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점장(슬램덩크)

last modified: 2014-11-19 16:12:02 by Contributors

슬램덩크의 등장인물로 애칭은 수염 점장

농구 용품 전문점 치에코 스포츠의 점장으로 에어 조던 시리즈를 비치해두며 콜렉션으로 수집하는 취미를 가지고 있다. 처음 강백호가 바스켓 슈즈를 사러 왔을때는 거의 협박을 당한 형태로 30엔에 에어 조던 VI를 팔아버렸다. [1] 나중에 VI가 걸레가 되어서 강백호가 (...) 요청을 하자 처음엔 거부했지만츤데레 자신의 VI를 써서 인터하이 전국대회에 진출한 모습 + 키가 큰 백호의 모습을 보며 흐뭇해하며 의리의 선물과 같은 형태로 자신의 에어 조던 I의 검 붉은 색을 선물한다.[2] 강백호가 제 마음이에요 받아두세요! 하며 쥐어준 돈은 100엔(...)

2년전 인터 하이 예선 결승 리그 해남대부속고 VS 상양전을 관전한 적이 있었다. 고등학교 1학년때의 채치수권준호와 대화한 경험도 있는데, 당시는 북산은 완전히 무명 학교였고. 북산고등학교 이름을 여러번도 잘못 듣고[3] 채치수에게 굉장히 험한 꼴을 당한 적이 있다.

실은 전직 농구선수로 해남대부속고의 17년 연속 우승 신화의 첫 결승 상대가 바로 점장 아저씨의 윤산 고등학교였다. 6번을 달고 있는데, 슈팅 가드로 보인다. 아마도 마지막 슛을 실패하고 우승의 문턱에서 주저 앉은 기억 때문인지 지금도 그때의 사투를 꿈에서 보곤 하지.. 항상 너무 분해서 눈을 뜨곤 하지..라며 회고하기도 했다. [4] 단행본이 끝날때 까지 나오지 않지만 강렬한 이미지와 인상을 심어준 단역임에도 불구하고 작성이 슬램덩크 등장인물중 가장 늦게 갱신되었다. (...)

수집가들에게서는 꽤나 유명한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수집가들에게 판매를 권유받아도 신지 않으면 신발의 기능이 울고 만다.라는 명목으로 오로지 수집 목적이라면 절대 판매하지 않는것으로 보인다. 오오..[5] [6]
----
  • [1] 훗날 10만엔을 쳐줘도 팔 생각이 없었는데 하며 눈물을 흘린다.
  • [2] 빨강과 검정... 북산의 색이다! 라며 선물했다.
  • [3] 뭐? 박산? 복산? (...)
  • [4] 정작 강백호와 채소연은 신발 고른다고 듣질 않았다.
  • [5] 설정구멍이라면 설정구멍인 부분이 있는데 이때 판매를 거부한 농구화는 에어조던1이고 1985년에 출시된 물건이다. 당시는 농구화 붐이 일기 전이기(에어조던 시리즈의 인기로 농구화 시장이 커지면서 농구화 기능에 대한 연구도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다) 이 신발의 기능은 90년대에 나온 농구화들과 비교할수 없을 정도로 형편없었다.쿠셔닝도 거의 없고 90년대 기준으로 기능적으로 보면 패션화에 가까웠다. 물론 후에 기능을 추가해 리트로 재발매하긴 했지만 이건 대량생산되서 수집할 가치는 없는 물건이고 무엇보다 슬램덩크가 완료된지 십년 가까이 지난 다음에 나왔다. 고로 작중 등장한 에어조던1은 기능도 거의 없는 "그냥 운동화"에 가깝단 얘기.
  • [6] 참고로 오리지널 에어조던1은 현재 수백만원에 거래되기도 한다. 물론 90년대 당시에도 어마어마한 고가에 거래됐는데 이걸 신고 경기에 뛸리가...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1-19 16:12:02
Processing time 0.057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