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지도

last modified: 2015-03-28 13:02:51 by Contributors

목차

1. 地圖
1.1. 인터넷 지도 목록
1.2. 지도의 종류
1.2.1. 축척에 따른 분류
1.2.2. 용도에 따른 분류
1.3. 지도 표시 기호
1.4. 지도 투영법
1.4.1. 투시 도법
1.4.1.1. 원통 도법(Cylindrical Projection)
1.4.1.2. 유사 원통 도법(Pseudocylindrical Projection)
1.4.1.3. 평면 도법
1.4.1.4. 원추 도법(Conic Projection)
1.4.1.5. 유사 원추 도법(Pseudoconic Projection)
1.4.2. 비투시 도법
1.5. 관련 항목
2. 指導
3. 智島
4. 地道
5. 삼국지 11특기 중 하나

1. 地圖

지도 따윈 필요없어!
이불에다 쉽게 그릴 수 있는 것
지구 표면의 일부나 전부의 상태를 기호나 문자를 사용하여 실제보다 축소해서 평면상에 나타낸 것이다. 현재 있는 그대로를 지도에 나타내는 것을 일반지도, 다른 목적을 갖고 지도에 표기하는 것을 특수지도라고 분류한다. 물론 사용 용도는 특수지도가 압도적. 우리가 자주 사용하는 GPS도 특수지도의 일종이다. 인터넷 지도도 있는데 거리뷰(스트리트뷰), 스카이뷰, 교통정보, 생활정보 등이 부가적으로 들어 있다. 그리고 이걸 이용한 중요한 서비스가 내비게이션.

대한민국에서는 외국 업체들을 제외하면 네이버, 다음 등에서 운영하고 있다. 주로 네이버 지도와 다음 지도가 가장 많이 쓰이지만 각자 장단점이 극명하다는 듯하다.

군대에서는 정보병작전병주적으로 통한다. 주로 아스테이지, 단대호와 트리오를 이뤄 행정병들을 괴롭힌다. 거기다 군대의 지도는 일반 지도와 다르게 두툼하고 무겁고 방수 처리 등이 되어 있다.

한국 법률에 따르면, 1:50,000이하의 대축적 지도의 국외 반출이 금지되어 있다. 아무래도 휴전 상태에 있는 걸 감안하여 국가 안보 측면에서 만들어진 규제인 듯.[1] 하지만 구글 어스가 나오고, 네이버 지도 등 국내 지도 사이트의 해외 접속도 가능한 마당에 실효성 논란이 여전히 있다.

별개로 종이로 출력한 대형지도는 환경미화에 많이 쓰인다. 썰렁한 벽이나 유리 테이블에 붙이거나 깔아둔다. 인기 있는 것은 국지도계지도. 애들 공부도 시킬 겸 심심할 때 보고 있음 시간 잘 간다. 자신이 여행 간 지역에 핀을 꽂아두는 사람들도 있다.

지도를 둥글게 만들어 붙여 왜곡을 최소화한 것이 지구본이다.

1.1. 인터넷 지도 목록

1.2. 지도의 종류

1.2.1. 축척에 따른 분류

  • 대축척지도

    축척이 1:75,000 이하인 지도로, 좁은 지역을 자세히 나타내고 있다. 국립지리원에서 발행하고 있는 1:5,000, 1:25,000, 1: 50,000 지도가 대표적인 대축척지도이다.

  • 중축척지도
    축척이 1:75,000 이상 1:1,000,000 이하인 지도. 현재 국내에 발행되고 있는 도로 지도 및 각 도별 지도가 이에 속한다.

  • 소축척지도

    축척이 1:1,000,000 이상인 지도로, 넓은 지역을 간략히 나타내고 있다. 우리나라 전도, 세계 지도 등이 대표적인 소축척 지도이다.

1.2.2. 용도에 따른 분류

  • 일반도
    범용 목적으로 활용되는 지도. 지형, 도로 및 철도망, 도시 및 행정 중심지 등 여러 가지 지역 정보가 표시되어 있다.

  • 주제도

    특정한 용도에 맞추어, 그에 해당하는 정보만을 표시한 지도로, 군용지도, 도로지도, 지적도, 지질도, 지형도, 항공지도, 해도, 행정도 등등 여러 가지가 있다.

1.3. 지도 표시 기호


일반도 표시 기호

군사용지도 표시 기호

1.4. 지도 투영법

지도 투영법이 매우 많아진 이유는 본질적으로 입체인 지구의 표면을 평면으로 옮길 경우, 방위각이나 면적, 형태중 하나는 반드시 오류가 발생하게 되기 때문이다. 따라서 지도 투영법은 가급적 이런 오류를 줄이는 것이 주목적이며, 보통 용도에 따라서 방위각을 우선시하거나 면적을 우선시하는 등의 전문화가 이루어졌다.

