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충격과 공포다 그지 깽깽이들아

e0020102_03085040.jpg
[JPG image (40.14 KB)]



이 항목은 충공깽, 충공그깽으로도 들어올 수 있습니다.

"이 국기는 내꺼야! 텍사스에 개기지 마! (That flag is mine! Don't MESS with Texas!)"[1]

"충격과 공포다 그지 깽깽이들아! 충격과 공포다!!! (Shock and awe, losers! Shock and awe!!!)"


Contents

1. 설명

1. 설명


17시즌 8화 The Italian Bob 에피소드 중 나오는 대사로, 원문을 직역하면 "충격과 공포다! 이 루저들아!"지만, '루저'를 '그지 깽깽이'로 초월번역했다. 충격과 공포다 거지들아!!와는 어감이 상당히 다르다. 어쩌다 '그지 깽깽이'란 단어가 나온것인지는 불명. 물론 역자가 만든 말은 아니고, 이전부터 어른들이 그지깡깽이 내지는 그지깽깽이로 쓰곤 했다. 원본 동영상을 들어보면 Shock and Awe가 묘하게 Suck it all로 들린다. 근데 또 기묘하게 말이 된다!!!

충격과 공포미군의 핵심 작전 개념으로, 2003년 미국이 조지 W. 부시 대통령삽질이라크를 공격할 때 널리 알려졌다.[2] 참고로 작중 상황은 이라크전 때문에 미국인에 대한 유럽인들의 인식이 안 좋아진 상태에서, 심슨 가족이 이탈리아에 갔을 때 리사는 자신들을 캐나다인인 척 하기로 했는데, 호머가 성조기를 흔들며 이런 대사를 해서 초를 치게 된 것이다. 그야말로 나라망신의 표본.

이후 인터넷상에서 이 짤방이 퍼지면서 짤방속에 나온 대사 자체도 함께 유행하면서 많이 퍼졌다. 줄여서 충공그깽, 충공깽이라고도 한다(베다위키에서 이 두 단어로 검색하면 본 항목으로 리다이렉트 된다). 한편 '그지 깽깽이'라는 단어도 유행했었다. 헷갈려서인지 일부러인지는 몰라도 페이크다 이 병신들아와 적절히 섞어서 충격과 공포다 이 병신들아! 라고 쓰는 사람도 있다. Loser의 의미를 생각해보면 그리 크게 틀린 뜻은 아니지만 아무래도 단어가 단어이다 보니 넷상에서는 자주 보기 힘들다.
메이드 인 차이나항목에도 패러디 그림이 있다. 사실 이 것 말고도 패러디는 많다.#침묵과 공포다 그지 깽깽이들아

----
  • [1] "Don't mess with Texas"는 텍사스 주의 비공식 모토. 원래의 뜻으로 쓰자면 "텍사스에 개기지 마"이지만 텍사스주에서 mess라는 단어에 '엉망진창'이라는 뜻이 있는 것을 비틀어 쓰레기 투기 방지 캠페인용 문구로 쓰면서 "텍사스에 쓰레기 버리지 마"가 되었다. 비슷한 우리나라의 예를 들자면 '먼지없는 송파'정도가 되겠다. (원래 뜻은 당연히 '깨끗한 송파구'라는 뜻이지만, 해석하기에 따라서는 '먼지가 다 털리도록 맞아서 먼지가 없다'라는 뜻으로 해석될 수도 있다.)
  • [2] '충격과 공포'가 이라크전의 작전명인 것으로 오해받기도 하는데, 정식 명칭은 '이라크 개박살자유 작전(Operation Iraqi Freedom)'이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31 00:56:08
Processing time 0.042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