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코브라 트위스트

last modified: 2014-03-18 02:36:11 by Contributors

경고 : 절대로 따라하지 마세요!

이 문서나 상·하위 문서, 관련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에는 자신 또는 상대방에게 신체적·정신적·물질적인 피해를 끼치거나 그러한 위험이 있는 내용을 서술합니다. 혹은 이와 관련된 내용을 다룬 방송, 매체 등에 대해서 서술합니다. 리그베다 위키는 이 문서에 서술된 행위를 절대로 권장하지 않습니다. 숙련자의 지도 또는 체계적인 교육을 받지 않고 서술된 내용을 시도하다 발생하는 신체적·정신적 피해는 리그베다 위키에서 일절 책임지지 않습니다. 또한 이러한 행위를 다룬 실험 또는 매체의 내용은 전문가의 견해와 조언, 각종 사고 방지 대책을 통해 이루어졌습니다. 따라서 서술된 내용을 전문가의 자문이나 동의 없이 절대로 따라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상위 문서 : 프로레슬링/기술

아마 프로레슬링을 전혀 모르는 사람이라도 한번쯤 들어봤을 기술이다. 상대의 뒤에서 상대의 왼발에 자신의 왼발을 걸고, 자신의 왼팔로 상대의 오른팔을 잡아 팔을 목 뒤로 넘긴 다음 허리를 펴서 상대의 팔과 허리, 등과 다리 등 거의 모든 전신에 타격을 주는 조이기 기술.

이 기술은 북미 레슬링에서는 어도미널 스트레치(Abdominal Stretch)라고 부르며 코브라 트위스트는 일본 레슬링의 이름이다.

현재는 시간끌기 외엔 거의 쓰지 않는 서브미션이지만 일본의 야고 요시아키라는 선수는 살인 코브라 트위스트라는 이름으로 필살기로 사용하고 있다.

안토니오 이노키자이언트 바바역도산의 제자로 있으면서 이 기술을 배워다 썼는데, 이노키는 주력 기술로 쓰고 바바는 거의 쓰지 않다가 바바가 이 기술을 쓰는 것을 보고 이노키가 이 기술을 더 강화해야 겠다고 생각해서 개발한 기술이 바로 만자 굳히기이다.

자세를 바꿔서 그라운드 서브미션으로도 사용할 수 있는데, 그라운드 코브라 트위스트라고 한다. 이 기술은 무게중심만 조금 옮기면 서브미션기가 아니라 핀폴 기술로도 사용가능하다. UFC의 코리안 좀비 정찬성의 그라운드 실력을 보여준 기술 트위스터[1]는 그라운드 코브라 트위스트와 같은 기술이다.[2]

프리큐어의 미스미 나기사가 남동생에게 자주 시전한다.
어떤 에피소드에서는 나기사의 아버지가 자세가 틀렸다며 시정해주고 간다(...)

----
  • [1] 아마추어 레슬링에 GUILLOTINE이라는 자세가 있다. 이것을 에디 브라보가 브라질유술계에 관절기 형태로 소개했는데(공격 부위와 공격 방식이 브라질유술에서는 모두 반칙), 브라질유술에는 이미 GUILLOTINE CHOKE가 있었기에 어쩔 수 없이 이름이 TWISTER로 붙었다고 한다(에디 브라보가 지은 이름이 아니고, 유래도 밝혔지만 끝내 고치지 못함).
  • [2] 이를 보면 TWISTER처럼 GUILLOTINE이 기원일 수도 있다. 확인바람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3-18 02:36:11
Processing time 0.0778 sec