지구본의 경우 입체라는 특성상 지도 투영법의 문제를 본질적으로 해결했지만, 휴대가 불편하고 제작하기도 까다롭다는 등의 이유로 인해 지도의 위치를 빼앗지는 못했고, 21세기의 시점에서는 구글 어스가 그 자리를 대신하고 있다.

1.4.1. 투시 도법

1.4.1.1. 원통 도법(Cylindrical Projection)

  • 메르카토르 도법(Mercator Projection)

    플랑드르의 지리학자인 헤르하르뒤스 메르카토르(Gerhardus Mercator, 1512~1594)가 고안한 도법. 경선과 위선이 90도 각도로 교차하는데, 적도 부분은 면적 및 형상의 왜곡이 적지만, 고위도 지역으로 올라갈수록 면적과 형상이 비정상적으로 확대되는 단점이 있다. 하지만 방위각이 일정하기 때문에, 오늘날에는 주로 항해용 지도로 이용되고 있다.

  • 횡축 메르카토르 도법(Transverse Mercator Projection)

    메르카토르 도법을 적도가 아닌 특정 경선을 기준으로 적용한 도법. 국립지리원 발행 대축척 지도에 적용되고 있으며, 한반도, 베트남, 칠레 등 남북으로 긴 국토를 가진 국가의 지도에도 적용된다.

  • 밀러 원통 도법(Miller's Cylindrical Projection)

    적도를 기준으로 투영된 메르카토르 도법과 달리, 이 도법은 남북위 45도를 기준으로 투영된 도법이다. 따라서 남북위 45도 일대는 정확하지만, 적도, 극지방으로 갈수록 왜곡이 심해진다. 하지만 극지방의 경우 메르카토르 도법에 비해 그나마 덜 왜곡되는 편.

1.4.1.2. 유사 원통 도법(Pseudocylindrical Projection)

  • 시뉴소이드 도법(Sinusoidal Projection)

    한때는 프랑스의 니콜라 상송(Nicolas Sanson)과 미국의 존 플렘스티드(John Flamsteed)가 먼저 사용했다고 해서, 상송-플렘스티드 도법으로 불렸으나, 이들 이전에 이미 메르카토르 등이 이 도법을 사용했음이 밝혀지면서, 이제는 주로 시뉴소이드 도법으로 불린다. 적도와 중앙 경선은 직선으로 표시되며, 바깥 경선은 사인 곡선으로 표시된다. 적도와 중앙 경선 부분의 면적과 형상은 정확하지만, 그 주변으로 갈수록 왜곡이 심해지는 단점이 있다. 아프리카, 남아메리카 등 남북으로 긴 대륙의 지도 및 동남아시아 등 저위도 지방의 지도를 그릴 때 많이 사용된다.

  • 몰바이데 도법(Mollweide's Projection)

    19세기 초 독일의 지리학자인 카를 몰바이데(Karl B. Mollweide)가 고안한 도법으로, 1857년 호몰로그라픽(Homolographic)이라는 명칭으로 공개되었다. 중앙 경선을 중심으로 좌우 90도 경선은 반원형 곡선을 그리며, 그 주변으로 갈수록 좌우가 긴 타원형 곡선을 그린다. 남/북위 40도 44분 부분이 가장 정확하며, 고위도로 갈수록 면적과 형상의 왜곡이 심해지지만, 시뉴소이드 도법에 비하면 그나마 덜 왜곡되는 편이다. 주로 지중해와 주변 지역의 지도를 그릴 때 사용된다.

  • 에케르트 도법(Eckert's Projection)

    독일의 지리학자 막스 에케르트(Max Eckert)가 고안한 도법으로, 양극 부분을 적도의 절반 길이의 평행 직선으로 표시한다. 에케르트 도법은 1번에서 6번까지 있는데, 경선이 1,2번은 직선으로, 3,4번은 원형 곡선으로, 5,6번은 사인 곡선으로 표시된다. 그리고 1,3,5번에는 극지방이 포함되어 있지만, 2,4,6번에는 극지방이 생략되어 있다. (참고로 위에 예시된 것은 에케르트 5번) 중위도 지역일수록 왜곡이 적다.
  • 빈켈 도법(Winkel's Projection)

  • 호몰로사인 도법(Homolosine Projection)

    미국 시카고 대학의 지도학 교수였던 폴 구드(Paul Goode)가 고안한 도법으로, 구드 도법이라고도 한다. 시뉴소이드 도법과 몰바이데 도법을 절충하여, 적도에서 남/북위 40도까지는 저위도 지역이 정확한 나타내는 시뉴소이드 도법을, 남북위 40도에서 극지까지는 중, 고위도 지역이 정확한 몰바이데 도법을 각각 응용하였다. 그리고 남태평양, 북대서양, 남인도양 부분을 절개함으로써, 대륙 형상이 왜곡되는 것을 어느 정도 보정했다. 면적 및 형상이 다른 도법들보다 정확하지만, 대양 부분이 절개되는 단열 도법이기에, 항해용으로는 부적합하다.

