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작은 하마 이야기

last modified: 2015-04-08 17:27:19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상세
3. 기타
4. 패러디

1. 개요

해외의 웹툰 "Poorly Drawn Lines"의 한 화. 원제는 작은 하마와 작은 열차(Tiny Hippo and the tiny train).


2. 상세

하마와 열차, 까마귀가 함께 나오는, 동화 형식을 취하는 보기 드문 웹툰이다. 내용은 해당 만화에서 보다시피, 작은 철덕 하마가 열차 장난감을 가지고 있었는데 작은 까마귀가 그것을 훔쳐간다. 산 넘고 물을 건너 까마귀를 쫓아간 하마는 용기를 내어…

작은 까마귀 씨발년의 배때지에 칼빵을 놔 주고[2] 열차를 되찾아 온다.

처음에는 훈훈한 그림체에 동화처럼 보이는 분위기였다가, 갑자기 하마가 까마귀를 죽이면서 급격히 반전되는 분위기가 압권. 원문 자체로 공유되었다면 처음 올라온 사이트 이용자들의 바람대로(...) 그저 끼리끼리 웃고 끝났을 가능성이 높았겠지만, 그 번역이 아주 적절하고 아름다운 초월번역이라 여기저기 퍼지며 인기를 끌게 되었다. 궁금한 사람은 원문과 비교해 보자.

특히 마지막 컷에 확대된 작은 하마의 얼굴은 사람들에게 오묘한 감정을 느끼게 만든다. 인간의 욕심은 끝이 없고 같은 실수를 반복한다의 원조 수준으로 느껴질 정도다. 나레이션 '아주 좆되는거야'[3] 와 함께 짤방화되어 돌아다니고 있다.

그런데 위의 찰진 번역본은 번역자가 주소 유출 금지 커뮤니티에 올려서[4] 같이 웃자는 목적으로 찰지게 번역된 것이었다. 그러나 점점 바깥으로 퍼져나가면서[5] 원 번역자[6]와 사이트의 사람들은 불편해하며 사이트 내 창작과 퍼온 자료의 저작권에 관한 토론을 했다는 사정이 있다.

상기한 원본 페이지의 코멘트란은 순식간에 한국 네티즌들의 성지순례를 빙자한 침략 무차별 도배로 뒤덮여 버렸는데, 이들을 질타하는 리플들과 더불어 소문듣고 온 일본혐한들의 개드립까지 섞이면서 세계구민폐를 몇 시간동안 끼쳤다. [7] 결국 참지 못한 원작자가 코멘트를 잠시 차단했다가 풀기에 이르렀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단이 계속되자(...) 다시 잠가버렸고, 시간이 흐른 뒤에야 다시 풀렸다.

루리웹 만갤에서는 엄청난 속도로 패러디들이 올라오고 있어[8] 벌써 질린다는 반응도 있다. 간단한 그림체 덕분인지 그림 순서랑 글자만 바꿔서 올리는 경우도 있고...[9]

그리고 원작자는 패러디를 보고 싶다고 한다.(...) 여기 상황 때문에 진짜로 보고싶다기 보다는 일종의 편의상과 감사하는 마음으로 말해준 것 같기도 한데, 트위터에서 진짜 보고 싶어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인들이 대량으로 몰려들어와서 깽판친 것을 보고도 그런 말 하는 걸 보면 대인배 인증. 번역을 도맡아서 보낸다는 사람이 있는데 입원해서 번역이 늦어지게 되었다. 수술하고 회복할 때 한다는 듯. 링크

3. 기타

하마 항목을 보면 알겠지만 하마는 원래 건드리면 ㅈ되는 동물이다. 일부 상황에선 굳이 안 건드려도 눈에만 띄면 ㅈ된다. 물론 실제로 물면 배가 사라지기 때문에 굳이 배때지에 칼빵을 놓지는 않는다. 또한 하마에는 난쟁이 하마(멸종 동물), 애기 하마라고 불리는 아종 작은 하마가 있다.

그리고 원래 여기에 나오는 건 까마귀가 아니라 레이븐이다. 같은 까마귀과지만 크기에서 차이가 상당하다.

그리고, 이를 이용한 플래시게임도 등장했다.
참고로 이 작품 덕분에 연약한 것에 주로 쓰이는 "작다"라는 말이 존나 쎄보이는 어조로 쓰이기도 하는 역사가 하나 쌓였다. (사실 '작은 고추가 맵다'라는 표현도 이와 어느 정도 관련이 있다.)

여담이지만 어떤 게임에서는 하마잘 싸운다. 이 게임하마가 상당히 무섭다. 쌍절곤 들고 다니는 하마도 만만치 않다. 물론 둘다 작진 않지만

모 소설의 제1장을 축약하면 이 이야기가 된다 카더라. 또한 슈퍼로봇대전 시리즈의 슈우 시라카와 역시 작은 하마같은 존재. 누구든 슈우를 건드리거나 이용해 먹으려는 순간 다 끝난다.

4. 패러디

----
  • [1] 현재는 만화를 내렸다? 접속해도 해당 만화가 나오지 않는다
  • [2] 원문은 SHANKED TINY RAVEN'S TINY BITCH ASS다(...)
  • [3] 원문은 AIN'T NO ONE이고, 딱히 욕설은 없는데다 좆되는 거야라는 표현 자체는 오히려 Fucked Up에 더 어울리지만, 번역본이 내용 등을 적절히 파악해 초월번역을 한 셈이다.
  • [4] 그 외에 올린 곳은 없다.
  • [5] 재밌는 만화에 찰진 번역까지 되어 있으니 안 퍼지길 바라는 것 자체가 무리이긴 하지만 처음부터 외부 유출에 민감한 사이트라...
  • [6] 이 번역자도 허락을 안 받고 번역해서 올린 상황이었지만 나중에 만화를 그린 사람에게 메일을 보내 허락을 받았다.
  • [7] 이 사이트 평균 댓글수가 10~30개 인데 이 게시글만 400개에 육박한다. 고만해 미친놈들아
  • [8] 2012년 2월 16일 오후 11시 10분쯤 기준으로 아래에 올라온 패러디들 개수는 총 110개. 그 중 루리웹 팬픽/패러디 게시판에 올라온 건 총 35개(http://bbs2.ruliweb.daum.net/gaia/do/ruliweb/family/217 로 시작되는 주소를 가진 것은 대부분 이쪽 게시판이다.)로서, 전체의 약 32%를 차지하는 양이다. 참고로, "작은 셸 이야기"가 만게에 올라온 거의 최초의 패러디였는데, 그 당시 날짜가 2012년 2월 14일이었다. 즉, 이틀만에 30개 넘는 패러디가 올라오고 있었다는 것. 만게에서 필수요소로 뜨던 만화들의 패러디물 올라오는 속도를 감안하면 정말 무지막지한 거다.
  • [9] 원래 만게에서는 대사만 살짝 바꾸거나, 기존 그림에 덧그리는 등의 행위를 금하고 있었다. 그러나 그런 규정을 어기는 패러디가 올라오자, 해당 게시판 운영자가 아에 배너에 대놓고 그런 행위를 금하는 공지를 올려버렸다.이렇게.그래서 많은 패러디들이 광역삭제를 당했다 카더라.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8 17:27:19
Processing time 0.074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