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절명오의

last modified: 2015-02-16 03:11:09 by Contributors

주의 : 폭력적이고 잔인한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는 폭력적이거나 잔인한 요소에 대한 직접적, 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열람시 주의를 요하며,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絶命奥義. 사무라이 스피리츠 제로 스페셜에서 새로 생겼다가 아무래도 앞으로는 더이상 나오지 못할 것으로 보이는 시스템. 현재로서는 제로 스페셜만의 시스템이다.

Contents

1. 설명
2. 절명오의 목록
3. 잔혹함으로 인해 생긴 비극
4. 절명오의 영상

1. 설명

4편의 단말오의를 업그레이드한 시스템으로 특정 조건[1]을 만족시킨 후 커맨드(↓↙← + CD)를 입력하면 상대방에게 돌진, 그리고 돌진이 명중하면 상대방을 완전히 끝장내는 피니쉬를 날리는 것으로 모탈 컴뱃페이탈리티와도 비슷한 수준의 잔행성을 가지고 있다. 이로인해 무의 경지를 어느 정도 견제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아래 동영상에 표기된 절명오의의 영어명은 'Fatality' 라고 씌였지만 시스템 상으로는 '오버 킬'(Over Kill)에 가깝고 연습모드에서 절명오의 사용 관련 문구도 오버 킬이라 표기되어 있으므로 정식 영어명은 오버 킬인 듯 하다.

잔혹성만 제외하고 평가한다면 기술 하나하나가 캐릭터의 개성을 잘 나타내고 게임과도 잘 어울리는 시스템. 다만, 역시 너무 잔혹하고 요사스럽다. 특히, 성공했을 때 나오는 BGM은 실로 요사하다… 맨 밑의 동영상을 참조하라.

또한, 절명오의로 마무리 했을 때는 고유 승리대사가 나온다.

2. 절명오의 목록

  • 하오마루 - 천패처황참(天覇凄煌斬)
    원래 2편에서 무기파괴 필살기로 나왔던 기술. 강력한 강베기 한방으로 절단낸다. 천검에선 무기 날리기 필살기로 다시 변경됐다. CVS2가 나올때까진 천패봉신참에게 초필의 자리를 7년간 빼앗겼던걸 생각하면…
    승리 대사는 "내 힘은 천하제일. 저승에 가서도 잊지 말라구!"(俺の強さは天下一。 冥土に逝っても忘れるな!)

  • 도쿠가와 요시토라 - 백화요란(百花繚乱)
    1의 태도부터 6의 태도까지 난무후, 7의 태도로 피니쉬. 마지막의 무식한 검으로 내려찍는데도 신체절단이 없으며덕분에 7의 태토에 쓰는 검은 가검 소리를 듣고있다 피니쉬 성공후 머리가 풀어진다. 이후, 본 기술은 천하제일검객전에서 비오의로 등장하였으며 여기서는 마지막의 7의 태도 공격 모션과 그 남자의 뒷모습이 사라진 대신에 히트 성공 시, 1~6의 태도를 다 히트시키지 않아도 바로 7의 태도의 리미터가 해제된다.
    승리 대사는 "저 세상에서도, 좋은 사랑 하라구?"(あの世でも、いい恋するんだぜ?)

  • 마지키나 미나 - 니르야 카라야의 주박(ニルヤ・カラヤの呪縛)
    지근거리에서 화살을 한번 쏜 다음에 화살통에 들어있는 화살들을 난사한 후, 폭발. 이후, 천하제일검객전에서 무기 날리기 필살기로 등장하나 마지막의 폭발은 없어졌다.
    승리 대사는 "싫어, 모두 싫어."(……嫌い。みんな嫌い。)

  • 리우 윤페이 - 천죄상문(天罪喪門)
    상대방의 혼을 꺼내어 절단해버린다. 혼이 잘릴 때, 상대방은 피를 토하면서 죽기에 건전함으론 요시토라와 함께 쌍벽을 이루는 절명오의.
    승리 대사는 "특당차군사, 이헌천(特當借君死, 以厭天)[2]. 공관[3]을 가지고 서찰[4]로 갈지어다."(――特当借君死、以厭天。 空観を以て西刹へと逝くがいい。)

