신 후 부패한 경비대 대장을 감방으로 보내버리는 퀘스트를 할 수 있다[4].

1.3.4. 아레나 (Arena)

말 그대로 아레나로 여기서 검투사들이 서로 피튀기는 싸움을 구경하는 곳이다. 여기서 돈을 거는것이 가능. 참고로 플레이어 캐릭터의 운이 높을 수록 플레이어가 돈을 건쪽의 능력치가 올라가니 참고.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플레이어가 건 쪽이 무조건 이기는건 아니다.

물론 플레이어도 검투사로서 직접 참가가 가능하다. 자세한것은 아레나 항목 참고. 아그로낙 그로 멜로그, 그러니까 그레이 프린스 관련 퀘스트를 클리어 하고 나서 그랜드 챔피언에 도전하면 꽤나 우울하다.

설립 자체가 2제국 시기에 설립된 곳이니만큼 경기장 자체도 에일리드 방싯기 아닌 인간의 방식으로 만들어져 있다.

1.3.5. 수목원 (Arboretum)

말 그대로 공원. 일반적으로는 별 볼 일 없는 곳이나, 도둑 길드의 퀘스트를 위한 동부 하수도의 입구가 여기에 있다.[5]

1.3.6. 사원 구역 (Temple District)

템플 오브 원 이 있는 구역. 사원 구역에 거주중인 시민들의 말로는 땅값도 적절하고 살기도 적절하다고 한다. 지독한 독설가(?)이자 각 도시의 가이드를 제작한 레시아 오투스란 인물도 여기에서 거주한다.

나중에 오블리비언의 대재앙에서 가장 피해를 많이입은 구역.[6] 그리고 이후에 아카토쉬의 화신이 굳어서 생긴 석상이 있어서 NPC들 애기를 들어보면 이쪽으로 성지 순례하러 오는 사람들이 있는 듯하다. 플레이어가 아카토쉬의 석상을 만지면 지속시간이 꽤나 긴 버프를 걸어준다.

1.3.7. 황궁 (Imperial Palace), 푸른 황제의 길 (Green Emperor Way)

화이트 골드 타워를 개축한 황궁을 중심으로 무덤이 둘러싸고 있다. 이후에 탈모어의 침공으로 임페리얼 시티가 함락되었을 때 훼손을 당한 듯 하다.

1.3.8. 감옥 (Imperial Prison)

오블리비언에서 최초 시작 지점이자 플레이어가 임페리얼 시티에서 범죄를 저질러서 체포될시 갇히게 되는 장소. 황실 전용 비상 탈출로가 있다.

메인 퀘스트를 완료하고 받게 되는 보상인 임페리얼 드래곤 아머 세트는 이 구역의 무기고에서 받아가야 한다.

1.3.9. 아케인 대학 (Arcane University)

메이지 길드의 본거지.

1.3.10. 부두 (Waterfront Distric)

시로딜도둑 길드의 본거지이자 하층민이 거주하는 동네. 항구 뒤쪽에 가보면 빈민촌이 있다. 언급하는 말을 들어보면 사람 살 곳이 못된다고 한다. 대낮에 시체가 떠 다녀도 이상하지 않을 동네라나? 하지만 이 말을 쓴게 대표적인 꼴통인 레시아 오투스라는 작자라서 신빙성이 떨어지지만, 실제로도 해적선이 있는걸 보면 치안이 안좋다는건 확실한 듯 하다.

플레이어가 2,000 Septim을 주고 구입할 수 있는 집이 이 곳에 있는데, 가격 답게 처참한 퀄리티를 자랑한다[7]. 다만 모드 중에는 지하로 통하는 문을 만들어 그야말로 환골탈태를 시키는 것도 있다. 하긴 모드를 뒤지다보면 뭐가 안 나오겠냐마는.

1.4. 하수도 시설

1.4.1. 동부 하수도 (The Eastern Sewers)

상점 구역 - 아레나 - 수목원 구역과 황궁을 연결하는 거대한 하수도. 하수도와 연결된 두 개의 터널로 임페리얼 시티 외부와 바로 연결된다.
쥐와 고블린은 물론이고, 언데드와 뱀파이어까지 거주하는 막장 구역.

엘더 스크롤이 숨겨진 화이트 골드 타워의 비밀 장소에 접근할 수 있는 유일한 통로이다. 여기에 갈 일이 있다면, 당신은 이미 유능한 도둑.

1.4.2. 서부 하수도 (The Western Sewers)

엘븐 가든 - 탈로스 광장 - 사원 구역을 연결하는 거대한 하수도. 하수도와 연결된 하나의 터널로 임페리얼 시티 외부와 바로 연결된다. 메인 퀘스트와 관련이 있다. 몬데인 반지 먹는답시고 22레벨 찍고 여길 들어오면 등장하는 고블린들이 워로드급으로 상향된다. 돌아가는 길에 자칫 불사속성 풀린 보러스가 휘말려서 사망할 수도 있으니 주의할것. 영 불안하면 시간 보내기로 보러스를 먼저 보낸 다음 천천히 나가자. 물론 나가기 전에 세이브해서 불상사에 대비할것.

1.4.3. 감옥 하수도 (Prison Sewers)

황실 전용 비상 탈출로에서 이어지는 탈출용 하수도. 이 곳을 나오면서 튜토리얼이 끝나고 본격적인 게임이 시작된다. 그리고 나중에 다크 브라더후드 퀘스트시 옆방 감방 동료였던 베일렌 드레스의 목을 따기 위해서 다시 한번 들어간다.

1.5. 관련 서브 퀘스트

1.6. 다른 작품에서

엘더스크롤 온라인에서는 여기를 두고 각 세력이 다투는 장소로 등장하였다.

엘더스크롤 5: 스카이림에서는 지도 남쪽으로 가서 잘 내다보면 화이트 골드 타워만 보인다.

2. 팬저 드래군 오르타 에피소드8

작품의 제목이자 에피소드8에서 드래곤이 쳐들어가는, 제국군과 전투를 벌이게 되는 무대. 황제가 이 곳에 거주한다

----
  • [1] 후에 아카토쉬의 화신이 굳어서 생긴 석상이 생기면서 순례자들이 자주 방문한다고.
  • [2] 하지만 그 큰 크기에 비해서 들어갈 수 있는 곳이 한정된 편이다. 아무래도 엘더스크롤 특유의 컨텐츠 짜르기가 원인으로 보인다.
  • [3] 데이건이 1차적인 피해를 줬고 그후에 아카토쉬의 화신이 소환돼서 지붕이 펑!
  • [4] 이 경비대 대장의 최후가 상당히 안습하다. 대낮에 경비병들이 다 보는 앞에서 주인공에게 단검을 들고 닥돌하다가...
  • [5] 상점 구역에서도 동부 하수도로 진입할 수 있지만, 스위치가 반대쪽에 있어 열 수 없는 문이 있기 때문에 이 곳으로 들어가야 한다.
  • [6] 사원 지붕이 홀라당 날아갔으며 거리도 엉망진창이 되었다.
  • [7] 단칸방에 가구를 채워도 초라하긴 마찬가지. 그냥 잉여 아이템 창고로 쓰는게 적절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12 20:53:24
Processing time 0.098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