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임프몬

インプモン IMPMON


디지몬 시리즈의 디지몬. 성우는 타카하시 히로키/송덕희. 명연기를 보여줬다. 더빙판의 경우는 '악동'같은 느낌이지만, 일본판은 베르제브몬과 성우가 같기에, 더빙판을 먼저 접한 경우 임프몬의 목소리를 듣고 충격과 공포에 빠질 수 있다. 역으로 일판을 먼저 접했다면 얘 목소리 왜 이렇게 높냐 할 수도 있다 어린 아이같은 더빙판에 비해, 일본판은 왠지 높고 날카로운 목소리다. 나의 임프몬은 그러지 않아!! [1]

종족특성


  • 세대 : 성장기
  • 타입 : 소악마형
  • 속성 : 바이러스종
  • 필살기 : 서몬, 나이트 오브 파이어


악마의 아이같은 모습을 한 성장기 디지몬. 나쁜 장난을 좋아하고 상대가 곤란에 처한 모습을 보는 것을 즐기고 있다. 또, 임프몬이 나타나면 전자제품이 일시적으로 이상해진다고 알려져있어, 전자제품의 화상이 흐트러지거나 움직이지 않게 되는건 임프몬이 못된 장난을 했기 때문일지도 모른다. 악하고 심술을 부리는것을 좋아하는 디지몬이지만, 결코 강한자에게 아첨하는일은 없고 강한 태도로 마주한다. 그리고 본심은 외톨이같은 일면도 가지고 있다.

특기는 불과 얼음의 엘레멘탈을 소환하는 『서몬』[2]. 필살기는 암흑의 불길로 적을 공격하는 『나이트 오브 파이어』[3]

작중묘사

디지몬 테이머즈

작품의 메인 캐릭터중 하나. 디지털 월드에서 리얼 월드로 나타나 쌍둥이가 살고 있는 집에서 살고 있었으나, 어느 날 쌍둥이가 서로 자신을 잡아당기면서 자기에게 오라고 하는 바람에 집에서 뛰쳐나가고, 그 후 쌍둥이가 똑같이 인형을 잡아당기다가 인형이 찢어지는걸 보고 인간과는 다시는 친하게 지내지 말아야 한다고 결심한 뒤 혼자서 떠돌아 다니며 얼른 진화해 강한 힘을 가지기를 원하게 된다.

그리고 길몬동글몬을 만나고 이런저런 사건을 겪게된다. 리얼 월드에 나타난 데바들과의 싸움에 휘말리고 데바를 상대로 싸우다가 자신의 힘의 부족을 절감하고 절망하게 된다.


그렇게 떠돌아다니고 있던 순간 다른 데바가 나타나 신의 힘을 받아 진화하는 대신 신을 따를 것을 제안받고 결국 신의 힘을 받아 베르제브몬으로 진화한다. - 베르제브몬으로 진화한 뒤의 일은 베르제브몬 항목에.


베르제브몬에서 다시 임프몬으로 돌아온 뒤 레나몬은세나가 리얼 월드에 데려가고, 그리고 다시 쌍둥이의 집에 찾아가게 된다. 그리고 그 둘을 만나 그 둘이 화해하고 서로 자기걸로 하려고 다투지 않게 됐다는 걸 듣게 되고 나름대로 깨달음을 얻는다.

그 순간 뉴스에서 데 리퍼와 디지몬들간의 싸움에 관해 보게되고, 다시 한 번 싸우러 가기위해 간다. 그리고 베르제브몬 블라스터 모드로 진화. 그리고 중간에 리타이어한뒤에는 다시 쌍둥이들에게 가고, 마침내 쌍둥이가 디지바이스를 얻게되어 그 아이들을 파트너로 얻게된다. 얼마 못가서 헤어지기는 했지만.[4]

여담으로 일본판과 더빙판의 목소리 느낌이 전혀 다르다. 어떤 차이인가하면 더빙판은 어린 때쟁이 꼬마애 느낌이라면 일본판은 변성기 전의 불량한 청소년 느낌이다. 더빙판을 먼저 접한 사람들은 일본판을 보고 충격을 받을 정도.

