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장지뱀

last modified: 2013-07-31 19:19:34 by Contributors

Contents

1. 넓은 의미
2. 좁은 의미


1. 넓은 의미


© (cc-by-sa-3.0) from

사진은 모래장지뱀(Sand lizard, Lacerta agilis)

장지뱀과(Family Lacertidae)에 속하는 도마뱀의 총칭. 뱀과는 다르다 뱀과는! 이름 때문에 파충류에 대한 지식이 부족한 사람들은 자주 뱀으로 오해한다. 그리고 과거 퀴즈탐험 신비의 세계에서는 다리가 없어 뱀처럼 보이는 도마뱀인 족도마뱀을 장지뱀으로 소개하는 병크를 저지르기도 했다(...).

영어로는 True lizard 혹은 Grass lizard 라고 하며 아주 다양하게 분화된 분류군이다. 특히 한국산 도마뱀들 중 가장 개체수가 많은것이 이 과에 속한 종들이다.[1]
장지뱀과의 가장 큰 특징은 수컷의 사타구니에 있는 서혜인공(샅구멍)으로 도마뱀과에는 이것이 없기 때문에 두 분류군을 쉽게 구분할 수 있다.[2] 이 구멍에서는 페로몬을 분비하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리처드 도킨스지상 최대의 쇼에 실린 내용에 따르면 지중해산의 장지뱀[3] 이탈리아장지뱀(Italian wall lizard, Podarcis sicula)을 이용해 종 분화 실험을 했다고 한다. 내용인즉슨 1971년에 지중해의 섬 포드 코피슈테(Pod Kopište)에 있던 이탈리아장지뱀 개체군 일부를 이탈리아장지뱀이 살지 않는 포드 므르차라(Pod Mrčaru)로 옮기고 몇십년 후 포드 므르차라의 개체군을 봤더니 식충성이었던 포드 코피슈테의 개체군과는 달리 초식 성향을 진화시켰으며 심지어 내장기관까지 초식 생활에 적응되었다는 것. 흠좀무;;

© (cc-by-sa-2.5) from


이녀석이 이탈리아장지뱀

우리나라에는 아무르장지뱀(Takydromus amurensis), 줄장지뱀(Takydromus wolteri), 표범장지뱀(Eremias argus)이 산다. 과거 그냥 장지뱀도 산다고 여겨졌으나... 이하 2번 항목 참조.

2. 좁은 의미

아무르장지뱀.jpg
[JPG image (82.03 KB)]


1번 항목에 속한 종류 중 한때 국내 특산종으로 생각되었었던 Takydromus auroralis의 국내 일반명.

...사실 이 종은 아무르장지뱀(Takydromus amurensis)과 동일한 종임이 밝혀져 결국 사라지게 되었다.[4]
----
  • [1] 다만 표범장지뱀의 경우는 개체수가 매우 적다.
  • [2] 다만 암컷과 미성숙개체에는 없다.
  • [3] 번역본에는 그냥 도마뱀이라고 나와있다.
  • [4] '관악장지뱀', '올디장지뱀'으로 불리던 종들도 같이 통합되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19:34
Processing time 0.016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