  • 쿠사레게도 - 게도의 만찬(外道の晩餐)
    "잘 먹겠습니다." 라는 말과 함께 화면 밖에서 상대방을 잡아먹는다. 마지막에 남캐의 경우는 해골을, 여캐의 경우는 물건을 뱉으면서 "잘 먹었습니다." 연출이 은근히 공포. 천하제일검객전에선 비오의로 바뀌고 전신을 그대로 다 뱉어내서 잔혹성과 트라우마성은 대폭 하락했다. 맛 없어서 그냥 뱉었나?
    승리 대사는 "잘 먹었습니다."(ごぢぞうざまでぢだぁ。)

  • 나코루루 - 투르세 산페 키크 무츠베(トゥルセ・サンペ・キク・ムツベ)[5]
    상대를 잡아 하늘로 날려보낸 후, 땅에 처박고 올라타서 "자연의 무서움, 가르쳐줄게요." 라고 말하며 심장을 찌른다. 그리고 "안…녕(さよ…なら)." 참고로 이 오의는 1~2 시절의 기본잡기를 재현한것으로 천하제일검객전에선 아예 잡기 필살기로 변경되었다. 그리고 피 색을 하얀색으로 바꾸면 원래보다 더 엄해지는 것을 볼 수 있다.
    승리 대사는 "대자연의……벌이에요……."(大自然の……おしおきです……。)

  • 리무루루 - 콘루 스투 포로(コンル・ストゥ・ポロ)
    상대를 얼려버린 후, 콘루를 거대한 얼음망치로 변화시켜서 찍는다. 천검전에선 무기 날리기 필살기로 변화. 얼음망치로 상대를 짓이겨 죽이고는 웃는다… 다만, 신체절단은 없어서 보기엔 그다지 잔인하진 않다.
    승리 대사는 "꼬, 꼭 용서해 줄거지? 저기, 콘루. 우와앙!"(き、きっと許してくれるよね? ねっ、コンル? ……うわぁあん!)

  • 레라 - 이르스카 에므시 네와 시키테(イルスカ・エムシ・ネワ・シキテ)[6]
    원래는 아수라참마전의 나찰 나코의 비오의. 상대를 발로 차고 벤 후, 시크루와 함께 달려들어 공중에서 적을 교차로 베어 절단낸다. 용량부족에 더해 연출을 조절할 시간이 거의 없었기 때문인지 은근히 이펙트가 구린데 그 대신이랄까 상대를 절단내고 난 뒤 랜덤하게 2가지 행동을 취하는데, 시크루를 쓰다듬거나 피묻은 칼을 들고 "이것이 대자연의 아픔…"이라 말한다.
    승리 대사는 "안녕. 자연으로 돌아가세요."(……さよなら。自然に還りなさい。)

  • 다치바나 우쿄 - 몽상잔광하(夢想残光霞)
    3, 4때 나찰이 가지고 있던 무기 날리기 필살기를 가져와서 어레인지했다. 앞으로 달려가면서 마치 순간 이동처럼 순식간에 몇번 상대를 스쳐지나가다 발도술로 한 번 벤다. 우쿄가 검을 검집에 꽂으면 화면에 하이쿠 한 수가 쓰여지며 상대는 단말마를 지른뒤 토막난다. 연출이 은근히 멋져서 인기가 있지만 천하제일검객전에선 유메지가 미카나기라는 기술명으로 빼앗아갔다… 참고로 하이쿠의 내용은 兵や/儚くなりし/泣時雨 (무사들이여/부질없이 되어/우는 소나기).
    승리 대사는 "………………미안."(………………御免。)

