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중화항공 611편 공중분해 사고

last modified: 2014-10-02 21:03:42 by Contributors

주의 : 사건 사고 관련 내용이 있습니다.

이 문서에는 실제로 발생한 사건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설명이 있습니다. 개개인에 따라 불쾌감을 느낄 수 있으므로, 열람에 주의해 주십시오. 실제 사건을 기초로 하여 작성되었으므로 충분한 검토 후 사실에 맞게 수정해주시길 바랍니다. 범죄 등의 불법적인 내용 및 따라하면 위험한 내용도 일부 포함되었을 수 있으므로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수정자는 되도록 미풍양속에 어긋나지 않게 서술해 주십시오.



사고 일어나기 8일전에 찍힌 사진

Contents

1. 개요1
2. 사고 원인
3. 이야깃거리

1. 개요1

2002년 5월 25일, 제일 분주한 노선으로 뽑히는 타이완-홍콩 노선을 운행 중이였던 중화항공 611편은 여느때나 다름없이 타이완 타오위안 국제공항을 오후 2시 50분 정각에 출발하였다.

오후 3시 7분에 이륙한 후 이 날 오후 4시 28분에 도착할 예정이었으나 얼마 가지 못해 비행기가 11km(35000feet)에 도달하자마자 공중분해되어 추락했다. 모든 승객이 사망했으며 총 사망자 수는 225명이다. 항공기 기종은 B747-200이다.

타이완-홍콩 간 항공 노선은 항상 이용량이 높았기 때문에 대형기인 B747 기종이 투입되는 경우가 잦았고, 사건 당시에도 이런 이유로 긴급 투입된 B747기가 운행되었다. 사고기체는 중화항공이 도입한 B747-200 기종으로서, 1979년에 제작되었으며 2002년 6월에 오리엔트 타이 항공으로 매각될 예정이였다. 만약 오리엔트 타이 항공으로 매각됐다면 거긴 진짜 막장이 됐겠지

5월 25일 오후 3시 7분에 이륙한 사고기는, 3시 28분부터 비행 도중 기체가 분해되기 시작하여 3시 31분 레이더에서 사라졌다. 어떤 예후도 보이지 않고 항공기가 갑자기 사라진 상황에 놀란 대만 정부는 당초 폭탄 테러를 의심하고 수사를 시작했다.(당시 중국이 군사훈련 중이었다.) 하지만 사고 해역이 대만 해협인만큼 잔해를 찾기 어려웠으며 지상 추락 사고에 비해 사건조사에 어려움이 많았고, 폭탄 테러의 증거 역시 발견되지 않았다. 또한 기내잡지 및 비행서류들, 승객들의 가방, 사진, 심지어는 대만 달러(NTD)에 이르기까지 사고 지점에서 100km 이상 떨어진 곳에서도 발견되었기 때문에 비행기가 공중분해된 것을 알 수 있었다.

2. 사고 원인

사고 원인은 22년 전인 1980년 2월 홍콩 카이탁 국제공항[1]에 착륙하다가 발생한 일스트라이크(비행기의 꼬리부분이 긁히는 사고)였다. 이 당시 홍콩 카이탁 국제공항보잉 관계자는 홍콩에서 초기 점검을 받을 것을 권했지만 중화항공은 사고기를 승객을 전혀 탑승시키지 않은 채 타이베이로 귀환시켜 단 하루만에 응급 조치만 실시했다. 그로부터 3개월 뒤인 1980년 5월 23일부터 26일까지 중화항공 자체 기술진에 의해 최종 수리 작업을 받았다.

보잉사의 747-200 수리 매뉴얼(Structure Repair Manual)에 따르면 테일스트라이크 정도에 따라 다르지만 심하게 손상된 경우 손상된 부분을 제거해서 새것으로 교환해야 했다. 그러나 손상된 부위가 너무 커서 어려움이 따르자 보잉의 현지 서비스 팀인 FSR에게 훼손 부위를 제거하는데 그치고 수리매뉴얼(SRM)에 제시한 방법 대신 그 위를 덮어 씌우는 방법에 대해 자문을 구했다. 하지만 보잉 측에서 아무런 반응이 없자 중화항공 측은 훼손된 부위를 제거하지 않고 그 부분을 왁스로 비벼 평탄하게 만든 뒤 그 위를 덧붙이는 방법으로 수리해 버리고 말았다. 그리고 정비사는 보잉의 수리 매뉴얼에 따라 고쳤다고 사인했다. 그러나 보잉 측은 당시에 중화항공 측으로부터 그런 연락을 받은 적이 없다고 부인했다. 이게 사건의 발단이 된 것이다.

공중분해된 파편을 조사하던 중 640번째의 파편에서 수리한 부분에 덮어 씌워져 있던 것을 들어내자 틈새로 갈색 액채가 흘러나온 듯한 흔적이 보였다. 이 이야기는 바로 꼬리 부분이 뚫려서 기내에 있던 공기들이 밖으로 새나갔다는 증거가 되었다. 갈색이었던 이유는 사고 9년 전인 1993년까지 중화항공 측은 기내에서 흡연을 허용했기 때문에 자욱한 담배연기가 꼬리날개 쪽으로 몇 년 동안 나가면서 담배연기에 있는 니코틴 성분이 산화작용으로 갈색 액체가 되어 틈새 주변에 점착이 되었던 것. 1993년 이후로 기내를 금연구역으로 지정하였지만 이 자국이 아직도 남아있었다는 건 정비가 매우 소홀했음을 알 수 있다.

더군다나 기체 파편을 잘라내서 그 속을 보니 부품이 오랫동안 산소에 노출되어 변색되어 있었다. 결국 테일스트라이크 때문에 수리한 부분이 금속 피로에 의해 기체에 균열이 오기 시작하였고, 그 균열이 항공기 동체를 한바퀴 도는 순간 800km/h의 속도로 비행하던 기체가 한계에 다다르며 견디지 못하고 공중에서 분해된 것이다.

결국 기체의 노후화와 소홀한 정비가 만나 공중분해라는 항공 사고 역사상 최악의 상황을 만들어 낸 셈이다.

3. 이야깃거리

----
  • [1] 공항 자체 구조가 매우 괴랄한 상태여서 예전에도 사고가 잦았고, 매우 위험한 공항 중 하나였다. 1998년 현재의 홍콩 국제공항으로 이전하면서 폐쇄.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0-02 21:03:42
Processing time 0.152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