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중전차

last modified: 2015-02-24 17:58:14 by Contributors

Contents

1. 정의
2. 논란
3. 갈림길

1. 정의

© Simon Q from United Kingdom (cc-by-2.0) from
© Simon Q from United Kingdom (cc-by-2.0) from
Medium TankM4 셔먼 Heavy Tank티거
제2차 세계대전당시 Medium Tank와 Heavy Tank로 불리던 것을 한국어로 표현한 단어.

원래대로라면 Medium Tank와 Heavy Tank를 한국식으로 번역해서 다르게 표기해야 하지만 당시 한국어로 번역한 적이 없기 때문에 일본식 표현을 빌어다 중(中)전차중(重)전차로 표현하던 것이 정착된 것이다. 일본어에서는 中(ちゅう)과 重(じゅう)로 서로 음이 다르기 때문에 이런식으로 구분하는게 가능하지만 한국어는 中과 重이 '중'으로 음이 같아서 벌어지는 일. 한국어로는 中戰車와 重戰車가 동음이의어이기 때문에 부득이하게 항목을 두개로 나누어 개설한다.

2. 논란

원래 Light Tank, Medium Tank, Heavy Tank가 경(輕)전차, 중(中)전차, 중(重)전차로 번역된 이유는 제2차 세계대전에 미국이 참전하면서 그때까지 임무형으로 전차를 나누는 매우 복잡한 기준을 중량으로 구분하는 단순한 기준으로 변경하기 위해 만들었기 때문이다. 만일 중량구분이 아니었다면 번역도 바뀌었을 확률이 높으며 구태여 이 항목이 만들어지지도 않았을 것이다.

전차를 중량으로 구분하는 기준이 만들어진 이유는 당시 전차를 구분하는 기준은 각국마다 중구난방이라서 보병전차, 순항전차, 기병전차, 쾌속전차, 전투차량, 정찰전차, 탱켓 등 다양했으며, 당연히 임무별 분류기 때문에 해당 카테고리 안에도 여러 종류의 전차가 있어서 이걸 구분하려고 경(輕)순항전차 같은 추가분류를 하는 실정이었기 때문이다. 여기에 전차와 비슷한 구축전차, 돌격포, 대전차 자주포등까지 고려하면 전문가도 헷갈릴 지경이었다. 설상가상으로 실제 전장에서는 그렇게 세세하게 전차를 임무별로 구분하지 않고 막 섞어서 사용했기 때문에 보병전차가 적 전차와 전차전을 하고 순항전차가 보병을 지원하며 정찰전차가 탱크 데산트 같은 방식으로 보병을 수송하는 등의 사태가 발생했다. 이런저런 이유로 "굳이 알기도 어렵고 복잡하며 실제 상황을 반영안한 구분법을 유지할 필요가 있는가"에 대한 의문이 생긴 것이다. 그래서 일단 미국이 중량으로 전차를 구분하자 영국이 따라하기 시작했고, 2차 세계대전에서 연합국이 승리하면서 특히 초강대국이 된 미국의 기준이 전세계로 퍼지게 된 것이다.

그런데 중량별 기준을 적용하고 사용하다보니 기술의 발전과 각국의 사정으로 인해 중량별 기준에 변동이 오기 시작하고, 각 구분별 중량대로 개발한 전차가 성공적이라도 당연한 일이지만 가벼울수록 무장과 장갑이 약해서 본격적인 전차전에 사용하긴 무리라 정찰용으로 써야 하고, 무거울수록 무장과 장갑이 강력하므로 전차전에서 큰 위력을 발휘하기 때문에 중량별 분류에 성능별 분류가 덧씌워지기 시작했다. 이렇게 해서 현재 일반인이 생각하는 상식 중 하나인 중(重)전차는 강력한 전차라는 인식이 만들어지게 된다.

하지만 엄밀하게 말해서 경(輕)전차, 중(中)전차, 중(重)전차는 중량별 구분이다. 이런 이유 때문에 한국전쟁때는 미국도 잠시동안이지만 전차가 탑재한 주포 구경에 따른 분류를 했다. 따라서 이를 준수하지 않고 성능별 분류로 생각하면 자신과 동급이나 아래의 전차에게 격파당하거나, 일부 항목에서 하위전차와 동등한 성능을 가지는 전차의 구분이 급전직하하게 된다. 예를 들면 판터에게 박살나는 M4 셔먼을 중(中)전차로 볼 수 없게 되고, T-34와 동급의 무장을 가지며, 티거에게 박살나는 KV-1을 중(重)전차로 볼 수 없게 된다. 마찬가지로 경전차인 M41 워커 불독에게 박살나는 T-55도 중(中)전차나 주력전차로 보기 어렵다.

또한 시대와 각국의 상황을 감안해서 중량기준을 유연하게 정하지 않고 현대의 기준을 적용하면 3호 전차4호 전차도 경전차로 전락하는 사태가 발생하기 때문에 보통 제조국이 중(中)전차나 중(重)전차로 명명하면 현대의 기준에 어울리지 않아도 일단은 인정하는 것이 룰이다.

3. 갈림길

© Simon Q from United Kingdom (cc-by-2.0) from
Light Tank로 가시려면 경전차. Medium Tank로 가시려면 중(中)전차.
© Simon Q from United Kingdom (cc-by-2.0) from
Heavy Tank로 가시려면 중(重)전차. Super heavy Tank로 가시려면 초중전차.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4 17:58:14
Processing time 0.122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