  • 키바가미 겐쥬로 - 찰사무(札死舞)
    3, 4때의 수라 겐쥬로의 오연살로 벤 다음, 동패광익인으로 띄운 뒤에 나찰 겐쥬로의 이오광으로 마무리. 그다지 멋없는 연출이라 팬들 사이에선 별로 반응이 좋지 않지만 제작자 입장에선 만들기 굉장히 어려운 기술이었다고 한다.
    승리 대사는 "다음에는 지옥의 귀신들과 서로 죽고 죽이는게 좋아."(続きは地獄の鬼と仕合うがいいわ。)

  • 야규 쥬베이 - 야규신음류비전 무이라천(柳生新陰流秘伝 無ニ羅天)
    황로학파팔상발파에서 근거리 서서 강베기인 야규 쌍연참으로 난무후 이각라도(별명 오야지그라데이션)으로 피니시. 4때 나찰 쥬베이 초필살기인 격 쌍람진과 단말오의 연출을 리믹스했으며 상대방을 4조각 내는 유일한 오의로 가장 잔혹한 절명오의 중 하나.
    승리 대사는 "신음류를 얕보다니, 순간의 실수는 곧 죽음. 용서해라."(新陰流を侮り、刹那の見切り誤りしは即ち死。許せよ。)

  • 라세츠마루 - 심장 도려내기(臓腑抉り)
    상대의 심장을 꺼내서 쥐어짜버린다. 단말마는 심장을 쥐어짠 순간에 나오며 이 절명오의에 의해 쿠사레게도의 심장 크기도 보통 인간이랑 똑같다는 괴이한 사실이 증명되었다…
    승리 대사는 "크으! 오늘 밤은 네놈의 두개골에 피라도 담아서 마셔볼까, 못 참겠군!"(クゥッ!今宵はテメェの頭蓋骨で血酒ってのも、たまンねぇなァ!)

  • 핫토리 한조 - 금기 때까치 부수기(禁忌 もず砕き)
    진 때까치 떨구기와 모션은 같지만 팔을 부러뜨리고 다리를 부러뜨린 후, 갈비뼈를 부러뜨리고 마지막으로 땅에 박아 두개골을 박살낸다. 뼈를 부러트릴때마다 해당 부위의 엑스레이가 컷인으로 들어가며 상대의 신체파손은 없지만 나코루루 마냥 초현실적으로 아파보인다…
    승리 대사는 "육근죄장이 깃든 그 혼, 삼도의 불구덩이로 돌아갈지어다."(六根罪障を宿せしその魂、 三途の火坑に還るがよい。)

  • 갈포드 - 절·헤븐즈 울프 배드 팡(絶・ヘブンズウルフ・バッドファング)
    퍼피가 난무를 하며 상대방을 반으로 쪼개버린다. 갈포드는 지시만 하고 공격은 일절 하지 않는다…
    참고로 기술명은 <은아전설 실버>의 주인공 실버의 필살기 '절 천랑 발도아'의 패러디.[7] 시즈마루와 같이 절명오의중에서는 드문 세로쪼개기라 나코루루가 당했을 경우, 옷이 풀려서 가슴이 살짝 드러난다…
    승리 대사는 "다음에 만났을 때는 정의를 위해, 함께 싸우자!"(次に出会ったときには正義のために、ともに戦おう!) 사람을 토막내서 죽여놓곤 뭐? 쿠로코를 너무 믿는 거 아닐까?

  • 센료 쿄시로 - 독무대[8] "귀신의 춤"(独壇場 鬼の舞)
    가부키 무대로 배경이 바뀌고 쿄시로의 난무 후, 뻥 터트린다. 3, 4의 양쪽 무기날리기 필살기를 믹스한 모션이며 쿠로코가 잠깐 나와 뒤에서 응원하고 폭발 후엔 박수를 쳐준다… 피니시로 종극(終劇)이라는 한자가 뜬다. 쿄시로의 성격을 매우 잘 보여주는 절명오의.
    승리 대사는 "네놈의 피와 살, 천금이라니 너무 적은 액수로군. 이 쿄시로의 눈에는 만냥이다!"(お主の血肉、価千金とは小さき事。この狂死郎が目からは万両じゃ!)

