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질내고리

last modified: 2015-06-06 22:07:56 by Contributors

주의 : 성(性)적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이 문서와 하위 문서는 성(性)적인 요소에 대한 직접·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열람시 주의를 요하며,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피임기구의 한 종류로 Vaginal ring을 직역한 것. 먹는 피임약의 발전형태이다. 미국 타임지에서 2001년 최고의 발명품으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한 달 동안 여성호르몬 성분이 일정하게 나오는 말랑말랑한 플라스틱 고리로써 먹는 피임약을 매일 챙겨먹는 대신 그냥 한 달에 한 번씩 질 속 깊숙히 넣었다가 날짜 맞춰서 빼면 된다. 생리 시작하는 날에 삽입하고 삽입한 지 21일째 되는 날에 꺼내서 1주간 휴약기를 거친 뒤 또 삽입하는 식으로 4주 주기로 사용한다.

먹는 피임약을 먹을 때 여성호르몬이 소화기관을 거쳐 온 몸에 퍼지면서 자궁에 도달하기 때문에 많은 양의 여성호르몬이 쓰이는 반면 링을 쓸 때는 자궁 가까이에서 직접 호르몬이 분비되기 때문에 훨씬 적은 양의 호르몬이 사용되고 그만큼 부작용이 적다.

콘돔이 1년간 피임 성공률이 대충 사용할 때 85%이고 사용법을 교육받은 사람이 신경 써서 잘 써봐야 98%인 것에 반해 질내고리는 대충 써도 91%, 제대로 쓰면 99.7%의 피임률이 나타난다고 한다. #

값은 약국에서 만 오천원 정도. 또한 산부인과 의사의 처방이 있어야 구매 가능하므로 처방비도 든다. 문제는 국내에서 이 제품을 판매하고 있는 약국을 찾기가 쉽지 않다는 것. 애초에 일반인들에게 널리 알려지지 않은 제품군이라 인터넷 검색으로도 잘 안 걸려드는데 그러다 보니 약국에 예약주문을 해서 받아보거나 하지 않는 한은 볼 일이 잘 없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6-06 22:07:56
Processing time 0.047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