  • 로빈슨 도법(Robinson projection)
    robinson.jpg
    [JPG 그림 (1.3 MB)]

    위스콘신의 로빈슨이 만든 도법으로 극지방과 적도의 비율을 적절히 수정 보완한 도법이다. 메르카토르에서 크게 나타나는 왜곡을 줄였고 호몰로사인처럼 지도를 단열시키지도 않는다. 중앙의 경선은 직선으로 나타내었고 주변부의 경선은 곡선으로 나타내어 중심부에서부터 퍼져나간다. 왜곡을 줄이는데에 주력하여 만든 지도이기에 평면지도 치고는 실제에 가까운 전체적인 비율과 안정감이 높은 편이다. 한국지리정보원은 2011년부터 이 로빈슨도법을 채택한 세계지도를 배포하고 있다.

1.4.1.3. 평면 도법

  • 정사 도법
  • 평사 도법
  • 심사 도법

1.4.1.4. 원추 도법(Conic Projection)

1.4.1.5. 유사 원추 도법(Pseudoconic Projection)

  • 본 도법(Bonne Projection)

    프랑스의 지리학자 리고베르 본(Rigobert Bonne)가 고안한 도법으로, 직선의 중앙 경선과 원형의 표준 위선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 위선은 동심원을 그리고 있다. 중앙 경선 주변은 정확하지만, 주변으로 갈수록 왜곡이 심해진다. 현재 통용되고 있는 유럽 대륙 지도 대부분이 이 도법을 사용한다.

1.4.2. 비투시 도법

1.5. 관련 항목

2. 指導

어떤 목적이나 방향으로 남을 가르쳐 이끎.

3. 智島

전라남도 신안군 지도읍에 있는 으로 현재는 방조제와 연결되어 육지화되었다.

4. 地道

땅을 파서 만든 길로 지하도, 지하상가같은 생활 속에서 볼 수 있다. 아니면 전쟁에서 기습공격용으로 만드는 길도 있는게 이것은 땅굴이다.

5. 삼국지 11특기 중 하나

기교 연구비용을 반으로 줄여준다. 특기 소유자는 동윤, 노식, 손권, 원유, 콘솔판 특전무장인 최주평 등이다. 단, 기교포인트를 줄여주는 것은 아니며 후반가면 넘쳐 흐르는 연구비용을 반으로 줄여준다는 시점에서 초급이나 상급모드 수준에서는 잉여 특기에 불과하다.
하지만 진출도 힘들고 돈도 더럽게 안 모이는 최상급 난이도에서는 이 특기를 지닌 장수가 있으면 꽤나 고맙다. 또한 잉여라고 하는 것도 후반부 이야기로써 초반에는 시설이 제대로 완성되지 않은 시점에서는 적은 금도 아까우므로 잉여까지는 아니다. 후반에도 1만 이상 금이 비축되지 않은 도시에서는 최종 테크를 타기가 어렵기에 나름대로 의미는 있다. 그러나 아무리 최상급 난이도이고 후반부라도 둘 이상은 하나만 있을 때와 다를 바가 없다.

특기 설명에 적혀있는 내용은 '기교 연구비용을 반으로 줄여줌'이라는게 전부지만, 같은 부대에 지도 특기를 가진 장수를 배치 시 획득되는 경험치를 2배로 늘려주는 효과가 있다는 점도 알려졌다. 설명 넣는 것을 빠뜨린 듯.
예컨대 창병을 편재하여 다른 부대를 궤멸시키면 통솔 경험치, 무력 경험치, 창병 경험치가 들어오는데 게임상 직접 표시되진 않지만, 실제로는 누적된다. 능력 경험치 100을 찍으면 실제 능력치가 1 오르고, 일정 병종 경험치를 찍으면 병종 랭크가 올라가는 방식이다. 이 때 지도 특기를 가진 장수가 부대에 같이 있다면 통솔 경험치, 무력 경험치, 창병 경험치가 모두 2배로 들어오는 것이다.

이 점을 이용해서, 도시 근처에 시설물을 세우고 매 턴마다 근처에 병력 1짜리 아군 수송 부대를 편성하여 빙 둘러세운 뒤, 지도 특기를 가진 장수가 부장으로 편성된 궁병 부대로 난사 전법을 실시하여 6부대를 일부러 팀킬하는 방법으로 경험치를 뻥튀기하는 꼼수가 개발된 바 있다.
----
  • [1] 이와 관련된 사건으로는 서울대 이종설 교수 사건이 있다.
  • [2] 2013년 5월에 SK 플래닛의 제공으로 한국지도를 갱신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8 13:02:51
Processing time 0.788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