  • 탐탐 - 아히우 카스티가(アハウカスティーガー)
    탐탐이 이상한 구체를 상대에게 내뱉고 정령들이 나와 춤을 추고 뭔가 이상한 기운으로 변해서는 상대를 휩싸서 하늘로 승천한다. 사용 시 변화하는 가면은 랜덤으로 두 종류이며 승천 후 남캐의 경우는 해골이, 여캐의 경우는 물건이 떨어진다. 피니시 후, 챰챰이 잠깐 나온다.
    승리 대사는 "우라, 우라우라, 전사의 혼, 우리 신 케찰코아틀에게 바친다."(うらら、うら、う~ら。戦士ノ魂、 我ガ神けつぁるくぁとるニ奉グ。)

  • 히사메 시즈마루 - 귀신의 기억, 무한포(鬼の記憶 無限砲)
    잔쿠로의 허상이 뒤에 나타나고 시즈마루의 동작에 맞춰 무한포로 두조각을 내버린다. 갈포드와 마찬가지로 절명오의 중에서는 정말 드문 세로로 쪼개는 방식이기 때문에 나코루루가 당했을 경우, 옷이 풀려서 가슴이 살짝 드러난다. 발동 후, 정신을 차린 시즈마루가 주저앉으면서 "윽! 내가, 한 짓인가?"라고 말하는게 일품.
    승리 대사는 "나는 귀신… 귀신인거야? 그럴 생각은 없었는데!"(僕は鬼…? 鬼、なの? そんなつもりじゃなかったのに!)

  • 가후인 가이라 - , 빠개버린다!(カチ割るぞこらぁ!)
    상대방을 돌로 만들어버린 후 난무, 마지막으로 파(破)를 외치며 박살내버린다. 돌이 되어버리는 만큼 잔혹하지는 않…은가? 그 전에 석화해서인지 단말마도 나오지 않는다. 맨 마지막에 가이라가 "승천!"이라고 말하는게 일품.
    승리 대사는 "생자필멸! 나무아미타불! 귀신이 돼서 나타나지 말라구!"(生者必滅!南無阿弥陀仏! 化けて出るんじゃねぇぞ!)

  • 쿠비기리 바사라 - 옥문(獄門)[9]
    "그럼, 잘 자." 라는 말과 함께 상대방을 끌고 그림자 속(?)으로 들어간 후, 비명 소리와함께 피를 잔뜩 튀겨대다 상대방의 머리만 그림자 속에서 튀어나온다. 절명오의 중 가장 잔혹한 피니쉬. 참고로 리무루루는 기분 찝찝한 비명을 지르며 눈이 뒤집혀서 머리가 하고 떨어져서 팬과 안티가 상당히 갈린다. 또, 쿠사레게도는 머리가 반쯤 잘린채로 나와서 떨어지면 하고 토마토 터지듯 터진다. 쥬베이는 머리가 땅에 떨어지고 나서 눈을 뜬다. 살인사건의 불똥이 엄하게 이쪽으로 튀도록 한 원흉이기도.
    여담으로, 머리만 남은 도트 데이터 자체는 바사라가 처음 등장한 3때부터 있어서 바사라의 목 자르기를 구현할 생각이었던거 같지만, 제작도중 파기한 모양이다. 그걸 다시 꺼낸 결과가 이렇다는걸 생각하면….
    승리 대사는 "너는 낙원의 문을 넘어온 거야. 눈부신 어둠에 안겨서… 크크!"(君は楽園の門をくぐったよ…まぶしい闇に抱かれて…ククッ!)

