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최경환

last modified: 2015-02-13 21:49:16 by Contributors

Contents

1. 야구인
1.1. 소개
1.2. 선수 시절
1.3. 지도자 시절
2. 정치인

1. 야구인



최경환 야구 인생 최고의 순간이었을 2009년 한국시리즈 7차전의 3루타 이후의 모습

NC 다이노스 No.97
최경환(崔景煥)
생년월일 1972년 5월 12일
출신지 서울특별시
학력 남부초-성남중-성남고-경희대
포지션 외야수
투타 좌투좌타
프로입단 1994년 캘리포니아 에인절스 입단
소속팀 LG 트윈스(2000~2001)
두산 베어스(2002~2006)
롯데 자이언츠(2006~2007)
KIA 타이거즈(2008~2009)
지도자 경력 KIA 타이거즈 타격코치(2009~2011)
SK 와이번스 타격코치(2011~2013)
NC 다이노스 1군 타격코치(2014~)

1.1. 소개

前 프로야구 선수이자, 前 KIA 타이거즈, SK 와이번스 타격 코치, 現 NC 다이노스 1군 타격 코치.

1.2. 선수 시절

(출처 : 포토로)
리즈 시절과거에 꽤 미남이었다.

성남고와 경희대를 거쳤는데, 아마추어 시절에 꽤 이름있는 타자로 활약하며 국가대표팀에 발탁되었다. 1994년 졸업과 함께 캘리포니아 에인절스의 제의를 받고 10만 달러의 계약금을 받으며 입단했다. 그러나 마이너 리그를 전전하며 팀에서 방출되어 보스턴 레드삭스 산하 마이너 팀에 있었고, 이마저도 방출되면서 멕시칸 리그와 호주 리그를 전전하면서 선수 생활을 이어 갔다. 멕시칸 리그까지 거쳐서 영어와 스페인어에 능통하다.

(출처 : 포토로)
한국에서 첫 무대로 장식할 LG 트윈스의 현역 선수시절

2000년에 입단할 신인 선수를 선발하는 드래프트에서 도저히 서울 지역에서 유망주를 찾기 힘들자, 고민하던 LG 트윈스는 최경환을 1차 지명자로 뽑아 입단시켰다. 하지만, LG에서 이렇다 할 활약은 거의 없었고, 2년 만에 방출되고 말았다. 선수 생활이 거의 끝날 뻔했지만, 김인식 감독이 그를 부르면서 선수 생활을 이어갔고, 여기서 그의 반전이 시작되었다.

(출처 : 포토로)
설움을 떨치고 다시 도약한 두산 베어스의 현역 선수시절

2002년부터 2006년까지 두산 베어스에서 뛰면서 두산의 외야를 책임지며 주전으로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 3할 가까운 컨택과 쏠쏠한 타점 능력을 앞세워 화수분 야구가 펼쳐지기 전 두산에서 쏠쏠한 활약을 보이면서 이름을 알렸다. 특히 몸을 사리지 않는 허슬 플레이가 인상적이었다.

(출처 : 포토로)
본인에게 흑역사가 된 롯데 자이언츠의 현역 선수시절

2006년 두산에서 2:2 트레이드로 최준석김진수를 영입할 때, 이승준과 함께 롯데 자이언츠로 건너갔다. 그러나 롯데에서는 기대한만큼 활약하지 못하면서 폭망. 결국 2007 시즌 종료 후에 방출되었다.

(출처 : 포토로)
마지막이 화려했던 KIA 타이거즈의 현역 선수시절

그러나 KIA 타이거즈와 계약을 하면서 선수 생활을 이어갈 수 있었고, KIA에서 좌타 대타 요원으로 쏠쏠한 활약을 보이면서 2년 더 뛸 수 있었다. 최경환이 KIA에서 남긴 족적은 크게 두 가지인데, 하나는 2008년 저 유명한 윤길현의 욕설 파동의 당사자인 것이다. 만일 최경환이 아니라 다른 선수였다면, 일이 커지지 않을 수도 있었는데 하필이면 가는 팀마다 허슬 플레이로 팬들의 인기를 사던 최경환이라 일이 커졌다는 분석도 있다. 그리고 두 번째는 2009년 한국시리즈 7차전 7회말 5:4로 1점 뒤진 상황에서 작렬한 3루타다. 한국시리즈 엔트리도 홍세완의 부상으로 막판에야 합류한 최경환이 작렬한 생애 마지막 안타를 발판으로 KIA는 7회말 동점을 이뤘고, 그 뒤에 나지완의 끝내기 홈런으로 KIA가 우승했다.

1.3. 지도자 시절

생애 첫 우승을 맛 본 후, 2009년 은퇴해서 KIA 타이거즈의 타격 코치로 부임했지만 KIA에서의 실적은 영 별로였고, 결국 짤렸다.


SK 와이번스의 코치시절근데 수염을 깎고나니 뭔가 어색하고 허전해!!! ㅎㄷㄷ

이만수 감독의 부름을 받고 2012년 시즌을 앞두고 SK 와이번스 타격코치로 옮겼다. 하지만 윤길현과의 사건 때문에 처음부터 팬들로부터 곱지 않은 시선을 받았고, 역시나 타격 코칭에 있어서는 2012년 이후 SK 타선을 물방망이로 만든 주범으로 지목되며 정말로 최악이란 평을 들었다. 원래부터 야구천재였던 최정을 제외한 SK 타자 전원의 타격 성적이 2011년까지의 스탯과 비교했을 때 단순히 노쇠화라고 치부하기에는 너무나 심각할 정도로 막장인 상태로 전락한 상태. 결국 2013 시즌 종료 후 해임되었다.

그리고 2013년 11월 12일 부로 NC 다이노스 1군 타격코치로 합류했다. 이 기사의 댓글의 비판글이 수두둑하게 알아버렸던지 본인도 이 악플에 대해 댓글까지 달았다고 한다. 이젠 악플러들도 조심해야할듯...
그 후로 기사에 관련된 악플을 보고 본인도 각성한 탓인지, 물방망이 타격으로 욕먹었던 이전 구단의 코치시절과 달리 2014년 NC의 타선은 점점 다시 불망망이를 제대로 피우기 시작했다. 안터지던 포텐이 드디어 터졌습니다!!!

2. 정치인

정치인은 원칙적으로 작성제한 대상이나 동명이인이므로 기본적인 사항은 서술합니다.

1955년 2월 27일 경상북도 경산군(현 경산시)에서 출생하였다. 제17대, 18대, 19대 국회의원(한나라당, 새누리당)이다. 2014년 7월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으로 임명되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3 21:49:16
Processing time 0.156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