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지명할당

last modified: 2015-03-06 13:12:21 by Contributors

Designated for Assignment

메이저리그에서 선수를 등록된 명단에서 제외하여 구단과 선수 사이에 맺은 계약을 변경 또는 해지하기 위한 절차 중 하나이다.

메이저리그 구단은 최대 25명의 선수를 현역 명단(25-man active roster)에 등록하여 경기에 투입할 수 있도록 정해져 있으며, 현역 명단 이외에도 최대 15명까지 추가로 메이저리그 계약을 맺어 총 40명에 해당하는 확장 명단(40-man expanded roster), 즉 40인 로스터[1]를 보유할 수 있는 권리를 지닌다. 여기서 40인 명단에 포함된 선수를 명단에서 제외하고자 할 때 사용하는 것이 바로 지명할당이다.

만약 구단이 선수에게 지명할당을 통보했을 경우, 그 선수는 40인 명단에서 그 즉시 지워지며 웨이버 공시와 비슷하게 10일간 신분이 보류된 상태를 유지한다. 더불어 구단에서는 다음 5가지 행동 중 하나를 취해야 한다.

  1. 웨이버 공시.
  2. 타 구단과 트레이드를 시도한다.
  3. 선수를 방출한다.
  4. 마이너리그 구단으로 선수계약을 이관한다. 즉 마이너 강등.
  5. 10일 내 위와 같은 조치를 완수하지 못했으면 지명할당을 취소하고 해당 선수를 40인 명단에 다시 등록한다.

트레이드 및 신규 계약으로 영입한 선수 또는 마이너리그 소속 선수를 메이저리그로 승격했을 때 40인 명단에서 자리를 만들어 줘야 될 때 이 제도가 사용된다. 보통 주전급도 아니고, 성적도 고만고만하고, 연봉도 고만고만한 선수가 지명할당의 희생양으로 활용된다(…). 물론 지명할당 조치가 이루어졌다고 해서 완전히 끝난 것은 아니고 구단에서는 해당 선수의 다음 신분거취가 확정될 때까지 선수의 권리를 보호해줘야 될 의무가 있다.

대한민국 팬들에게는 매우 생소한 시스템이다. 이는 미국프로야구의 메이저리그 - 마이너리그 시스템이 한국프로야구의 1군-2군 시스템과는 차이가 있기 때문이다. 메이저리그마이너리그는 별도의 계약에 따라 구단 간에 연계만 되어 있을 뿐 독립적으로 운영되는 야구 구단이다. 이로 인해 한국프로야구처럼 선수에 대한 보유권을 유지하면서 마이너리그로 내려보낼 수 있는 경우는 이제 메이저리그에 갓 올라와서 아직 연봉조정자격을 취득하지 못한 뉴비급 선수 정도만 가능하다.[2] 그 이외의 선수들은 40인 명단에서 제외하는 순간 그 선수에 대한 보유권 및 계약을 포기하는 것과 동등한 의미를 지닌다.

지명할당 통보를 받은 선수는 선택을 할 수 있는데 마이너리그행을 수락하여 나중에 다시 40인 명단에 합류할 기회를 노릴 수도 있고, 다른 메이저리그 구단으로의 이적이나 방출을 통해 자유계약 신분을 얻어 새로운 계약을 맺을 기회를 노릴 수도 있다. 보통 메이저리그에서 적당히 활약하던 선수는 마이너로 가는 것 보다는 새로운 직장을 찾는 쪽을 선택하기 때문에 사실상 방출 예비 단계로 간주한다.

이 제도가 대한민국에 없는 제도인 관계로 언론에서는 거의 직역에 가까운 지명할당이란 표현을 사용한다. 다만 지명할당이란 표현 자체가 적합한 번역이 아니라는 지적 역시 존재한다. 그래서 '지명양도'라는 말을 쓰기도 한다.
일본프로야구에는 이와 비슷한 형태로 "전력 외 통보"(戦力外通告)가 있다. 팀에 소속된 선수가 부진하거나 부상 등으로 더 이상 기용이 어려울 경우 "너를 전력구상에서 제외하겠다"고 통보하는 것으로 일부 언론에서는 이를 참고하여 지명할당이 아니라 '전력 외 통보'란 표현을 사용하는 경우도 있다. 이외에 '40인 로스터 제외', '방출 대기' 등으로 번역하는 경우도 있다. 예시)윤석민, 볼티모어 40인 로스터 제외 '방출 대기'
----
  • [1] 이 40명 로스터에 있는 선수가 다른 리그(한국프로야구 등)로 이적할 때, 해당 선수의 영입을 원하는 팀으로부터 원 소속 구단이 이적료를 받는다. 브렛 필 참고.
  • [2] 제리 로이스터 감독이 롯데 자이언츠에 처음 부임했을 때 이 차이점을 프런트나 코치들이 정확하게 설명해주지 않아서, 운영에 지장이 있었다고 한다. 1군 감독이 선수들을 마음대로 바꿀 수 있다는 걸 시즌 막바지에나 다른 팀 운영을 보고 알았다고...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06 13:12:21
Processing time 0.068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