  • 샤를로트 - 스플래쉬 그라데이션(スプラッシュグラデーション)
    검으로 7망성을 그린 후 파워 그라데이션으로 마무리한다. 전작 사무라이 스피리츠 천초강림 시절 수라 모드 초필살기지만 버튼으로 피니시 모션이 변화하는 요소는 없어졌다. 참고로 제작중엔 말로 치여죽이거나 마지막에 드레스를 입은 모습으로 변신하는 안건도 있었던 모양이다… 복붙이 되려 잘된 사례.
    승리 대사는 "부디, 천국에 갈 수 있도록 기도하겠어."(せめて、天界に逝けるよう祈ろう。)

  • 카자마 카즈키 - 협격, 화달마대돌진(挟撃、火達磨大突進)
    분신하여 상대방의 앞뒤로 나타났다가 폭발화염격으로 돌진. 터뜨린 후, 잠깐 모습을 드러냈다 사라진다. 제작중엔 과 함께 육도열화를 먹이는 안도 있었다고 하나 구현하기 매우 어려워서 백지화.
    승리 대사는 "좀 심했나. 내 불꽃으로 애도하겠지만, 용서해줘."(…やり過ぎちまったか。俺の炎で弔うけど、勘弁しろよな。)

  • 카자마 소게츠 - 호월・수경의 진(湖月・水鏡の陣)
    분신을 만들어 상대를 마구 베다가 싱크로 어택(?)으로 끝을 낸다. 마지막 일격 후 "소거 완료."라는 대사를 외치고 사라지는데, 이쪽은 카즈키와는 달리 감쪽같이 사라져버리고 분신과 본체의 공격이 막타를 제외하면 완전히 따로 놀아 카즈키보다 실력이 위라는걸 과시. 천검에선 무기날리기 필살기로 변화했다.
    승리 대사는 "약한 걸 죄라고 말하지는 않겠습니다만 죄송스런 일을 해버렸군요."(弱いことを罪とは言いませんが 気の毒なことをしてしまいましたね。)

  • 엔쟈 - 삼천대천세계전초토(三千大千世界全焦土)
    상대방을 붙잡은 후 엔쟈폭열로 재로 만들어서 소멸시켜 버린다. 이후, 언제나 그랬던 것 처럼 "곳도오라아아아!"라고 외치면서 날아간다. 소멸시킨 후, 뒤돌아볼때 모습이 살짝 변화하는데 이게 마계에서의 본래의 모습 같지만 데빌맨 혹은 카즈마 최종진화 형태처럼 보인다… 천검에서는 이 최종진화형(…)의 모습이 엔쟈폭열 발동 시의 연출로 추가되어 카즈키와 차별화시켰다.[10] 여담으로 기술명이 불교용어인건 중국인… 그러니까 윤페이의 제자라서 그런걸지도 모른다. 해당 기술은 카드 파이터즈 DS에서 액션 카드로 등장했는데, 등급이 S급이며 해당 카드를 사용한 시점에 필드에 나와 있는 모든 카드를 KO시키는 효과가 있다.
    승리 대사야 뭐, 엔쟈 자체가 말을 못하다보니 그냥 괴성일 뿐이다. 더 이상의 설명이 必要韓紙?

  • 스이쟈 - 평등하고 신성한 심판(平等カツ神聖ナル裁キ)
    "목숨을 구걸해라."고 말한 후에 상대를 한 번 업어친 후 공중으로 띄우는데, 바로 "역시 죽어라."(…)라고 말한 후, 상대를 쥐어짜서 피의 비를 내린 후, "이것이 네녀석의 비(雨)인가."라고 하며 자신이 그걸 맞는 연출이다. 나름 카리스마 넘치는 절명오의. 허나 나코루루와 같은 이유로 피 색을 하얗게 하면 엄청나게 엄해지며, 그 대상이 여캐라면… 이후는 상상에 맡기겠다. 또한, 스이쟈가 유일하게 지상에서 발동할 수 있는 기술이기도 하다…
    승리 대사는 "천한 백성 치고는 좋은 피군. 내 가슴 속의 이상향에서 영원히 살아라."(卑しき民の割には良い血だ。我が胸のうちの理想郷にて悠久を生きよ。)

