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최접근령

last modified: 2013-07-31 19:23:47 by Contributors

마술사 오펜에 등장하는 지명.

키에살히마 대륙 동부에서 펜릴의 숲에 근접해 있는 황야. 귀족연맹의 관리 구역이다.

도시는 아니다. 인간이 접근할 수 있는 영역 중 가장 성역에 가깝다는 의미로 최접근령이라는 의미가 붙었다고 한다. 건설된 것은 200년 전인 듯. 원래는 펜릴의 숲 내부에 있었으며 드래곤 종족과 인간들의 교류를 위한 대사관 같은 곳이었다.

200년이 지나면서 알마게스트다미안 르우를 중심으로 한 세력이 거주하고 있게 되었으며 그 사이에 숲은 규모가 축소되어 황야로 변했다고. 천인들이 사라진 이후 인간과 드래곤 종족 사이의 사이가 소원해지면서 현재는 오히려 성역과 적대하는 입장, 인간-드래곤 사이 전쟁의 최전선이 되었다. 알마게스트는 여기서 자신의 직속 부하들인 비공식 기사단(드라군)을 부리면서 도펠 익스들과 분쟁을 일으키고 있었다.

그 특수한 존재 이유 덕분에 공식 기록에는 일체 등장하지 않으며, 네트워크를 통한 접근도 다미안 르우에게 차단되고 있었던 비밀스러운 장소.

알마게스트가 최접근령의 영주가 된 후 성역과의 분쟁을 일으키며 폭주하자 드래곤과의 전면전이 벌어지면 인간들이 위험하다는 판단 하에 귀족연맹13 사도는 몇 차례나 영주를 제거하려고 한 모양이다. 결국은 성역에서 보낸 잭 프리스비13 사도에서 보낸 키콜키스트 이스트한, 시크 마리스크, 이르기트 스위트하트오펜, 레티샤 마크레디, 최접근령의 비공식 기사들이 사투를 벌인 끝에 거의 박살이 났다.

성역과 인간의 교류가 있던 200년 전에 처음 설치되었을 때의 초대 영주는 차일드맨 파우더필드였다고 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3:47
Processing time 0.060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