디지몬 크로스워즈

24화에서 디지메모리로서 카메오 등장. 이후 크로스워즈 2기 최종화인 54화에서는 다른 디지메모리들과 힘을 합해 타이키를 다크네스바그라몬의 안에 있는 다크스톤 내부로 진입시킨뒤 힘을 전부 소진해 보통 디지메모리로 되돌아가나, 이후 코드크라운의 힘으로 부활해 다른 디지몬들과 함께 샤우트몬 X7 슈페리어 모드의 소재가 되었다.

디지몬 RPG

파트너 디지몬으로 등장. 야몬->임프몬->데블몬->스컬사탄몬->베르제브몬 순으로 진화한다. 스텟은 4/4/0/1, 공격력과 스피드는 디알 최강이지만 반대로 내구력이 0점이다. 포획몬 중 류우다몬과 상호 호환이 정말 잘맞다.[5]

디지몬 배틀 스피릿

4스테이지에 난입하는 임프몬 EX는 초보자들을 절망시킨다. 평타가 원거리 공격에 화상 옵션이 기본이라, 맞으면 상대가 제어불능이 되어 좌우로 뛰어다니기만 한다. 거기에 D스피릿이 알아서 날아온다. 날아오는 구슬을 가로채는 꼼수가 있긴 하지만 타이밍을 못잡으면 그냥 말려서 패배할 가능성이 꽤나 높다.

디지몬 TCG


게임내에서 최강이라 불리는 카드 중 하나.
현재 디지몬 TCG를 플레이하는 사람들이 손에 꼽는 10대 메타덱 중에서도 톱 3이라 불리는 덱의 주력 카드.[6] 남은 두 덱은 각각 마타도르몬볼크드라몬.

스페셜 부스터 버전의 임프몬이 주로 사용된다. 능력치는 고만고만한 성장기에 배틀 타입 C라 큰 장점은 없어보이지만, ◎배틀이 무승부가 되었을 시, 상대의 라이프를 10 줄인다 라는 특수 능력 하나로 모든 것을 설명한다. 전형적인 비전투 락덱으로, 후공격을 잡은 뒤 "싸움은 그만둡시다"로 배틀을 무승부로 만든다. 배틀이 무승부면 서로 10데미지를 받지만, 임프몬의 특수 능력 때문에 상대가 받는 데미지는 20. 저것만 무효화하면 될 것 같지만 그러면 "전술적 후퇴"라는 카드로 져도 데미지를 씹고 1매 드로우까지 하는데다가 후공격까지 가져간다. 그리고 디지바이스 01로 싸움은 그만둡시다 등을 보충하면서 계속 무승부. 그러다가 라이프가 줄어들면 이지스를 날려서 데미지를 준다. 웬만해서는 이 덱 상대로 후공격을 내주고 무승부를 방지하는 "데스 매치"나 "터미널"이 없을 경우, 엄청나게 고생한다.

어지간히 사기였는지 부스터 22편 즈음에 아예 "상대 임프몬은 블루 프레임 옵션 카드를 쓸 수 없게 되는" 임프몬이 새로 나왔다. 임프몬이 임프몬을 카운터치는 상황.
----
  • [1] 이는 워그레이몬과 비슷한 경우다. 한국은 아구몬과 워그레이몬의 성우가 다르지만, 일본은 같다. 따라서 일본판의 워그레이몬은 약간 어린 느낌이 남아있는 반면, 더빙판의 워그레이몬은 완전 어른 목소리다.
  • [2] 불과 얼음의 엘레멘탈을 소환한다는 설정과는 달리, 애니에서는 그냥 불덩이 소환한다. 디지몬 마스터즈에도 반영되어, 그냥 불덩이 소환해서 날리는 기술로 되어버렸다(...)
  • [3] 하지만 묘사를 보면 서몬이 더 필살기 같다(...) 나이트 오브 파이어는 손가락에서 작은 불 소환해서 날리는 것이지만, 서몬은 땅에서 불덩어리를 소환해서 날리는 것.
  • [4] 마지막화때 다른 디지몬들처럼 유년기로 퇴화하여 디지털 월드로 돌아갔다.
  • [5] 속성이 각각 바이러스/백신인데다가 류우다몬은 디알 내 공격력 NO.2 이기 때문에 속성차 사냥이 수월하다.
  • [6] V테이머즈 부스터의 아르카디몬 성장기와 듀오로 사용된다. 그리고 이 덱에서 디지몬 박스에 올라오는 디지몬은 오로지 이 두 종류 뿐. 진화따윈 하지 않는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5 17:36:08
Processing time 0.125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