  • 아마쿠사 시로 도키사다 - 그대, 참회하라. 나, 멸죄하리.(汝、懺悔せよ。我、滅罪せん。)
    "구원의 때는 지금…"이라 읊조리며 보주를 이용해서 상대방의 몸에 구멍을 숭숭 뚫어버린다. 이후 "큭, 쾌감…!"이라 중얼거린 뒤에 구슬과 함께 폭발을 일으켜 상대를 소거해버린다. 상대를 말 그대로 지워버려 놓고는 흡족한 듯 "이것으로 구원받았다"고 말하는 것이 아마쿠사의 성격을 잘 드러내 준다. 구멍을 낸 뒤 뻥 터트리는 연출에서 바닐라 아이스 혹은 인피니티 실린더라고 부르기도…
    승리 대사는 "내 각인은 면벌부. 에덴 동산이 그대를 받아들일 것이니라."(我が刻印は免罪符。 エデンの園が汝を受け入れようぞ。)

  • 미나즈키 잔쿠로 - 무한류극의 무쌍검(無限流極意 無双剣)
    무한포의 강화판. 발로 꽝 하고 밟아서 상대를 경직시킨뒤 "내 극의, 받아봐라!"고 외친 후 거대한 무한포 빔[11]을 날려 발만 남기고 소거시킨다. 과연 잔쿠로. 기술명의 유래는 처음 등장한 3편의 서브 타이틀 잔쿠로 무쌍검에서.
    승리 대사는 "살아았을 때 짊어졌던 원망과 증오, 나의 검으로써 조의를 표하노라. 이제 눈을 감을지어다."(存生の砌に負いし怨憎、我が剣に担いて弔意とせん。以て瞑すべし。)

  • 쿄코쿠 히노와노카미 가오우 - 황천사(黄泉社)
    암황으로 변신, 뿔로 들이받아 올려서 상대방을 산산조각 내버린다. 천파활살!라오우 목소리로 들을 수 있으며, 산산조각낸 뒤, 상대의 성별과 종족을 불문하고 "자네도 진정한 대장부였다." 라고 말하는게 또 개그.
    당초엔 옷을 싹 벗고 훈도시 차림으로 정권찌르기를 연타해 상대를 박살내버리는 기술로 할 예정이었다고 하는데… 그냥 복사붙여넣기 하길 잘했다고 생각하는 기술 2.
    승리 대사는 "나, 충국의 대의를 위해 죽음으로써 참간의 창을 휘둘러 삼도를 건너리라."(我、忠國の大儀の為に死を以て 斬奸の槍を振い、三途を逝こうぞ。)

  • 라쇼진 미즈키 - 광마사원옥(凶魔祀怨獄)
    "좋은 소리로 울부짖어라" 고 외친 뒤 손가락으로 이상한 움직임을 취해 염력같은 것으로 상대방을 수번 난도질하고는 총채로 상대방의 머리만을 터뜨려버린다. 머리만 남겨버리는 바사라와는 정반대.
    승리 대사는 "암브로지아님…. 혼을 바치겠습니다…"(アンブロジア様……。 魂を奉げましょうぞ……)

3. 잔혹함으로 인해 생긴 비극

그 지나친 잔혹함이 안그래도 유저들의 비난을 받았었는데 당시 일본에서 일어났던 사세보 초등학생간 살인사건[12]의 불똥이 이쪽으로 튀는 바람에 절명오의를 삭제하고 모든 잔혹표현을 컷한 수정판이 발매되는 등의 뻘짓이 이어지다가 결국 제로 스페셜은 훌륭한 작품성에도 불구하고 이식도 못되고 그대로 묻힌 비운의 작품이 되고 말았다[13]

수정판은 두번 나왔는데 첫번째 수정판은 네오지오 미수정판으로 잔혹 레벨을 1로 고정시키고 딥스위치에서 수정하지 못하게 함으로서 절명오의의 연출을 이동 후 일섬을 날리는 모션으로 통일. 두번째 수정판 네오지오 수정판으로 절명오의의 연출 자체는 부활했지만 잔인한 장면을 삭제, 생략함으로서 대처했다. 예를 들어 게도가 내밷는 두개골이 삭제, 바사라의 경우엔 상대의 머리만이 아닌 전신을 던지고 스이쟈도 터뜨린 상대방의 피에 젖지 않게 됐고 잔쿠로의 절명오의도 당한 상대방이 발만 남기는 듯한 연출 이후에 멀쩡한 사지로 나가떨어진다. 연출 자체가 전혀 바뀌지 않은 건 요시토라, 한조, 나코루루, 리무루루, 엔쟈, 가이라 정도다. 엔쟈의 경우엔 잔인하다 생각한 사람보다 통쾌하다, 화끈하다라고 생각한 사람들이 압도적으로 많았던 듯 하다.

참고로 전작 제로의 개발단계에서 넣을 예정이었다고 하나 개발기간에 맞추지 못해 단념했다고 한다(그 때문에 절명오의 관련 보이스는 제로 자체에 더미 데이터로 남아있다) 개발기간에 맟춰서 제로에 절명오의를 넣었다면 제로 자체의 운명이 변했어도 이상하지 않았을…지도 모르겠다.

사무라이 스피리츠 섬도 몸이 댕강 댕강 잘려나가는등 잔혹하지만 워낙 좆ㅋ망ㅋ한지라 모르는 사람이 더 많다.

4. 절명오의 영상

절명오의 영상.

참고로 절명오의로 승리시 시스템 보이스 "절명 승리"가 출력되는데 이게 "설명해주지"(세츠메이 시요오) 로 들리는 몬데그린이 유명.
----
  • [1] 자신은 분노폭발을 한 상태이고, 상대방의 HP바가 파란색으로 점멸하여 무의 경지를 사용 가능할 때, 혹은 상대방이 무의 경지를 발동시켰을 때.
  • [2] "여기서는 일단 네가 죽어줌으로써, 하늘을 달래어 보지 않겠는가."라는 뜻. 원문은 삼국지 무제기(장주 주석본)의 "特當借君死以厭衆". 조조가 병량 배급이 적어 불만을 품고 있는 병사들을 달래기 위해, 병량 배급 관계자에게 고의로 병량을 적게 주라는 명령을 내린 후 "사실 이 자가 지금까지 병량을 빼돌리고 있었다!"라는 죄를 덮어씌워서 처형시키는 꾀를 내는 부분이다. 출처는 니코니코 MUGEN wiki.
  • [3] 모든 것은 실체가 없는 것을 깨닫는 일.
  • [4] 西刹, 서방 극락. 서쪽으로 십만 억의 국토를 지나면 있는 아미타불의 세계. ≒서방(西方)·서방 세계·서방 십만억토·서방 안락국·서방 정토·서찰(西刹)·서천 극락.
  • [5] 번역하면 "쓰러트려 심장을 찌르는 칼"이라고 한다. 과연…
  • [6] 분노하는 태도와 송곳니.
  • [7] 絶天狼拔刀牙. 절 다음은 한자의 뜻을 영어로 쓴 것이다(天 = Heaven, 狼 = Wolf, 牙 = Fang). 다만, 발도 부분은 일본어 발음 '밧토'와 영어 'bad'의 일본어표기인 バッド의 유사성을 이용한 말장난.
  • [8] 원래 이름은 獨壇場(독단장). 번역하면 '독무대'라는 뜻이다.
  • [9] '지옥문'이라는 뜻도 있는데, 효수라는 뜻도 있다.
  • [10] 게다가 좌우범위가 카즈키보다 더 넓다.
  • [11] 정확히는 검풍으로 보인다. 검에 직접 닿은 것도 아닌데 몸이 서서히 분해되는 연출을 보면 얼마나 강한 힘으로 휘둘렀는지 상상도 안 갈 정도
  • [12] 그 유명한 네바다땅을 탄생시킨 사건이다.
  • [13] 심지어 나중에 PS2로 나온 2D 사무라이 스피리츠 시리즈의 합본작인 '육번승부'에도 제로 스페셜만 빠졌다. 그냥 제로는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6 03:11:09
Processing time 0.127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